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라토르 최강의 여성 챔피언 줄리아 버드, 올가 루빈을 꺾고 11연승을 이룬다!
출처:스포츠서울|2019-07-11
인쇄


벨라토르 무적·무패의 챔피언 줄리아 버드가 1승을 추가, 11연승에 도전한다. 오는 13일(한국시간) 미국 오클라호마 주 태커빌에서 벨라토르 224가 열린다. 이번 대회의 메인이벤트는 줄리아 버드의 3차 방어전으로 상대는 올가 루빈(29)이다.

버드는 지난 2017년 벨라토르 174에서 마를로스 코에넨을 펀치에 의한 TKO로 물리치고 벨라토르 여성부 페더급 왕좌를 차지했다. 2연속 방어에 성공한 후 이번 대회에서 루빈을 상대로 3차 방어전을 치른다. 루빈은 지난 2016년 벨라토르 164를 통해 MMA에 데뷔한 이후 6연승을 달리고 있다.

루빈은 자신을 ‘배고픈 늑대’라 표현한 가운데, 버드 역시 “질 수 없다”며 신경전이 오간 상황이다. 챔피언 벨트 사냥에 나서는 루빈은 자신의 승리를 예상했다. 비록 도전자 위치지만 “누구든 자신 있다. 못 이길 상대는 없다”고 밝힌 것. 이어 루빈은 “난 산에 오르는 배고픈 늑대이기에 언더독이라는 사실은 신경 쓰지 않는다. 오히려 마음이 편하다”며 경기를 앞둔 소감을 말했다.

버드도 챔피언답게 물러서지 않겠다는 입장이다. “루빈의 장점인 장기전으로 가지 않겠다. 만약 가더라도 대비책이 있다”는 말을 비롯해 “최대한 빨리 루빈을 쓰러트릴 것”이라며 승리는 시간 문제라고 자신감을 보였다. 현재 버드는 벨라토르 무대에서 10연승으로 무패 행진 중이고, 두 차례 타이틀 방어에도 성공한 바 있다.

하지만 이번 경기에 두 개의 변수가 있다. 버드는 약 1년 동안 실전 경기 경험이 없고, 우리나라 나이로 38살이다. 노쇠화 기미가 보이고 있는 나이다. 반면 루빈은 꾸준하게 출전했다는 것이 장점이다. 현지 언론도 “경기력 차이가 있을 수 있어 결과를 쉽게 예상할 수 없다”며 박빙의 승부를 예측했다.

  • 축구
  • 야구
  • 농구
울산현대, 맨시티 출신 믹스 임대 연장 계약 체결
울산현대, 맨시티 출신 믹스 임대 연장 계약 체결
울산현대가 미드필더 믹스 디스커루드의 임대 연장 계약을 체결했다.원소속팀인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맨체스터 시티와 2018년 초 4년 6개월간의 계약을 맺은 믹스는 지난 시즌 중반...
팬투표 1위 조현우 “호날두와 경기 하는 것, 영광"
팬투표 1위 조현우 “호날두와 경기 하는 것, 영광
‘K리그’ 최고의 인기 선수로 뽑힌 조현우(대구FC)가 호날두와의 맞대결을 앞두고 각오를 밝혔다.조현우는 오는 26일(금)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유벤투스와의 친선경...
AT-나폴리와 연결된 하메스, 일단 레알 훈련 합류
AT-나폴리와 연결된 하메스, 일단 레알 훈련 합류
이적설이 돌고 있는 하메스 로드리게스(28)가 어쩔 수 없이 레알 마드리드에 합류한다.하메스는 최근 2년간 바이에른 뮌헨에서 임대 생활 후 레알로 복귀했다. 레알 지네딘 지단 감독...
‘몸매가 다 보여’ 속살 드러낸 치어리더
‘몸매가 다 보여’ 속살 드러낸 치어리더
FC서울의 치어리더로 활동하고 있는 서현숙이 수영복 몸매를 뽐냈다.서현숙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살이 어마어마하게 탓다고 한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신재은, 볼륨감 꽉 찬 섹시 몸매
신재은, 볼륨감 꽉 찬 섹시 몸매
모델 신재은이 수영복 몸매를 뽐냈다.신재은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야외 촬영했는데 살이 많이 탔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수영복을 입은 ...
클라라, 남심을 저격하는 비키니 사진
클라라, 남심을 저격하는 비키니 사진
모델 겸 배우 클라라의 여름보다 핫한 비키니 몸매를 자랑했다.15일 클라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ummer bikini time!"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