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동포 애니 박, LPGA 마이어 클래식 3라운드 2위
출처:뉴시스통신사|2019-06-16
인쇄

 

재미동포 애니 박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이어 클래식(총상금 200만 달러) 3라운드에서 단독 2위로 올라섰다.

애니 박은 16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건 주 그랜드래피즈의 블라이더필드 컨트리클럽(파72·6639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서 버디 7개를 쓸어담았다.

중간합계 17언더파 199타를 친 애니 박은 단독 2위에 올랐다. 단독 1위인 브룩 헨더슨(캐나다)에는 2타 뒤져있다.

애니 박은 지난해 6월 숍라이트 클래식에서 우승했다. 한국 및 한국계 선수 LPGA 통산 200승으로 기록됐다.

한편 호주 동포 오수현은 14언더파 202타로 공동 6위로 올라섰다.

최운정(29·볼빅)은 11언더파 205타 공동 11위로 4라운드에 나선다.전인지(25·KB금융그룹)가 10언더파로 공동 15위, 전날 공동 9위인 유소연(29·메디힐)은 고진영(24·하이트진로), 박인비(31·KB금융그룹) 등과 함께 9언더파 공동 20위로 내려앉았다.

박성현(26·솔레어)은 7언더파 209타로 공동 32위, 이정은(23·대방건설)은 4언더파 212타를 쳐 공동 52위에 각각 자리했다.

  • 축구
  • 야구
  • 농구
생명 연장? 맨유 솔샤르 운명 좌우할 리버풀전
생명 연장? 맨유 솔샤르 운명 좌우할 리버풀전
경질과 생명 연장의 갈림길에 놓였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라이벌 리버풀을 제압하고, 경질설을 잠재울 수 있을까.맨유는 21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의 올...
[K-STAR] 김학범호 탈락에 성찰의 시간...전세진이 확 달라졌다
[K-STAR] 김학범호 탈락에 성찰의 시간...전세진이 확 달라졌다
"이전에는 잘하려고 하고 나를 보여주려는 마음이 강했어요. 대표팀에 가지 못하고 나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됐습니다. 나를 보여주려고 하기보다 정말 열심히 뛰어서 팀에 도움이 되자고 ...
[스포터 프리뷰] '부상자-결장자 多' 강원에 혹독할 서울과의 파이널A 첫 경기
[스포터 프리뷰] '부상자-결장자 多' 강원에 혹독할 서울과의 파이널A 첫 경기
구단 역사상 첫 ACL(아시아 챔피언스리그)를 꿈꾸는 강원이지만, 부상자와 결장자가 속출하며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하필 파이널 A 첫 경기가 서울이라 어려운 승부를 치를 것으로 예...
"달 보는게 좋아"…문근영, 밤에도 빛나는 청초한 매력
배우 문근영이 청초한 미모를 자랑했다.문근영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달, 밤. 밤하늘에 떠있는 달을 보는게 좋다. 반장님을 생각하면 달이랑 밤이랑 생각 나더라"라는 글과 사...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임수향, 우아한 수영복 자태..방콕서도 미모 열일 중 [★SHOT!]
배우 임수향이 우아한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임수향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밤 수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임수향은 태국 방콕의...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우울해서 눈에 반짝이 뿌렸어요"
채은정, 우월한 미모의 일상
클레오 출신 채은정이 우월한 미모의 사진을 선보였다.채은정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속이 아침부터 좀 안 좋은데 이럴 때 가볍게 몸에 좋은 저녁 뭐가 좋을지. 우울해서 눈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