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기차 성폭행 혐의' 개스코인, "여성 보호하기 위해 키스했다"
출처:스포탈코리아|2019-10-16
인쇄


‘원조 악동‘ 폴 개스코인이 기차 내에서 성폭행을 했다는 혐의로 재판에 섰다.

개스코인은 지난 14일(한국시간) 기차 내 성폭행 사건에 대한 재판을 받기 위해 법정에 출두했다. 개스코인은 요크에서 뉴캐슬로 이동하는 기차 안에서 성폭행을 저질렀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16세 미성년에게 강제 키스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스카이스포츠‘에 따르면, 개스코인은 배심원들에게 "누군가가 그(피해자)에게 뚱뚱하고 못 생겼다는 말을 했고, 그녀를 위로하기 위해 키스를 했다"라는 주장을 펼쳤다. "자동적인 보호"였다는 뜻이었다.

개스코인의 황당한 주장은 계속됐다. 그는 체포된 후 경찰과 인터뷰에서 "나는 항상 키스를 받는다. 이 경우라면, 나는 20년 동안 성적인 괴롭힘을 받은 것이다"라고 말했다고 알려졌다.

한편, 개스코인은 뉴캐슬 유나이티드에서 데뷔해 토트넘 홋스퍼, 라치오, 에버턴 등에서 활약했다. 잉글랜드 역사상 최고의 재능으로 평가받았지만, 불성실한 태도와 자기 관리 실패, 잦은 부상 등으로 연이은 구설수에 휘말렸다. 은퇴 후에도 알코올 중독이 문제가 됐고, 2010년에 음주운전을 저지르며 악동 이미지를 이어나갔다.

  • 야구
  • 농구
  • 기타
'169km 강속구 괴물' 힉스, 2020시즌 불참 선언한 이유는?
‘계약 마지막 시즌’ 라건아 “몸도 자신감도 좋아져, 예전의 건강함 보일 것”
시속 169km 강속구로 유명세를 떨쳤던 조던 힉스(2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투구를 올해는 볼 수 없게 됐다.힉스는 14일(한국시각)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2020시즌 ...
류현진, 연습경기에서 5이닝 1실점 "순리대로 되고 있다"
올랜도 안 왔던 웨스트브룩, 알고 보니 코로나 확진…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류현진이 연습경기에서 투구를 소화했다.류현진은 14일(한국시간) 로저스센터에서 진행된 구단 훈련에서 동료들을 상대로 연습경기에 선발 등판, 5이닝 4피안타 4탈...
"고추장 인상적" 러셀의 순조로운 적응기, 훈련도 시즌처럼 한다
마크 큐반,
키움 히어로즈 새 식구 에디슨 러셀(26)은 자가격리 중에도 시즌의 루틴을 지키고 있다. 그 정도로 준비가 철저하다.지난 6월 키움과 계약한 러셀은 8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
신재은, 일상 속 빛나는 셀카 공개
신재은, 일상 속 빛나는 셀카 공개
모델 신재은의 SNS가 화제다.신재은은 12일 인스타그램에 “이제 집에왔어요! 씻을 준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사진 속 신재은은 잡티 하나 없는 깨끗한 피부를 자랑하며 셀...
루나, 팔색조 매력 뽐내
루나, 팔색조 매력 뽐내
f(x)루나가 청량한 분위기를 뽐내며 유튜버와 인플루언서 이야기를 다루는 매거진 ‘맥앤지나’ 루나호 커버를 장식했다.루나는 ‘맥앤지나’ 루나호를 통해 ‘루나의 알파벳’을 주제로 화...
'비율 실화?' 박은지, 해변에서 뽐낸 모노키니
'비율 실화?' 박은지, 해변에서 뽐낸 모노키니
방송인 박은지가 수영복 몸매를 뽐냈다.박은지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건강이 최고의 의미이며 곧 행복, 사진은 올해 1월 촬영된 것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장의 사진을 공개했...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