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아자르 선발 복귀 임박, 지단 "뛸 준비 됐다…레알 중심 역할"
출처:스포티비뉴스|2019-09-18
인쇄


레알 마드리드가 기다렸던 에덴 아자르의 선발 출전이 이뤄질 전망이다.

레알은 19일 오전(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파리 생제르맹(PSG)과 2019-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A조 1차전을 원정 경기로 치른다.

PSG, 갈라타사라이(터키), 클럽 브뤼헤(벨기에)와 묶여 최소 조 2위 확보에는 문제가 없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지만, 부상자가 너무 많아 쉽지 않은 상황인 것도 사실이다.

하지만, 루카 요비치가 지난 14일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4라운드 레반테전에 후반 38분 교체로 나서면서 회복력을 보여줬다.

가장 기대했던 아자르는 좀 더 빠른, 후반 15분 카세미루를 대신해 그라운드에 등장했다. 리그 개막을 앞두고 근육 부상으로 개점 휴업이었던 아자르였다. 레알 팬들도 아자르가 뛰기를 많이 기대했는데 레반테전에서 일단 맛을 보여줬다.

PSG전에서는 어떨까, 지네딘 지단 감독은 아자르의 출전 가능성을 열어뒀다. 그는 17일 공식 기자회견에서 "아자르는 뛸 준비가 됐다고 생각한다. 많은 훈련을 했다. 아자르가 레알에서 중심 역할을 하리라 본다"며 선발 출전 가능성을 시사했다.

아자르는 공격의 차이를 만드는 능력이 뛰어나다. 지단 감독은 "결정력의 차이를 만든다. 레알에서 이를 증며하고 있다"며 선발 출전을 통해 완벽한 경기력을 보여주겠다고 약속했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나 ‘아스‘도 일제히 ‘지단 감독이 아자르의 출전을 예고했다. PSG가 상당히 곤란을 겪을 것이다. 호흡을 얼마나 맞췄느냐가 관건이 될 것‘이라며 기대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SC핫포커스]'대표팀에선 8번' 양의지 바라보는 김경문 감독의 눈, 그리고 믿음
자이온 윌리엄슨, 무릎 부상으로 개막전 불참
"양의지도 대표팀에서는 8번 타자다."야구 대표팀 김경문 감독에게 포수 양의지(NC 다이노스) 활용법을 묻자 나온 답이다.양의지는 올해 NC의 가을야구를 이끌었던 간판 타자다. 시...
'바지 감독' 오명 탈출 장정석, 그의 특별한 리더십 3가지 [★분석]
이대성의 '번아웃 증후군' 고백
2016년 10월부터 넥센 히어로즈(현 키움 히어로즈)의 지휘봉을 잡은 장정석(46) 감독에게는 ‘바지 감독‘이라는 불명예스런 수식어가 붙었다. 2005~2007년 현대 프런트, ...
워싱턴 WS 질투? 하퍼, "나와 계약하지 않아 성공, 질투 No. 기대된다"
애틀랜타 이적 자바리 파커, 커리어의 전환기를 꿈꾸다!
워싱턴 내셔널스는 창단 첫 월드시리즈 진출을 이뤄냈다. 지난 겨울 워싱턴을 떠난 브라이스 하퍼(필라델피아)의 처지가 덩달아 관심이다. 과연 하퍼는 어떤 감정일까. 미국 매체 ESP...
"달 보는게 좋아"…문근영, 밤에도 빛나는 청초한 매력
배우 문근영이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문근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달, 밤. 밤하늘에 떠있는 달을 보는게 좋다. 반장님을 생각하면 달이랑 밤이랑 생각 나더라"라는 글과 사...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SHOT!]
배우 임수향이 우아한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임수향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밤 수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임수향은 태국 방콕의...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우울해서 눈에 반짝이 뿌렸어요"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클레오 출신 채은정이 우월한 미모의 사진을 선보였다.채은정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속이 아침부터 좀 안 좋은데 이럴 때 가볍게 몸에 좋은 저녁 뭐가 좋을지. 우울해서 눈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