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3경기 11골' 울산, 홈에서 강원 잡는다
출처:스포탈코리아|2019-09-19
인쇄


- 하나원큐 K리그1 2019 30라운드 울산현대vs강원FC
- 9월 22일(일) 오후 5시, 울산종합운동장
- ‘국가대표’이동경 vs 김지현, ‘영플레이어 대결’

울산현대가 강원FC를 홈으로 불러들인다.

울산은 22일 오후 5시 울산종합운동장에서 강원과 하나원큐 K리그1 2019 30라운드를 가진다. 현재 승점 60점으로 선두 전북현대(승점63)에 3점 뒤진 2위에 올라 있다. 추격을 위해 반드시 승리가 필요하다.

현재 울산은 3경기 무패(1승 2무)를 달리고 있다. 지난 8월 24일 안방에서 상주상무에 5-1 대승을 거뒀다. 이어 인천유나이티드, 경남FC 원정 두 경기 모두 3-3으로 비겼다. 이번에 강원을 맞아 2연속 무승부 사슬을 끊겠다는 각오다.

최근 울산이 막강화력을 장착했다는 점은 눈여겨볼 대목이다. 3경기에서 무려 11골을 몰아쳤다. 그 중심에 호랑이 앞발 주니오가 있다. 인천, 경남을 상대로 총 4골, 2경기 연속 멀티골로 건재를 과시했다. 총 14골로 득점 2위로 타가트(수원삼성, 16골 1위)를 2골 차로 바짝 추격했다. 강원전에서 3경기 연속골을 가동할지 관심사다.

또, 한 명의 기대주는 국가대표 이동경이다. 14일 경남 원정에서 복귀골을 신고했다. 대표팀 해외 원정 후 제대로 쉬지 못한 채 경기에 나섰지만 자신감 넘치는 플레이를 펼쳤고, 득점포도 가동했다. 영플레이어상 경쟁을 펼치고 있는 강원 김지현(10골 1도움)과 맞대결도 흥미를 끈다.

울산은 이번 시즌 강원과 두 차례 맞대결에서 1승 1무로 우위를 점하고 있다. 특히 7월 21일 강원과 홈경기에서 김지현에게 선제골을 내줬으나, 후반 믹스와 김보경의 골로 2-1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이번에 더욱 강해진 공격력을 앞세워 승리 사냥에 나선다.

  • 야구
  • 농구
  • 기타
[SC핫포커스]'대표팀에선 8번' 양의지 바라보는 김경문 감독의 눈, 그리고 믿음
‘깜짝 복귀’ 김상규 “어깨상태 60%, 첫 단추 잘 채웠다”
"양의지도 대표팀에서는 8번 타자다."야구 대표팀 김경문 감독에게 포수 양의지(NC 다이노스) 활용법을 묻자 나온 답이다.양의지는 올해 NC의 가을야구를 이끌었던 간판 타자다. 시...
'바지 감독' 오명 탈출 장정석, 그의 특별한 리더십 3가지 [★분석]
자이온 윌리엄슨, 무릎 부상으로 개막전 불참
2016년 10월부터 넥센 히어로즈(현 키움 히어로즈)의 지휘봉을 잡은 장정석(46) 감독에게는 ‘바지 감독‘이라는 불명예스런 수식어가 붙었다. 2005~2007년 현대 프런트, ...
워싱턴 WS 질투? 하퍼, "나와 계약하지 않아 성공, 질투 No. 기대된다"
이대성의 '번아웃 증후군' 고백
워싱턴 내셔널스는 창단 첫 월드시리즈 진출을 이뤄냈다. 지난 겨울 워싱턴을 떠난 브라이스 하퍼(필라델피아)의 처지가 덩달아 관심이다. 과연 하퍼는 어떤 감정일까. 미국 매체 ESP...
"달 보는게 좋아"…문근영, 밤에도 빛나는 청초한 매력
배우 문근영이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문근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달, 밤. 밤하늘에 떠있는 달을 보는게 좋다. 반장님을 생각하면 달이랑 밤이랑 생각 나더라"라는 글과 사...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SHOT!]
배우 임수향이 우아한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임수향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밤 수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임수향은 태국 방콕의...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우울해서 눈에 반짝이 뿌렸어요"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클레오 출신 채은정이 우월한 미모의 사진을 선보였다.채은정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속이 아침부터 좀 안 좋은데 이럴 때 가볍게 몸에 좋은 저녁 뭐가 좋을지. 우울해서 눈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