> 야구 > 해외
'사두근 부상' 스탠튼, ALCS 4차전 출전 여부 불투명
출처:엠스플뉴스|2019-10-17
인쇄


뉴욕 양키스가 지안카를로 스탠튼(29·뉴욕 양키스) 기용 여부를 두고 고민에 빠졌다. 

MLB.com은 17일(한국시간) 스탠튼의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 4차전 출전이 불투명하다고 보도했다.

스탠튼은 지난 13일 챔피언십시리즈 1차전에 출전해 4타수 2안타 1홈런 1타점을 기록, 팀의 7-0 완승에 기여했다.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디비전시리즈에서의 6타수 1안타 부진을 만회하는 활약이었다.

하지만 스탠튼은 1차전 부상 여파로 2차전부터 출전하지 못했다. 첫 타석 내야 안타로 출루하는 과정에서 대퇴사두근에 불편함을 느꼈다는 소식.

남은 시리즈 출전이 가능할지도 알 수 없다. 분 감독은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스탠튼이 출전할 수 있을지) 확실하지 않다. 아직 결정을 내릴 수 없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지명타자 자리에는 에드윈 엔카나시온이 존재하기에 양키스는 스탠튼을 외야수로 활용해야 한다. 부상 여파로 인해 대타 요원으로 활용이 제한되면서 스탠튼을 로스터에서 제외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스탠튼이 부상을 털고 팀의 월드시리즈 진출에 동참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편, 이날 열릴 예정이던 양키스와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챔피언십시리즈 4차전은 우천으로 인해 18일로 연기됐다.

  • 축구
  • 농구
  • 기타
솔샤르 감독 “팀 분위기 최고조…토트넘전에 집중”
솔샤르 감독 “팀 분위기 최고조…토트넘전에 집중”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재개를 앞두고 올레 군나르 솔샤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감독이 계획을 밝혔다.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지난 3월부로 중단된 EPL은 한국시간으로 오는 1...
"오바메양 주장직 빼앗아야…앙리와 비슷해" 아스널 출신 전문가 한탄
아스널에서 활약했던 축구 해설자 마틴 키언은 피에르 에메릭 오바메양(아스널)의 거취가 결정되지 않는 이상 주장직을 유지하는 것은 어리석은 결정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오바메양은 20...
[FA컵 POINT] '돌풍' 노렸던 창원, 잘 싸웠지만 전반 퇴장이 아쉬웠다
[FA컵 POINT] '돌풍' 노렸던 창원, 잘 싸웠지만 전반 퇴장이 아쉬웠다
창원시청은 하부 리그 소속팀의 돌풍을 노렸다. 서울 이랜드를 상대로 의욕적인 모습을 보였지만 전반에 나온 퇴장이 너무 뼈아팠다.창원시청은 6일 오후 8시 서울 잠실올림픽주경기장에서...
황보,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시크美 철철 비주얼
황보,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시크美 철철 비주얼
샤크라 출신 가수 황보가 일상을 공개했다.7일 황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시크한 분위기의 사진을 게재했다. 황보는 사진과 함께 "2017"이라고 글을 남겼다.사진 속 황보는 ...
서유리 일침…"이혼하라는 말 무례해" 분노
서유리 일침…
성우 서유리가 악플에 대해 분노했다.서유리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 SNS 오시는 전부가 다 그런다는 건 아닌데 빨리 이혼하라는 둥, 안 행복해 보인다는 둥, 댓글 달고 디...
김지우, 볼륨감 드러낸 레깅스 자태
‘레이먼킴♥’ 김지우, 볼륨감 드러낸 레깅스 자태 [SNS★컷]
배우 김지우가 육감적인 몸매를 자랑했다.김지우는 6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변화는 있어도 변함은 없기를 멋진 말"이라는 글과 두 장의 셀카를 게재했다.사진 속 김지우는 탱크톱...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