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리버풀 클롭, “모든 최고의 순간은 삼세번 만에 온다”
출처:베스트 일레븐|2019-05-19
인쇄

 

“모든 최고의 순간들은 세 번의 도전 끝에 온다.”

사령탑으로서 통산 세 번째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결승전을 앞둔 위르겐 클롭 리버풀 감독이 결연한 출사표를 던졌다.

클롭 감독이 이끄는 리버풀은 오는 6월 2일 새벽 4시(한국 시각) 스페인 마드리드의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토트넘 훗스퍼와 대망의 UCL 결승전을 치른다.

먼저 클롭 감독은 UEFA와 공식 인터뷰를 통해 UCL 결승전에서 “리버풀 축구를 보여주겠다”라고 팬들에게 공언했다.

그는 “UCL에서 절대 쉬운 경기가 없다. 결승전 역시 마찬가지다. 다만 우리는 매순간 우리가 축적한 경험과 노하우들을 사용해 왔다. 결승전에서도 그럴 것이다”며 “지금까지 고수하고 지지해 왔던 ‘리버풀 축구’를 보여줄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클롭 감독은 “독일에는 ‘모든 좋은 것들은 세 번 만에 온다’는 속담이 있다. 나는 분데스리가서 마인츠를 이끌 시절 두 번의 승격을 놓쳤고 세 번째 시즌 만에 비로소 성공했다. UCL에서도 이것이 반복될 것이라 믿는다. 그렇게 된다면 굉장히 멋진 일이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클롭 감독은 이미 두 차례 UCL 결승전에서 실패를 맛봤다.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를 이끌 당시 2012-2013 UCL 결승전에서 바이에른 뮌헨에 패하며 우승컵을 놓쳤고 지난 시즌에는 레알 마드리드에 패하며 아깝게 좌절한 바 있다.

클럽 감독은 “나는 이미 좋은 팀과 선수들을 거느리고 있다. 선수들은 우승 타이틀을 얻기 위해 그들의 한계를 넘어섰다. 지난 시즌 강력한 맨체스터 시티를 꺾었고 올해는 안필드에서 바르셀로나를 쓰러뜨렸다. 물론 바이에른 뮌헨도 이겼다. 우리는 그 모든 것들을 함께 해냈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반드시 UCL 트로피를 거머쥐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 야구
  • 농구
  • 기타
장민재의 개점휴업, 깜짝 선발 끊이질 않는 한화
NBA 루키들의 우상은? 단연 “르브론 제임스”
한화 이글스가 또 한번 깜짝 선발투수를 내세웠다. 올 시즌 16번째 선발투수다. 기존 자원의 부진과 부상에 따른 불가피한 처방이지만, 힘겨운 탈 꼴찌 싸움에 악재가 아닐 수 없다....
'퇴출 위기 터너를 구한 수비' KIA 터커, 2주 연속 ADT캡스플레이
프레스턴 터커(KIA)가 8월 넷째 주 'ADT캡스플레이'에 선정됐다.터커는 지난 14일 광주 KIA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서 멋진 다이빙 캐치로 안타를 막았다...
CLE 클루버, ‘복사근 염좌’로 재활 중단… 복귀 일정 미정
마이너리그 재활 등판을 가지며 복귀가 임박한 것으로 보인 코리 클루버(32,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의 재활이 중단됐다. 복귀 일정도 현재로는 미정이다.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
최소미 '구멍 뚫린 손바닥 크기 비키니, 아찔 그 이상'
최소미 '구멍 뚫린 손바닥 크기 비키니, 아찔 그 이상'
모델 최소미가 비키니를 입고 아름다운 몸매를 선보였다.최소미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최소미는 손바닥 크기의 블랙 비키니를 전신 거울을 이용해 ...
김빛나라, 가슴골 드러낸 수영복 자태
김빛나라, 가슴골 드러낸 수영복 자태
모델 김빛나라가 몸매를 뽐냈다.김빛나라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운대가구시픈데..주변친구들 전부 휴가 없이 일한데여 갈사람없나우 혼자갈수도없궁”이라는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완벽한 S라인’ 비키니 입은 K리그 치어리더
‘완벽한 S라인’ 비키니 입은 K리그 치어리더
울산현대의 치어리더로 활동하고 있는 김연정이 비키니 몸매를 공개했다.김연정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굿밤!”이라는 짧은 인사말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