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日언론도 류현진 올스타 선발 관심…‘노모 이어 두 번째’ 강조
출처:스포탈코리아|2019-07-10
인쇄


일본 언론도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을 보도하면서 류현진(LA 다저스)의 선발 등판에 관심을 보였다.

일본의 야구전문매체 ‘풀카운트’는 10일 ‘류현진, 올스타전 선발 1회 무실점…아시아 출신으로 노모 히데오 이후 두 번째 위업’이라는 기사를 게재했다.

류현진은 한국시간으로 이날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내셔널리그 팀 선발로 등판했다. 그는 1이닝 1피안타 무실점으로 큰 축제 무대에서 당당하게 자신의 실력을 보여줬다.

일본 ‘풀카운트’는 류현진의 호투 내용과 더불어 “올스타전에서 아시아 선수가 선발을 맡는 것은 1995년 노모 히데오 이후 두 번째, 한국인으로는 첫 쾌거다”라며 류현진의 이날 투구 내용을 자세히 소개했다. 또한 류현진이 올 시즌 10승2패 평균자책점 1.73으로 활약한다고도 덧붙였다.

한편 일본 언론들은 다나카 마사히로(뉴욕 양키스)가 아메리칸리그 팀의 두 번째 투수로 나와 자신의 첫 올스타전 출장 기록을 쓴 것에 대해 집중적으로 보도했다. 일본 매체 ‘베이스볼킹’은 “다나카가 정중한 투구로 자신다움을 증명했다”고 썼다.

  • 축구
  • 농구
  • 기타
생명 연장? 맨유 솔샤르 운명 좌우할 리버풀전
생명 연장? 맨유 솔샤르 운명 좌우할 리버풀전
경질과 생명 연장의 갈림길에 놓였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라이벌 리버풀을 제압하고, 경질설을 잠재울 수 있을까.맨유는 21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의 올...
[K-STAR] 김학범호 탈락에 성찰의 시간...전세진이 확 달라졌다
[K-STAR] 김학범호 탈락에 성찰의 시간...전세진이 확 달라졌다
"이전에는 잘하려고 하고 나를 보여주려는 마음이 강했어요. 대표팀에 가지 못하고 나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됐습니다. 나를 보여주려고 하기보다 정말 열심히 뛰어서 팀에 도움이 되자고 ...
[스포터 프리뷰] '부상자-결장자 多' 강원에 혹독할 서울과의 파이널A 첫 경기
[스포터 프리뷰] '부상자-결장자 多' 강원에 혹독할 서울과의 파이널A 첫 경기
구단 역사상 첫 ACL(아시아 챔피언스리그)를 꿈꾸는 강원이지만, 부상자와 결장자가 속출하며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하필 파이널 A 첫 경기가 서울이라 어려운 승부를 치를 것으로 예...
"달 보는게 좋아"…문근영, 밤에도 빛나는 청초한 매력
배우 문근영이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문근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달, 밤. 밤하늘에 떠있는 달을 보는게 좋다. 반장님을 생각하면 달이랑 밤이랑 생각 나더라"라는 글과 사...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SHOT!]
배우 임수향이 우아한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임수향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밤 수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임수향은 태국 방콕의...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우울해서 눈에 반짝이 뿌렸어요"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클레오 출신 채은정이 우월한 미모의 사진을 선보였다.채은정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속이 아침부터 좀 안 좋은데 이럴 때 가볍게 몸에 좋은 저녁 뭐가 좋을지. 우울해서 눈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