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다익손, 프리미어12 캐나다 대표 확정…모노·사운더스도 승선
출처:일간스포츠|2019-10-09
인쇄


2019시즌 SK와 롯데에서 뛰었던 ‘경력자‘ 브록 다익손(25)이 프리미어12에 출전한다.

다익손은 9일(한국시간) 캐나다 야구협회가 발표한 프리미어12 최종 명단(28명)에 이름을 올렸다. 다익손은 올해 개막전을 SK에서 맞이했지만 지난 6월 웨이버로 공시됐다. SK가 새 외국인 투수로 헨리 소사를 영입해 이 과정에서 퇴출 통보를 받았다. 그러나 롯데가 영입 의사를 밟히면서 KBO 리그에서 한 시즌을 모두 뛰었다. 최종 성적은 6승 10패 평균자책점 4.34(149⅓이닝)이다.

다익손은 필립 오몽·아담 로웬·크리스 루르 등과 함께 마운드 주력 자원으로 대회를 뛸 가능성이 높다. 오몽은 2007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전체 11번 지명(시애틀)을 받은 유망주 출신이다. 2015년 이후 메이저리그에서 자취를 감췄지만, 올 시즌 독립리그에서 여전히 선발로 뛰었다. 키가 201cm로 다익손과 함께 2m가 넘는 장신이다. 로웬은 빅리그 스윙맨, 르루는 일본 프로야구를 경험한 경력자다.

캐나다야구협회에 따르면 이번 대표팀 중 메이저리그 경력이 있는 선수는 11명이다. 타자 쪽에 이름값이 높은 선수가 포진됐다. 2006년 아메리칸리그 MVP 출신인 저스틴 모노와 2016년 아메리칸리그 올스타에 뽑힌 마이클 사운더스가 이름을 올렸다. 다만 두 선수 모두 정상적인 모습을 보일지는 의문이다. 모노는 2016년을 끝으로 은퇴했고, 사운더스는 올해 공식 기록이 없다.

한편 캐나다는 한국, 호주, 쿠바와 함께 C조에 속해 있다. 관심을 끈 SK 외국인 타자 제이미 로맥은 명단에서 빠졌다.

  • 축구
  • 농구
  • 기타
생명 연장? 맨유 솔샤르 운명 좌우할 리버풀전
생명 연장? 맨유 솔샤르 운명 좌우할 리버풀전
경질과 생명 연장의 갈림길에 놓였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라이벌 리버풀을 제압하고, 경질설을 잠재울 수 있을까.맨유는 21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의 올...
[K-STAR] 김학범호 탈락에 성찰의 시간...전세진이 확 달라졌다
[K-STAR] 김학범호 탈락에 성찰의 시간...전세진이 확 달라졌다
"이전에는 잘하려고 하고 나를 보여주려는 마음이 강했어요. 대표팀에 가지 못하고 나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됐습니다. 나를 보여주려고 하기보다 정말 열심히 뛰어서 팀에 도움이 되자고 ...
[스포터 프리뷰] '부상자-결장자 多' 강원에 혹독할 서울과의 파이널A 첫 경기
[스포터 프리뷰] '부상자-결장자 多' 강원에 혹독할 서울과의 파이널A 첫 경기
구단 역사상 첫 ACL(아시아 챔피언스리그)를 꿈꾸는 강원이지만, 부상자와 결장자가 속출하며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하필 파이널 A 첫 경기가 서울이라 어려운 승부를 치를 것으로 예...
"달 보는게 좋아"…문근영, 밤에도 빛나는 청초한 매력
배우 문근영이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문근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달, 밤. 밤하늘에 떠있는 달을 보는게 좋다. 반장님을 생각하면 달이랑 밤이랑 생각 나더라"라는 글과 사...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SHOT!]
배우 임수향이 우아한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임수향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밤 수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임수향은 태국 방콕의...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우울해서 눈에 반짝이 뿌렸어요"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클레오 출신 채은정이 우월한 미모의 사진을 선보였다.채은정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속이 아침부터 좀 안 좋은데 이럴 때 가볍게 몸에 좋은 저녁 뭐가 좋을지. 우울해서 눈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