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영, VOA 클래식 3R 5위로 상승… 역전 우승 겨냥
출처:스포탈코리아|2019-10-06
인쇄

 

김세영(26)이 4타를 줄이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우승 불씨를 살렸다.

김세영은 6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더콜로니 올드 아메리칸 골프클럽(파71/6,475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VOA 클래식 3라운드에서 버디 5개, 보기 1개로 4언더파 67타를 쳤다.

4타를 줄인 김세영은 중간합계 9언더파 204타로 전날 공동 12위에서 5위로 순위를 끌어올렸다. 또한 중간 선두인 제이 마리 그린(미국)을 5타 차로 추격하며 역전 우승 가능성을 이어갔다.

이날 김세영은 2번 홀에서 보기를 했지만, 곧바로 안정을 찾았다. 4번 홀 버디로 만회를 한 뒤 6, 13, 15, 17번 홀에서 버디를 이어갔다.

김세영이 이번 대회 우승을 차지하면 LPGA 통산 10승 및 올 시즌 3승을 거두게 된다.

김세영에 이어 이정은6(23)는 8언더파 205타로 공동 6위에 자리했다. 박인비(31), 김효주(24)는 6언더파 207타 공동 10위에 이름을 올렸다.

  • 축구
  • 야구
  • 농구
‘사실상의 K리그 결승전’ 울산ㆍ전북, 마지막 외나무다리에서 만났다
‘사실상의 K리그 결승전’ 울산ㆍ전북, 마지막 외나무다리에서 만났다
14년 만의 우승이냐, 3연속 우승이냐. 울산과 전북이 2019 시즌 마지막 맞대결을 치른다. 사실상의 결승전이다.두 팀은 23일 울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2019 하나원큐 K리그...
전 레알 회장의 진단 "베일, 모리뉴 있는 토트넘 복귀가 최선"
전 레알 회장의 진단
가레스 베일(레알 마드리드)가 친정팀으로 복귀할 수 있을까.라몬 칼데론 전 레알 마드리드 회장은 22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BBC 라디오 웨일스’와의 인터뷰를 통해 베일에게 토...
K리그2 안양, 22일 부천과 창단 첫 준PO
K리그2 안양, 22일 부천과 창단 첫 준PO
FC안양이 K리그1 승격을 위한 도전에 나선다.안양이 오는 23일 오후 3시 안양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19 부천FC1995와 준플레이오프 경기를 치른다. 이번 시즌 ...
30만 구독자의 인기유튜버 임선비, 크레이지 자이언트 12월호 커버를 장식했어요
30만 구독자의 인기유튜버 임선비, 크레이지 자이언트 12월호 커버를 장식했어요
30만 명의 구독자를 자랑하는 인기 BJ이자 유튜버인 임선비가 뽀얀 속살을 드러냈다. 임선비는 지난 20일 서울 강남의 한 스튜디오에서 남성잡지 크레이지 자이언트의 12월호 커버모...
원챔피언십 링걸 한나나와 김지나, 섹시함과 귀여움으로 싱가포르를 저격!
원챔피언십 링걸 한나나와 김지나, 섹시함과 귀여움으로 싱가포르를 저격!
절정의 섹시함과 귀여움이 만났다. 원챔피언십 링걸 한나나가 최근 자신의 SNS에 동료 링걸인 김지나와 함께 한 사진을 게시했다. 모델계에서 글래머로 소문난 김지나와 귀요미의 상징인...
조현영, 숨겨둔 볼륨감에 헉
조현영, 숨겨둔 볼륨감에 헉
현영이 볼륨 몸매를 뽐냈다.조현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레인보우 #10주년 #기념 #포토에세이 #노랑노랑해 #♥"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조현영은 양갈래...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