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대적할 상대가 없다...광주, K리그2 최다무패 도전
출처:스포츠월드|2019-07-11
인쇄


광주FC가 K리그2 최다무패 신기록에 도전한다.

광주는 오는 14일 오후 7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서울이랜드FC와 하나원큐 K리그2 2019 19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광주는 올 시즌 역대 최고의 전성기를 보내고 있다. 지난 라운드 안산전 1-0 승리로 창단 첫 5연승과 함께 전반기를 무패(12승 6무)로 마무리하며 독주 체재를 굳혔다.

이제 광주는 K리그 새 역사를 쓰고자 한다. 광주는 현재 2017년 경남이 기록한 최다무패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다. 이번 라운드 서울이랜드전 승리를 거둔다면 팀을 넘어서 K리그의 역사를 바꿀 수 있다.

분위기는 최고조에 올라있다. 광주는 전반기를 보내는 동안 29득점 8실점이라는 완벽한 밸런스를 보여줬다. 득점 폭격기 펠리페는 14경기 14득점으로 최다득점 1위를 굳건히 지키고 있으며, 아슐마토프와 이한도가 이끄는 센터백 라인은 18경기 8실점, 0.44점대의 실점률을 기록하고 있다. 무실점 경기는 무려 11경기다.

위기 상황에서도 흔들리지 않는 두터운 스쿼드가 원동력이 됐다. 주포인 펠리페가 결장했던 4경기에서 여름, 이으뜸, 김정환 등이 득점에 성공, 오히려 득점 다변화와 로테이션 효과를 거두며 3승 1무를 기록했다.

지난 라운드에선 아슐마토프와 박정수 등 주전선수들이 자리를 비우자 준비 중이던 홍준호, 여봉훈이 곧바로 투입, 맹활약하면서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특히 여봉훈의 결승골은 2017년 전북전(1-0 승) 이후 2년여만에 나온 골이었다.

광주는 서울이랜드를 상대로 4승 2무 무패를 달리고 있다. 올 시즌 맞대결에서도 2연승과 함께 5득점 2실점으로 강한 우세를 보였다.

그러나 방심해선 안된다. 서울이랜드는 최하위에 있는 만큼 분위기 반전을 위해 필사적인 각오로 경기에 임할 수 밖에 없다. 여기에 팀내 에이스인 쿠티뉴(12경기 7골)를 중심으로 이뤄지는 역습도 주의해야 한다.

광주가 서울이랜드 원정에서 승리와 함께 새로운 역사를 써낼지 주목된다.

  • 야구
  • 농구
  • 기타
[SC핫포커스]'대표팀에선 8번' 양의지 바라보는 김경문 감독의 눈, 그리고 믿음
자이온 윌리엄슨, 무릎 부상으로 개막전 불참
"양의지도 대표팀에서는 8번 타자다."야구 대표팀 김경문 감독에게 포수 양의지(NC 다이노스) 활용법을 묻자 나온 답이다.양의지는 올해 NC의 가을야구를 이끌었던 간판 타자다. 시...
'바지 감독' 오명 탈출 장정석, 그의 특별한 리더십 3가지 [★분석]
이대성의 '번아웃 증후군' 고백
2016년 10월부터 넥센 히어로즈(현 키움 히어로즈)의 지휘봉을 잡은 장정석(46) 감독에게는 ‘바지 감독‘이라는 불명예스런 수식어가 붙었다. 2005~2007년 현대 프런트, ...
워싱턴 WS 질투? 하퍼, "나와 계약하지 않아 성공, 질투 No. 기대된다"
애틀랜타 이적 자바리 파커, 커리어의 전환기를 꿈꾸다!
워싱턴 내셔널스는 창단 첫 월드시리즈 진출을 이뤄냈다. 지난 겨울 워싱턴을 떠난 브라이스 하퍼(필라델피아)의 처지가 덩달아 관심이다. 과연 하퍼는 어떤 감정일까. 미국 매체 ESP...
"달 보는게 좋아"…문근영, 밤에도 빛나는 청초한 매력
배우 문근영이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문근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달, 밤. 밤하늘에 떠있는 달을 보는게 좋다. 반장님을 생각하면 달이랑 밤이랑 생각 나더라"라는 글과 사...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SHOT!]
배우 임수향이 우아한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임수향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밤 수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임수향은 태국 방콕의...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우울해서 눈에 반짝이 뿌렸어요"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클레오 출신 채은정이 우월한 미모의 사진을 선보였다.채은정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속이 아침부터 좀 안 좋은데 이럴 때 가볍게 몸에 좋은 저녁 뭐가 좋을지. 우울해서 눈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