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문태영, “문태종 형, 마음껏 먹으며 놀린다”
출처:점프볼|2019-09-17
인쇄



“형(문태종)이 지금 거실에서 TV를 보며 먹고 싶은 거 마음껏 먹을 수 있다며 놀린다.”

서울 삼성은 부산 KT와 함께 14일부터 4박 5일 일정으로 제주도 서귀포시에서 전지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14일부터 3일 연속 연습경기를 치른 뒤 17일 하루 휴식을 갖고 18일 제주도를 떠난다. 삼성은 3차례 연습경기에서 2승 1패를 기록했다.

삼성은 16일 오전 마지막 연습경기를 앞두고 공천포전지훈련센터 다목적체육관에서 코트 훈련을 했다. 훈련을 마친 뒤 문태영(194cm, F)을 만났다.

문태영은 2009~2010시즌 KBL 무대에 데뷔해 11번째 시즌을 앞두고 있다. 정규리그 통산 513경기(30위)에 출전해 8275점(7위) 3110리바운드(8위) 1236어시스트(35위)를 기록 중이다. 지난 시즌에는 54경기 평균 28분 27초 출전해 12.5점 4.6리바운드를 기록했다. 

임동섭이 복귀한데다 국내선수들의 부상만 없다면 문태영은 이번 시즌에 지난 시즌보다 적은 출전 기회를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그렇다고 해도 정확한 점퍼 등 득점력에서 식스맨 이상의 역할을 해줄 수 있다. 

문태영은 어떻게 시즌을 준비하고 있는지 묻자 “20여일 정도 개막이 남았는데 컨디션이 좋지만, 조금 더 몸 상태를 끌어올려야 한다”며 “나이를 한 살, 한 살 먹으니까 수비나 더 잘 달리기 위해서 준비하는 시간이 좀 더 길어진다”고 답했다. 

프로 구단들이 제주도에서 전지훈련을 하는 건 흔치 않다. 문태영은 “제주도에 처음 왔다. 밖에 나가지 못했지만, 주위를 보니까 아름다운 섬”이라며 “아내와 여행을 오기로 했는데 함께 못 와서 아내가 화가 나 있다”고 웃었다. 

문태영은 2010~2011시즌부터 9시즌 동안 형인 문태종과 함께 KBL에서 활약했다. 문태종은 지난 시즌 울산 현대모비스에서 통합우승을 끝으로 아름답게 은퇴했다. 문태영은 다시 2009~2010시즌처럼 형 없이 시즌을 맞이한다. 

문태영은 “KBL에서 처음 시즌을 치를 때와 비슷하다. 형과 같이 있을 땐 경기 전이나 경기 후 통화도 자주 하고, 저녁 식사도 함께 했는데 지금은 그러지 못해서 그게 그립다”며 “형은 농구를 좋아했지만, 비시즌 훈련만은 좋아하지 않았다. 형이 지금 거실에서 TV를 보며 먹고 싶은 거 마음껏 먹을 수 있다며 놀린다”고 문태종의 근황을 전했다. 



문태영은 현재 지난 시즌처럼 정리를 했지만, 비시즌 기간 동안 수염을 굉장히 길게 길렀다. 

문태영은 “수염을 기른 이유는 딱히 없다. 이제 흰 털이 나고 있어서 이번이 수염을 기를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한다. 딱히 제임스 하든 등을 따라 한 건 아니다”고 했다. 

문태영은 “매년 같은 방식으로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단기와 장기 목표를 정해서 건강한 식습관으로 몸 관리를 한다. 푹 쉴 때는 쉬면서 몸 관리를 하며 시즌 개막을 기다린다”며 “건강을 유지하며 시즌을 치렀으면 좋겠고, 지난 시즌보다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는 게 목표”라고 밝혔다. 
  • 축구
  • 야구
  • 기타
생명 연장? 맨유 솔샤르 운명 좌우할 리버풀전
생명 연장? 맨유 솔샤르 운명 좌우할 리버풀전
경질과 생명 연장의 갈림길에 놓였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라이벌 리버풀을 제압하고, 경질설을 잠재울 수 있을까.맨유는 21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의 올...
[K-STAR] 김학범호 탈락에 성찰의 시간...전세진이 확 달라졌다
[K-STAR] 김학범호 탈락에 성찰의 시간...전세진이 확 달라졌다
"이전에는 잘하려고 하고 나를 보여주려는 마음이 강했어요. 대표팀에 가지 못하고 나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됐습니다. 나를 보여주려고 하기보다 정말 열심히 뛰어서 팀에 도움이 되자고 ...
[스포터 프리뷰] '부상자-결장자 多' 강원에 혹독할 서울과의 파이널A 첫 경기
[스포터 프리뷰] '부상자-결장자 多' 강원에 혹독할 서울과의 파이널A 첫 경기
구단 역사상 첫 ACL(아시아 챔피언스리그)를 꿈꾸는 강원이지만, 부상자와 결장자가 속출하며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하필 파이널 A 첫 경기가 서울이라 어려운 승부를 치를 것으로 예...
"달 보는게 좋아"…문근영, 밤에도 빛나는 청초한 매력
배우 문근영이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문근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달, 밤. 밤하늘에 떠있는 달을 보는게 좋다. 반장님을 생각하면 달이랑 밤이랑 생각 나더라"라는 글과 사...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SHOT!]
배우 임수향이 우아한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임수향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밤 수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임수향은 태국 방콕의...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우울해서 눈에 반짝이 뿌렸어요"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클레오 출신 채은정이 우월한 미모의 사진을 선보였다.채은정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속이 아침부터 좀 안 좋은데 이럴 때 가볍게 몸에 좋은 저녁 뭐가 좋을지. 우울해서 눈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