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견제구] '방탄 불펜' LG, '만 19세' 정우영 관리는 필수
출처:오마이뉴스|2019-05-13
인쇄

[KBO리그] 불펜 강화된 LG, ‘임찬규-김지용 악몽’ 되풀이 말아야

시즌 개막에 앞서 중하위권으로 분류되었던 LG 트윈스가 예상을 뒤엎고 순항하고 있다. 13일 현재 LG는 24승 17패 승률 0.585을 기록 중이다.

LG는 4월 21일 잠실 키움 히어로즈전을 기점으로 8연승을 질주한 뒤 7경기에서 1승 6패로 위기를 맞이했었다. 하지만 5월 11일과 12일 잠실구장에서 한화 이글스에 2연승을 거둬 단독 3위로 올라섰다.

LG의 초반 질주의 원동력 중 하나는 전혀 기대하지 않았던 새얼굴 정우영의 등장이다. 서울고를 졸업하고 2차 2라운드 15순위로 LG에 입단한 신인 정우영이 놀라운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20경기에서 1승 1패 1세이브 4홀드 평균자책점  0.67로 불펜의 핵심으로 급부상했다. 셋업맨 정우영과 마무리 고우석의 영건 계투조는 LG의 필승 공식으로 자리 잡고 있다.

 

 

하지만 정우영의 등판 및 소화 이닝은 벌써부터 위험 수위다. 그는 20경기에서 27이닝을 소화하고 있다. 올 시즌 KBO리그에서 구원으로만 등판한 투수 중 최다 이닝이다. 현재와 같은 페이스가 이어진다면 정우영은 70경기에 등판해 95이닝을 던지게 된다.

지난해와 비교하면 정우영의 이닝 소화의 위험성은 더욱 두드러진다. 2018년 구원으로만 등판한 투수 중 리그 최다 이닝 1, 2위는 85이닝의 최충연(삼성)과 82.2이닝의 김윤동(KIA)이었다.

올해 최충연은 선발 투수로 전업을 시도하다 실패했다. 불펜으로 돌아왔으나 부진해 12일 현재 2군에 머물고 있다. 김윤동은 4월 18일 사직 롯데 자이언츠전에서 투구 도중 대흉근 부상을 당해 이탈했다. 그의 부상 원인을 혹사 누적으로 보는 시각이 많다. 현재 정우영의 이닝 소화 페이스는 지난해의 최충연, 김윤동보다 더 많다.

 

 

시즌 초반 좋은 구위를 앞세워 팀의 상승세를 이끈 LG의 불펜 투수라는 점에서는 지난해의 김지용을 연상시킨다. 김지용은 4월까지 17경기에서 2승 2패 8홀드 평균자책점 2.70으로 호투하며 LG의 초반 호조를 견인했다.

하지만 혹사가 누적된 김지용은 7월말 팔꿈치 통증으로 이탈해 인대 접합 수술을 피하지 못했다. 김지용의 이탈 이후 불펜이 붕괴된 LG는 추락을 거듭해 8위로 시즌을 마감했다.

정우영의 혹사를 더욱 경계해야 하는 이유는 그가 1999년 8월생으로 아직 만 20세가 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신체가 완성되지 않은 고졸 신인 투수가 혹사를 당할 경우 자칫 부상과 구위 저하로 이어질 수 있다.

 

 

2011년 LG 입단 첫해 패전 처리, 셋업맨, 마무리 그리고 선발까지 가리지 않고 혹사당한 고졸 신인 임찬규는 결국 팔꿈치 수술을 피하지 못했다. 그는 아직도 당시의 구속을 되찾지 못하고 있다.

멀리 다른 팀에서 찾을 것도 없이 임찬규와 김지용의 예를 본다면 정우영에 대한 관리는 보다 철저하게 이루어져야 한다. 그야말로 잘 나갈 때 조심해야 한다. 혹시라도 정우영의 몸 상태에 이상이 생긴다면 LG는 지난해와 같이 속절없는 추락을 되풀이할 수도 있다. 향후 정우영에 대한 LG의 세심한 관리 여부가 주목된다.

  • 축구
  • 농구
  • 기타
성남FC 조광수 코치, 2년 열애 끝에 14일 결혼
성남FC 조광수 코치, 2년 열애 끝에 14일 결혼
프로축구 K리그1 성남FC 조광수 코치가 14일(토) 오후 6시 30분 서울 강남구에서 최인주 양과 화촉을 밝힌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약 2년간의 열애 끝에 사랑의 결...
음바페 노리는 레알, 2021년 여름 PSG에 이적 제안
음바페 노리는 레알, 2021년 여름 PSG에 이적 제안
레알 마드리드의 킬리안 음바페(파리 생제르맹) 영입 시나리오가 공개됐다. 관심 표명을 이어가며 2021년 여름 이적 제안을 하는 것이다.11일 스페인 ‘스포르트’에 따르면 레알은 ...
‘위인 박항서 감독' 성공전략, 책으로 발간된다
‘위인 박항서 감독' 성공전략, 책으로 발간된다
박항서 감독이 이제는 위인으로 등극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22세 이하 베트남축구대표팀은 10일 오후 9시(한국시간) 필리핀 마닐라 리자 메모리얼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2019 ...
이유비, 군살없는 비키니 몸매 자랑 '은근한 볼륨감'
이유비, 군살없는 비키니 몸매 자랑 '은근한 볼륨감'
배우 이유비가 근황을 공개했다.이유비는 29일 자신의 SNS에 근황을 담을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이유비는 꽃무늬 비키니를 입고 수영장에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깜찍한 헤어...
‘맥심 모델’ 김우현, 수영장서 아찔한 비키니 몸매
‘맥심 모델’ 김우현, 수영장서 아찔한 비키니 몸매
‘맥심 모델’ 김우현이 아찔한 몸매를 드러냈다.그는 11일 인스타그램에 “이번 여행 알차게 1호텔 1리조트 2스파 1스키. 울아빠 아직도 스키 잘타더라. 난 이번에 행복한 생일 보...
한예슬, 여전히 예쁜 근황 '미모 한도 초과'
한예슬, 여전히 예쁜 근황 '미모 한도 초과'
배우 한예슬이 남다른 미모를 뽐냈다.12일 오전 한예슬은 SNS에 "GREAT NIGHT"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한예슬은 옅은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올려...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