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이강인 마음 굳혔다..西언론 "토랄 안 바뀌면 이적할 것"
출처:OSEN|2019-06-19
인쇄



이강인(18, 발렌시아)이 출전 기회를 위해 이적하는 데 결심을 굳혔다.

스페인 라디오 매체 ‘카데나세르’는 18일(이하 한국시간)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골든볼(MVP)의 주인공 이강인의 발렌시아에서 미래가 곧 정해진다”면서 “이강인은 마르셀리노 가르시아 토랄 감독의 다음 시즌 계획을 바꿀 생각이 없으면 출전 기회가 주어지는 구단을 물색할 것”이라고 전했다.

U-20 월드컵이 끝난 후에도 이강인에 대한 관심이 식지 않고 있다. 대회 중엔 이강인의 플레이에 팬들이 환호했다면 이제 다음 시즌 거취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이강인은 지난 시즌 프로무대에 데뷔했다. 하지만 마르셀리노 감독의 계획엔 여전히 주력 선수가 아니다. 2선 공격수로 나설 때 능력이 극대화되는 이강인은 4-4-2 전술이 주력인 발렌시아와 적합하지 않다는 평가다. 

때문에 이강인은 다음 시즌 발렌시아가 아닌 다른 구단에서 기회를 잡으려 한다. 카데나세르는 “이강인은 다음 시즌 초반부터 새로운 구단에서 선발로 출전하고 싶은 욕심이 있다”고 보도했다. 이어 “이강인은 발렌시아의 프리시즌에 동행하지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강인을 원하는 구단도 속속 수면 위로 드러나고 있다.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의 레반테, 네덜란드 에레디비지에의 아약스와 PSV에인트호벤 등 수준급 팀이다. 이강인은 적어도 시즌 20경기 이상 출전을 보장해줄 구단을 원하고 있다.

발렌시아는 이강인에 8000만 유로(약 1065억 원)의 바이아웃 금액을 설정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정규리그 2위 SK, 키움에 충격의 2연패…최정 살아날까
[부상] LAL 카일 쿠즈마, 팀 훈련 복귀...AD도 큰 부상 피해
2019 프로야구 정규리그 2위 팀 SK와이번스가 포스트시즌에서 벼랑끝에 몰렸다.SK는 15일 인천 SK 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 프로야구 KBO리그 플레이오프(PO·...
류중일이 대표팀 김현수에게 "잘 하고 와, 창피 당하지 말고"
르브론 제임스
'김경문호'에 합류한 김현수(31·LG 트윈스)가 가을야구의 아쉬움을 뒤로하고 반등을 다짐했다.김현수는 지난 15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대표팀 훈련을 소화했다. 스트레칭부터...
'게릿 콜 7이닝 무실점' 휴스턴, 양키스 잡고 ALCS 2승1패 우위
CLE의 스리-가드 시스템, 정규시즌에도 활용될 수 있을까
휴스턴 애스트로스가 게릿 콜의 역투를 앞세워 2연승을 달렸다.휴스턴은 16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
신재은, 호피무늬 비키니 입고 육감적 몸매 자랑
신재은, 호피무늬 비키니 입고 육감적 몸매 자랑
모델 신재은이 몸매를 뽐냈다.그는 최근 인스타그램에 호피 무늬 비키니를 입고 있는 사진을 올렸다.육감적인 몸매가 눈길을 끌었다.한편 신재은은 과거 인터뷰에서 자신은 모델이 아니라 ...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다리 꼬고 앉아 터질듯한 몸매 자랑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 다리 꼬고 앉아 터질듯한 몸매 자랑
억만장자 카일리 제너가 근황을 전했다.그는 15일(현지시간) 인스타그램에 다리를 꼬고 앉아 있는 사진 두 장을 올렸다.터질듯한 몸매가 눈길을 끌었다.한편 경제 전문지 포브스가 지난...
킴 카다시안, 란제리로 뽐낸 독보적 볼륨감
킴 카다시안, 란제리로 뽐낸 독보적 볼륨감
킴 카다시안이 아찔한 란제리 인증샷을 공개해 화제다.16일(한국시간) 유명 할리우드 스타 킴 카다시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담은 인증 사진을 공개했다.공개된 사진 속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