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란트 말에 반박…커리 "두 번의 우승을 따냈다"
출처:스포티비뉴스|2019-09-19
인쇄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스테픈 커리(31)가 최근 케빈 듀란트(30) 발언을 반박했다.

지난 시즌까지 골든스테이트에서 뛴 듀란트는 올 시즌 브루클린 네츠로 이적했다. 듀란트는 지난 3시즌을 돌아보면서 “골든스테이트의 일부가 되고 싶었다. 다들 나를 반겨줬다. 하지만 나는 다른 골든스테이트 선수들처럼 될 수 없었다. 나는 골든스테이트에서 드래프트 되지 않았기 때문이다”라며 아쉬워했다.

팀 스타일도 만족하지 않았다. 그는 골든스테이트 특유의 모션 오펜스가 항상 효율적인 농구는 아니라고 설명했다. 그는 “골든스테이트의 모션 오펜스는 특정 상황에서만 효과를 봤다. 플레이오프 2라운드까지는 괜찮지만 이후에는 아이솔레이션을 섞어야 했다. 팀 전체를 위한 공격은 포기해야 했다”라고 말했다.

듀란트는 팀 공격이 자신의 득점 기회를 만들어주지 못한다고 봤다. 따라서 자신의 기술을 활용해 득점포를 이어 가야 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커리는 19일(한국 시간) ESPN과 인터뷰에서 “우리가 어떤 플레이를 펼쳤는지 상관없다. 우린 듀란트와 함께 두 번의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라며 “우리의 재능은 많았고, 그 모든 것의 균형을 어떻게 맞출지에 대한 기대가 있었다. 우린 3년 내내 이야기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항상 완벽하진 않았다. 우리는 어떤 식으로든 아이솔레이션을 하고 싶어 한다. 그러나 나는 챔피언십을 따는 게 낫다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스티브 커 감독은 이타적인 팀플레이를 강조한다. 커리, 클레이 톰슨, 듀란트의 개인기를 활용하지 않았다. 철저하게 모션 오펜스를 주문했다. 중요한 순간 팀플레이가 통하지 않아 답답한 흐름으로 이어지는 일도 있었다. 하지만 커 감독의 생각은 확고했다. 슈퍼스타들의 생산성을 끌어내기 위해서는 개인기보다 팀플레이가 맞는다는 철학이었다.

한편 커리는 ESPN과 인터뷰를 통해 다음 목표를 밝혔다. 통산 3번째 정규 시즌 MVP다. 그는 “나는 항상 말한다. 코트 위에서 어떤 상황이라도 내가 최고인 것처럼 뛴다고 말이다. 그게 내 마음가짐이다”라며 “MVP에 선정되는 건 특별한 일이다. 이전에도 경험해봤지만 다시 따내고 싶다”라고 의지를 보였다.

  • 축구
  • 야구
  • 기타
생명 연장? 맨유 솔샤르 운명 좌우할 리버풀전
생명 연장? 맨유 솔샤르 운명 좌우할 리버풀전
경질과 생명 연장의 갈림길에 놓였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라이벌 리버풀을 제압하고, 경질설을 잠재울 수 있을까.맨유는 21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의 올...
[K-STAR] 김학범호 탈락에 성찰의 시간...전세진이 확 달라졌다
[K-STAR] 김학범호 탈락에 성찰의 시간...전세진이 확 달라졌다
"이전에는 잘하려고 하고 나를 보여주려는 마음이 강했어요. 대표팀에 가지 못하고 나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됐습니다. 나를 보여주려고 하기보다 정말 열심히 뛰어서 팀에 도움이 되자고 ...
[스포터 프리뷰] '부상자-결장자 多' 강원에 혹독할 서울과의 파이널A 첫 경기
[스포터 프리뷰] '부상자-결장자 多' 강원에 혹독할 서울과의 파이널A 첫 경기
구단 역사상 첫 ACL(아시아 챔피언스리그)를 꿈꾸는 강원이지만, 부상자와 결장자가 속출하며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하필 파이널 A 첫 경기가 서울이라 어려운 승부를 치를 것으로 예...
"달 보는게 좋아"…문근영, 밤에도 빛나는 청초한 매력
배우 문근영이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문근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달, 밤. 밤하늘에 떠있는 달을 보는게 좋다. 반장님을 생각하면 달이랑 밤이랑 생각 나더라"라는 글과 사...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SHOT!]
배우 임수향이 우아한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임수향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밤 수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임수향은 태국 방콕의...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우울해서 눈에 반짝이 뿌렸어요"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클레오 출신 채은정이 우월한 미모의 사진을 선보였다.채은정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속이 아침부터 좀 안 좋은데 이럴 때 가볍게 몸에 좋은 저녁 뭐가 좋을지. 우울해서 눈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