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BAL 데이비스, 211일 만에 '마침내' 안타!... 시즌 1호 멀티히트·장타도
출처:스타뉴스|2019-04-14
인쇄

 

두 번이나 홈런왕에 올랐던 선수가 있다. 하지만 올 시즌 ‘안타‘로 이슈가 되는 중이었다.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크리스 데이비스(33)가 주인공. 무려 62타석 연속 무안타였다. 하지만 마침내 안타를 때려냈다. 그것도 3안타나 쳤다.

데이비스는 14일(한국시간) 미국 메사추세츠 주 보스턴의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정규시즌 보스턴 레드삭스전에 6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장해 5타수 3안타 4타점의 맹타를 휘둘렀다.

이날 볼티모어는 데이비스를 포함해 무려 5명의 선수가 멀티히트를 치는 등 활발한 공격력을 선보인 끝에 9-5의 승리를 거뒀다.

승패를 떠나 가장 큰 관심은 데이비스였다. 이날 전까지 무려 62타석-54타수 무안타에 그치고 있었다. 연봉 2300만 달러를 받는 고액연봉자. 하지만 성적은 참담한 수준이었다. 현지에서도 연일 데이비스의 ‘연속 무안타‘ 소식을 전하고 나섰다.

그리고 14일 데이비스가 침묵을 깼다. 3안타 경기를 치렀다. 4타점도 있었다. 안타가 처음이니, 멀티히트도 당연히 처음이다. 2루타를 치며 시즌 1호 장타도 신고했다. 4타점 경기도 시즌 1호다. 지난해 7월 30일 이후 258일 만에 4타점 경기를 만들어냈다.

이날 기록을 더해 데이비스의 시즌 타율은 0에서 0.079가 됐다. 아직 갈 길이 멀지만, 어쨌든 첫발을 뗐다. 그것도 크게 디뎠다.

데이비스는 1회초 2사 만루에서 첫 타석에 섰다. 여기서 우전 2타점 적시타를 터뜨려 2-0을 만들었다. 지난해 9월 15일부터 이어진, 62타석-54타수 무안타를 깨는 안타였다.

3회초 두 번째 타석에서는 1루 땅볼에 그쳤다. 하지만 2-2로 맞선 5회초 무사 1,2루에서 세 번째 타석에 들어섰고, 우전 적시타를 다시 때려냈다. 시즌 1호 멀티히트에 3타점째.

6회초에는 유격수 땅볼로 1타점을 더했다. 이어 8회초 선두타자로 나서 좌측 2루타를 터뜨리며 3안타 경기를 완성했다.

  • 축구
  • 농구
  • 기타
우크라이나는 한국 이겨봤다? 이번 승부는 다르다
우크라이나는 한국 이겨봤다? 이번 승부는 다르다
2019 FIFA 폴란드 U-20 월드컵 파이널 무대에서 충돌할 한국과 우크라이나 선수들은 구면이다. 이전 만남에서 씁쓸하게 패했던 아쉬움을, 트로피가 걸린 이번 싸움에서는 반드시...
'손흥민 몸값에 화들짝' 中 언론 "우레이보다 1100억 많네!"
'손흥민 몸값에 화들짝' 中 언론
손흥민 몸값 9720만 유로(약 1300억), 우레이 몸값 1500만 유로(약 200억 원).중국 언론이 세계적인 몸값을 기록한 한국 축구대표팀의 공격수 손흥민(27·토트넘)을 향...
윤덕여 감독 "한국 여자축구 여기서 끝나지않아...노르웨이전, 끝까지 최선"
윤덕여 감독
"여기서 한국 여자축구가 끝나는 것이 아니다. 좋은 마무리를 통해 희망의 끈을 가지고 가야 한다."윤덕여 여자축구 대표팀 감독이 프랑스여자월드컵 노르웨이와의 최종전을 앞두고 유종의...
모델 최소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모델 최소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모델 최소미가 글래머 몸매를 뽐냈다.최소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수영복을 입은 최소미의 모습이 담겼다.글래머 몸매가 시선을 사로...
관능미 NO.1 윤체리, 흰색 가운에 비친 36인치 엉덩이 라인이 매력포인트!
관능미 NO.1 윤체리, 흰색 가운에 비친 36인치 엉덩이 라인이 매력포인트!
대한민국 모델 중 최고의 관능미를 자랑하는 윤체리가 최근 자신의 SNS에 화이트 시스루 란제리를 입고 절정의 섹시함을 뽐냈다. 윤체리는 사진 속에서 화이트 란제리를 입고 35-24...
치어리더 김한나, 볼륨 드러낸 비키니 셀카
치어리더 김한나, 볼륨 드러낸 비키니 셀카
치어리더 김한나가 볼륨을 드러낸 비키니 셀카를 공개했다.김한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찍은 셀카를 게재했다. 사진 속 김한나는 핑크빛의 수영복에 살짝 드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