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오피셜] '천만다행' 포체티노, UEFA 주관대회 1경기 출장정지+집행유예 1년
출처:인터풋볼|2019-05-18
인쇄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 서지 못할 뻔 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유럽축구연맹(UEFA)으로부터 1경기 터치라인 접근 금지 징계를 받았지만 해당 징계는 1년 간 유예된다.

UEFA는 17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상벌위원회 결과를 공개했다. 유럽대항전에서 나온 징계 대상 경기는 무려 8건에 달했다.

이 중 UEFA는 토트넘과 아약스의 UCL 4강 1차전에서 발생한 킥오프 지연을 문제 삼았다. UEFA에 따르면 이날 경기에서 토트넘은 늦게 그라운드에 나와 킥오프 시간이 지연된 것으로 알려졌다.

때문에 UEFA는 토트넘 구단에 1만유로(약 1,335만원)의 벌금을 부과하는 한편 포체티노 감독에게도 1경기 출전 정지 징계를 내렸다.

하지만 UEFA는 예외를 뒀다. 포체티노 감독이 이끄는 토트넘은 오는 6월 2일 리버풀을 상대로 UCL 결승전을 치른다. UEFA는 "해당 징계는 1년 간 유예된다. 따라서 포체티노 감독은 현재 UEFA 주관대회에 징계를 받은 상황이 아니다"고 덧붙였다.

천만다행의 상황이다. 가장 중요한 대회인 UCL 결승전을 앞두고 포체티노 감독이 벤치에 앉지 못할 뻔했기 때문이다. 토트넘은 리버풀을 상대로 창단 첫 UCL 우승에 도전한다.
  • 야구
  • 농구
  • 기타
팀 타율-타점 1위, 중심타선이 묵직한 '키움의 힘'
'게임 능력치, 무슨 의미가 있니~' 릴라드
키움 히어로즈가 중심타선 활약에 힘입어 삼성 라이온즈에 2연승을 거뒀다. 아울러 리그 2위 자리 탈환에 성공했다.키움은 1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삼성과 전반기 마지막 3연...
2017년 ‘진격의 레일리’모드 절실…후반기 7승무패, 3위 견인
'르브론이 레너드보다 좋다고?' 팀 동료 AD도 의문인 게임 능력치
브룩스 레일리(31)는 2015년부터 롯데 자이언츠에서 뛰었다. 벌써 5년차다. 두산 베어스 조쉬 린드블럼(32)과 입단 동기다.레일리는 딱 한 시즌만 10승을 채우지 못했다. 2...
다시 선발 기회 얻었지만…강정호, 3타수 무안타 침묵
데미안 릴라드 “포틀랜드와 끝까지 함께하겠다”
다시 선발기회를 얻은 강정호(피츠버그)가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강정호는 18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부시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몸매가 다 보여’ 속살 드러낸 치어리더
‘몸매가 다 보여’ 속살 드러낸 치어리더
FC서울의 치어리더로 활동하고 있는 서현숙이 수영복 몸매를 뽐냈다.서현숙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살이 어마어마하게 탓다고 한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신재은, 볼륨감 꽉 찬 섹시 몸매
신재은, 볼륨감 꽉 찬 섹시 몸매
모델 신재은이 수영복 몸매를 뽐냈다.신재은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야외 촬영했는데 살이 많이 탔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수영복을 입은 ...
클라라, 남심을 저격하는 비키니 사진
클라라, 남심을 저격하는 비키니 사진
모델 겸 배우 클라라의 여름보다 핫한 비키니 몸매를 자랑했다.15일 클라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ummer bikini time!"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