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라포바, 5개월 만에 복귀전서 승리..마요르카 오픈 16강
출처:연합뉴스|2019-06-19
인쇄



마리야 샤라포바(85위·러시아)가 5개월 만에 치른 복귀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샤라포바는 18일(현지시간) 스페인 마요르카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 마요르카 오픈(총상금 25만 달러) 대회 이틀째 단식 본선 1회전에서 빅토리야 쿠즈모바(46위·슬로바키아)를 2-0(7-6<10-8> 6-0)으로 제압했다.

올해 1월 WTA 투어 상트페테르부르크오픈 대회 도중 오른쪽 어깨 부상으로 기권한 뒤 대회에 나오지 못한 샤라포바는 1세트를 접전 끝에 따냈고 2세트는 비교적 손쉽게 마무리했다.

잔디 코트에서 올해 처음 치른 경기에서 이긴 샤라포바는 7월 1일 개막하는 윔블던을 앞두고 이번 대회를 복귀전으로 택했다.

샤라포바의 다음 상대는 톱 시드의 안젤리크 케르버(6위·독일)다.

샤라포바와 케르버는 맞대결 전적 4승 4패로 팽팽하다. 최근에는 케르버가 3연승을 거뒀고, 잔디 코트에서도 2014년 윔블던에서 한 차례 만나 케르버가 이겼다.
  • 축구
  • 야구
  • 농구
FIFA 회장, 남북전 참관 뒤 실망..."北축구협회에 문제 제기했다"
FIFA 회장, 남북전 참관 뒤 실망...
29년 만의 '평양 원정' 경기를 지켜본 잔니 인판티노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이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15일 오후 5시 30분...
‘2연승’ 박항서, “태국-UAE 홈 2연전 이길 수 있다”
‘2연승’ 박항서, “태국-UAE 홈 2연전 이길 수 있다”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에서 2연승을 달린 박항서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이 내달 있을 홈 2연전도 이길 수 있다는 자신감을 드러냈...
'기차 성폭행 혐의' 개스코인, "여성 보호하기 위해 키스했다"
'기차 성폭행 혐의' 개스코인,
'원조 악동' 폴 개스코인이 기차 내에서 성폭행을 했다는 혐의로 재판에 섰다.개스코인은 지난 14일(한국시간) 기차 내 성폭행 사건에 대한 재판을 받기 위해 법정에 출두했다. 개스...
신재은, 호피무늬 비키니 입고 육감적 몸매 자랑
신재은, 호피무늬 비키니 입고 육감적 몸매 자랑
모델 신재은이 몸매를 뽐냈다.그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호피 무늬 비키니를 입고 있는 사진을 올렸다.육감적인 몸매가 눈길을 끌었다.한편 신재은은 과거 인터뷰에서 자신은 모델이 아니라 ...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다리 꼬고 앉아 터질듯한 몸매 자랑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다리 꼬고 앉아 터질듯한 몸매 자랑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가 근황을 전했다.그는 15일(현지시간) 인스타그램에 다리를 꼬고 앉아 있는 사진 두 장을 올렸다.터질듯한 몸매가 눈길을 끌었다.한편 경제 전문지 포브스가 지난...
킴 카다시안, 란제리로 뽐낸 독보적 볼륨감
킴 카다시안, 란제리로 뽐낸 독보적 볼륨감
킴 카다시안이 아찔한 란제리 인증샷을 공개해 화제다.16일(한국시간) 유명 할리우드 스타 킴 카다시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담은 인증 사진을 공개했다.공개된 사진 속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