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중국의 유혹에도'....베일, 연봉 450억원 제안 거절했다
출처:마이데일리|2019-07-11
인쇄


가레스 베일이 중국의 유혹에도 레알 마드리드에 잔류하겠다는 의지를 강하게 드러냈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는 11일(한국시간) “베일이 레알에서 미래가 불투명하지만 중국 슈퍼리그 이적을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보도했다.

베일은 레알 마드리드에서 입지가 불투명하다. 지네딘 지단 감독은 지난 시즌 최종전에서 베일을 벤치에 앉히며 전력 외로 분류했다.

팬들의 마음도 떠났다. 잦은 부상과 부진에 고액 연봉을 받고 있는 베일이 하루 빨리 이적하길 바라고 있다.

하지만 베일은 레알 잔류를 우서 순위로 두고 있다. 중국 슈퍼리그의 한 구단이 엄청난 연봉을 제안했지만 이마저도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마르카에 따르면, 베일은 중국 클럽으로부터 현재 연봉 17,00만 유로(약 225억원)의 두 배 가까이 인상된 3,4000만 유로(약 450억원)을 제안 받았다.

그러나 베일은 중국이나 아시아로 가길 거부하고 있다. 이 매체는 “베일은 아시아로 가는 걸 원치 않는다”고 주장했다.

베일은 급할 게 없다. 레알과 3년 이나 계약이 남았다. 이미 고액 연봉을 받고 있기 때문에 굳이 떠날 이유가 없다. 베일이 중국행을 거부한 이유다.

  • 야구
  • 농구
  • 기타
팀 타율-타점 1위, 중심타선이 묵직한 '키움의 힘'
'게임 능력치, 무슨 의미가 있니~' 릴라드
키움 히어로즈가 중심타선 활약에 힘입어 삼성 라이온즈에 2연승을 거뒀다. 아울러 리그 2위 자리 탈환에 성공했다.키움은 1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삼성과 전반기 마지막 3연...
2017년 ‘진격의 레일리’모드 절실…후반기 7승무패, 3위 견인
'르브론이 레너드보다 좋다고?' 팀 동료 AD도 의문인 게임 능력치
브룩스 레일리(31)는 2015년부터 롯데 자이언츠에서 뛰었다. 벌써 5년차다. 두산 베어스 조쉬 린드블럼(32)과 입단 동기다.레일리는 딱 한 시즌만 10승을 채우지 못했다. 2...
다시 선발 기회 얻었지만…강정호, 3타수 무안타 침묵
데미안 릴라드 “포틀랜드와 끝까지 함께하겠다”
다시 선발기회를 얻은 강정호(피츠버그)가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강정호는 18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부시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몸매가 다 보여’ 속살 드러낸 치어리더
‘몸매가 다 보여’ 속살 드러낸 치어리더
FC서울의 치어리더로 활동하고 있는 서현숙이 수영복 몸매를 뽐냈다.서현숙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살이 어마어마하게 탓다고 한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신재은, 볼륨감 꽉 찬 섹시 몸매
신재은, 볼륨감 꽉 찬 섹시 몸매
모델 신재은이 수영복 몸매를 뽐냈다.신재은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야외 촬영했는데 살이 많이 탔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수영복을 입은 ...
클라라, 남심을 저격하는 비키니 사진
클라라, 남심을 저격하는 비키니 사진
모델 겸 배우 클라라의 여름보다 핫한 비키니 몸매를 자랑했다.15일 클라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ummer bikini time!"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