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K리그1 프리뷰] '탈꼴찌 도전'vs'상위 스플릿 진입' 인천-수원, 절실함이 승부수다
출처:인터풋볼|2019-07-10
인쇄


갈 길 바쁜 두 팀이 만난다. 체력을 비축한 인천 유나이티드가 홈에서 수원 삼성을 상대로 분위기 반전을 꾀한다. 수원 역시 이 경기 승리로 2연승을 노리겠다는 생각이다.

인천과 수원은 10일 오후 7시 30분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19‘ 20라운드를 치른다.

양 팀 모두 안팎으로 분위기가 좋지 않다. 성적 부진에 선수단 문제까지 겹치고 있다. 인천은 주장 남준재를 떠나보냈고, 수원은 팀내 도움 1위 엘비스 사리치의 이적설이 나오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두 팀이 맞붙는다. 두 팀은 이번 경기를 잡아 분위기 반전을 꾀할 생각이다.

먼저 인천은 20라운드, 21라운드에서 수원, FC서울을 상대로 홈 2연전을 치른다. 홈에서 반전을 노리는 인천은 수원 전 승리가 절실하다. 이 경기를 이겨야 분위기를 끌어올릴 수 있기 때문이다.

인천은 지난 라운드 울산 원정 경기서 주전 대부분을 빼고, 신인들을 앞세웠다. 홈 2연전을 의식했기 때문이다. 아쉽게 패했지만 선두 경쟁을 펼치는 울산을 상대로 준수한 경기력을 선보인 인천은 자신감을 얻었다. 여기에 체력을 비축한 팀의 주포 무고사를 앞세워 시즌 3승을 노릴 생각이다.


원정팀 수원 역시 필승을 다짐하고 있다. 수원은 인천을 상대로 25승 14무 5패를 기록하며 절대적 우세지만 방심할 수 없다. 지난 제주 전 승리에 이어 이번 경기를 잡고 상승세를 노리고 있기 때문이다.

동시에 상위 스플릿 진입도 가능하다. 상주 상무가 지난 라운드 강원에게 패하면서 승점 차가 2점으로 유지됐기 때문이다. 승리할 경우 타구장 상황에 따라 상위 스플릿 마지노선인 6위 자리까지 올라설 수 있다.

이번 경기는 어느 팀이 더 ‘절실‘한가에 승부가 달려있다. 인천이 5경기 만에 승리해 꼴찌에서 탈출할지 수원이 상위 스플릿 진입에 성공할지 주목된다.

  • 야구
  • 농구
  • 기타
[SC핫포커스]'대표팀에선 8번' 양의지 바라보는 김경문 감독의 눈, 그리고 믿음
자이온 윌리엄슨, 무릎 부상으로 개막전 불참
"양의지도 대표팀에서는 8번 타자다."야구 대표팀 김경문 감독에게 포수 양의지(NC 다이노스) 활용법을 묻자 나온 답이다.양의지는 올해 NC의 가을야구를 이끌었던 간판 타자다. 시...
'바지 감독' 오명 탈출 장정석, 그의 특별한 리더십 3가지 [★분석]
이대성의 '번아웃 증후군' 고백
2016년 10월부터 넥센 히어로즈(현 키움 히어로즈)의 지휘봉을 잡은 장정석(46) 감독에게는 ‘바지 감독‘이라는 불명예스런 수식어가 붙었다. 2005~2007년 현대 프런트, ...
워싱턴 WS 질투? 하퍼, "나와 계약하지 않아 성공, 질투 No. 기대된다"
애틀랜타 이적 자바리 파커, 커리어의 전환기를 꿈꾸다!
워싱턴 내셔널스는 창단 첫 월드시리즈 진출을 이뤄냈다. 지난 겨울 워싱턴을 떠난 브라이스 하퍼(필라델피아)의 처지가 덩달아 관심이다. 과연 하퍼는 어떤 감정일까. 미국 매체 ESP...
"달 보는게 좋아"…문근영, 밤에도 빛나는 청초한 매력
배우 문근영이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문근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달, 밤. 밤하늘에 떠있는 달을 보는게 좋다. 반장님을 생각하면 달이랑 밤이랑 생각 나더라"라는 글과 사...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SHOT!]
배우 임수향이 우아한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임수향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밤 수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임수향은 태국 방콕의...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우울해서 눈에 반짝이 뿌렸어요"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클레오 출신 채은정이 우월한 미모의 사진을 선보였다.채은정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속이 아침부터 좀 안 좋은데 이럴 때 가볍게 몸에 좋은 저녁 뭐가 좋을지. 우울해서 눈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