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옵트-아웃' 카이리 어빙, 브루클린과 계약 준비 중?
출처:루키|2019-06-14
인쇄


카이리 어빙의 새로운 행선지로 브루클린이 유력하게 언급되고 있다.

보스턴 해럴드의 스티브 불펫은 최근 "어빙이 브루클린과 계약할 준비를 하는 중"이라고 보도했다. 아직까지는 루머에 불과하지만 어빙의 새로운 행선지로 브루클린이 가장 유력해 보이는 것은 자명한 사실이다.

최근 어빙은 8년 간 함께했던 에이전트인 제프 웨슬러와 결별했다. 그는 ‘락 네이션‘ 에이전트사와 새롭게 계약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락 네이션은 브루클린의 지분을 소유한 제이지가 소속된 회사이기도 하다. 또한 브루클린의 카리스 르버트 또한 락 네이션에 몸담고 있다. 이에 어빙의 브루클린행 가능성에 더욱 더 무게가 실리고 있는 상황.

한편 차기 시즌 약 2,100만 달러의 플레이어 옵션을 보유하고 있던 어빙은 최근 옵트-아웃을 선언하며 FA가 됐다. 과연 그가 예상대로 브루클린으로의 이적을 택할지에 대해 많은 이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 축구
  • 야구
  • 기타
리버풀, 반다이크와 주급 3억원 ‘7년’ 종신계약 추진
리버풀, 반다이크와 주급 3억원 ‘7년’ 종신계약 추진
잉글랜드 프로축구 리버풀이 센터백 버질 반다이크(29)와 종신 계약을 준비했다.영국 풋볼인사이더는 7일(한국시간) “리버풀이 반다이크에게 7년간 최소 5000만파운드(약 760억원...
'발렌시아, 이강인 문제 놓칠 수 없다' 西 언론의 재촉
'발렌시아, 이강인 문제 놓칠 수 없다' 西 언론의 재촉
'골든보이' 이강인(19·발렌시아)의 거취는 어떻게 될까.스페인 지역 언론 데포르트 발렌시아는 7일(한국시각) '최근 몇 년 동안 발렌시아의 문제는 명확하다. 잠재력을 가진 어린 ...
FC서울, 황선홍 감독과 '적'으로 만날까...FA컵 빅매치 예고
FC서울, 황선홍 감독과 '적'으로 만날까...FA컵 빅매치 예고
FA컵에서 2차례 우승컵을 들어올린 황선홍 감독이 친정팀 FC서울과의 맞대결을 기다린다.올 시즌부터 대전하나시티즌 지휘봉을 잡고 있는 황선홍 감독은 FA컵에서 뚜렷한 성과를 낸 한...
황보,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시크美 철철 비주얼
황보,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시크美 철철 비주얼
샤크라 출신 가수 황보가 일상을 공개했다.7일 황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시크한 분위기의 사진을 게재했다. 황보는 사진과 함께 "2017"이라고 글을 남겼다.사진 속 황보는 ...
서유리 일침…"이혼하라는 말 무례해" 분노
서유리 일침…
성우 서유리가 악플에 대해 분노했다.서유리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 SNS 오시는 전부가 다 그런다는 건 아닌데 빨리 이혼하라는 둥, 안 행복해 보인다는 둥, 댓글 달고 디...
김지우, 볼륨감 드러낸 레깅스 자태
‘레이먼킴♥’ 김지우, 볼륨감 드러낸 레깅스 자태 [SNS★컷]
배우 김지우가 육감적인 몸매를 자랑했다.김지우는 6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변화는 있어도 변함은 없기를 멋진 말"이라는 글과 두 장의 셀카를 게재했다.사진 속 김지우는 탱크톱...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