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견제구] '방탄 불펜' LG, '만 19세' 정우영 관리는 필수
출처:오마이뉴스|2019-05-13
인쇄

[KBO리그] 불펜 강화된 LG, ‘임찬규-김지용 악몽’ 되풀이 말아야

시즌 개막에 앞서 중하위권으로 분류되었던 LG 트윈스가 예상을 뒤엎고 순항하고 있다. 13일 현재 LG는 24승 17패 승률 0.585을 기록 중이다.

LG는 4월 21일 잠실 키움 히어로즈전을 기점으로 8연승을 질주한 뒤 7경기에서 1승 6패로 위기를 맞이했었다. 하지만 5월 11일과 12일 잠실구장에서 한화 이글스에 2연승을 거둬 단독 3위로 올라섰다.

LG의 초반 질주의 원동력 중 하나는 전혀 기대하지 않았던 새얼굴 정우영의 등장이다. 서울고를 졸업하고 2차 2라운드 15순위로 LG에 입단한 신인 정우영이 놀라운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20경기에서 1승 1패 1세이브 4홀드 평균자책점  0.67로 불펜의 핵심으로 급부상했다. 셋업맨 정우영과 마무리 고우석의 영건 계투조는 LG의 필승 공식으로 자리 잡고 있다.

 

 

하지만 정우영의 등판 및 소화 이닝은 벌써부터 위험 수위다. 그는 20경기에서 27이닝을 소화하고 있다. 올 시즌 KBO리그에서 구원으로만 등판한 투수 중 최다 이닝이다. 현재와 같은 페이스가 이어진다면 정우영은 70경기에 등판해 95이닝을 던지게 된다.

지난해와 비교하면 정우영의 이닝 소화의 위험성은 더욱 두드러진다. 2018년 구원으로만 등판한 투수 중 리그 최다 이닝 1, 2위는 85이닝의 최충연(삼성)과 82.2이닝의 김윤동(KIA)이었다.

올해 최충연은 선발 투수로 전업을 시도하다 실패했다. 불펜으로 돌아왔으나 부진해 12일 현재 2군에 머물고 있다. 김윤동은 4월 18일 사직 롯데 자이언츠전에서 투구 도중 대흉근 부상을 당해 이탈했다. 그의 부상 원인을 혹사 누적으로 보는 시각이 많다. 현재 정우영의 이닝 소화 페이스는 지난해의 최충연, 김윤동보다 더 많다.

 

 

시즌 초반 좋은 구위를 앞세워 팀의 상승세를 이끈 LG의 불펜 투수라는 점에서는 지난해의 김지용을 연상시킨다. 김지용은 4월까지 17경기에서 2승 2패 8홀드 평균자책점 2.70으로 호투하며 LG의 초반 호조를 견인했다.

하지만 혹사가 누적된 김지용은 7월말 팔꿈치 통증으로 이탈해 인대 접합 수술을 피하지 못했다. 김지용의 이탈 이후 불펜이 붕괴된 LG는 추락을 거듭해 8위로 시즌을 마감했다.

정우영의 혹사를 더욱 경계해야 하는 이유는 그가 1999년 8월생으로 아직 만 20세가 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신체가 완성되지 않은 고졸 신인 투수가 혹사를 당할 경우 자칫 부상과 구위 저하로 이어질 수 있다.

 

 

2011년 LG 입단 첫해 패전 처리, 셋업맨, 마무리 그리고 선발까지 가리지 않고 혹사당한 고졸 신인 임찬규는 결국 팔꿈치 수술을 피하지 못했다. 그는 아직도 당시의 구속을 되찾지 못하고 있다.

멀리 다른 팀에서 찾을 것도 없이 임찬규와 김지용의 예를 본다면 정우영에 대한 관리는 보다 철저하게 이루어져야 한다. 그야말로 잘 나갈 때 조심해야 한다. 혹시라도 정우영의 몸 상태에 이상이 생긴다면 LG는 지난해와 같이 속절없는 추락을 되풀이할 수도 있다. 향후 정우영에 대한 LG의 세심한 관리 여부가 주목된다.

  • 축구
  • 농구
  • 기타
떠날 때는 비장, 돌아올 때는 비상 꿈꾸는 김수범
떠날 때는 비장, 돌아올 때는 비상 꿈꾸는 김수범
풀백 자원 김수범(28·퍼스 글로리)이 올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K리그를 떠나 호주 프로축구 A리그 퍼스 글로리와 1년 계약을 체결했다. 공격수가 아닌 수비수가 호주 무대에 진출한 ...
[여기는 영국] 개막 후 2연패에 빠진 뉴캐슬, 쏟아지는 팬들의 원성
[여기는 영국] 개막 후 2연패에 빠진 뉴캐슬, 쏟아지는 팬들의 원성
17일(한국시간) 노리치 캐로우 로드 스타디움에서 노리치 시티와 뉴캐슬 유나이티드의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EPL) 2라운드 경기가 열렸다. 노리치는 티무 푸키의...
‘개막전 대승’ 맨유, 울버햄튼 상대로 상승세 이어갈까
‘개막전 대승’ 맨유, 울버햄튼 상대로 상승세 이어갈까
지난 12일(이하 한국시간) 첼시를 상대로 4-0 대승을 거뒀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리그 2연승에 도전한다. 상대는 지난 시즌 본인들에게 뼈아픈 패배를 안겼던 ‘복병’ 울...
정순주 'CF 한 장면 같은 비키니 자태'
정순주 'CF 한 장면 같은 비키니 자태'
프리랜서 아나운서 정순주가 아름다운 비키니 몸매를 공개했다.정순주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름이 끝나간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정순주는 비키니에 ...
고아라, 현직 모델들 제치고 미스맥심 콘테스트 12강 진출
일러스트레이터 고아라, 현직 모델들 제치고 미스맥심 콘테스트 12강 진출
몰트가 후원하는 2019 미스맥심 콘테스트 참가자 고아라가 미스맥심 콘테스트 12강에 12위로 합류했다. 고아라는 인스타그램 팔로워 7만 4천 명을 보유하고 있으며 현재 일러스트레...
BJ 변신한 포켓걸스 하빈, 여전한 '베이글 몸매'
BJ 변신한 포켓걸스 하빈, 여전한 '베이글 몸매'
그룹 포켓걸스 하빈이 화제다.하빈은 최근 아프리카TV에서 '하빈츄'라는 닉네임으로 개인 방송을 시작해 큰 인기를 끌고 있다.그는 BJ로 변신한 후에도 여전히 아름다운 외모와 완벽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