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브론-하퍼, 두 고등학생 SI 표지 모델의 엇갈린 희비
출처:KBS|2019-03-16
인쇄



브라이스 하퍼(27)와 르브론 제임스(35), 미국 프로야구(MLB)와 프로농구(NBA)를 대표 하는 두 스타의 희비가 교차하고 있다.

MLB 비시즌 최고의 화제는 단연 하퍼의 FA 계약이었다. 하퍼는 미국 프로 스포츠 사상 최대 규모인 13년 3억 3,000만 달러에 필라델피아와 계약했다.

반면, 미국 프로농구 최고의 스타 LA 레이커스의 제임스는 플레이오프 연속 출전 기록이 13년에서 멈출 위기다. 제임스가 분전하고 있지만, 현재 팀은 서부리그 11위로 플레이오프 진출이 사실상 어려운 상황이다.

커리어 최고의 순간과 최악의 순간을 보내고 있는 두 선수에겐 한 가지 공통점이 있다. 바로 고교 시절 미국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지 표지를 장식한 얼마 안 되는 선수라는 것이다.

173m 홈런, 고교 시절부터 최고 스타였던 하퍼

미국 라스베이거스 고등학교를 나온 하퍼는 당시에도 국내에 소개됐을 정도로 엄청난 주목을 받았다. 만 16세의 나이에 비거리 173m짜리 홈런(알루미늄 배트)을 쳐내 일약 스타 반열에 올랐다.

당시 현지 언론은 ‘타구가 오른쪽 담장과 나무를 넘어 또 다른 담장과 보도, 그리고 왕복 5차선 도로를 넘어갔다.‘며 호들갑을 떨었다.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도 ‘야구가 선택한 한 명‘이라며 표지 모델로 하퍼를 선택했다.

하퍼는 엄청난 장타력은 기본, 시속 150km가 넘는 공을 던질 수 있는 강한 어깨에 빠른 발까지 모든 것을 갖춘 선수였다. 2009년엔 포수로 6할 2푼 6리에 홈런 14개를 기록했다.

이미 빅리그의 패스트볼을 상대할 수 있는 준비를 마쳤다고 생각한 하퍼는 고등학교를 자퇴했다. 그리고 대학교 1학년을 마친 뒤 워싱턴 내셔널스에 최연소 1순위 지명을 받았다.

하퍼는 오히려 마이너리그 시절 고교 때 받았던 기대보단 떨어지는 성적을 거둬 우려를 사기도 했다.

고등학교 경기도 전국 생중계…최고의 스타 제임스

제임스도 고교 시절 하퍼 못지 않은 주목을 받았다. 당시 KBS 9시 뉴스도 이례적으로 제임스의 프로 지명 소식을 전했다.

당시 뉴스에서는 제임스를 ‘마이클 조던의 탄력과 매직 존슨의 시야, 레리 버드의 슛 감각을 겸비한 만능선수‘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제임스는 고등학교 진학부터 스타다운 이야깃거리를 만들어냈다. 같이 농구를 했던 친구가 농구 명문고 입학을 거절당하자 농구계에선 무명이었던 세인트 빈센트-세인트 메리 고등학교를 친구와 함께 입학했다.

제임스는 이 무명고를 금세 최고의 학교로 만들었다. 빈센트-세인트 메리 고등학교는 1984년 이후 처음으로 주 챔피언에 올랐다. 제임스는 3년 연속 오하이오 주 미스터 바스켓볼로 선정됐다.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는 제임스를 표지로 선택하며 ‘선택받은 한 명‘이라며 치켜세웠다. 미국 ESPN도 제임스의 경기를 생중계했을 정도로 고교 시절부터 전국구 스타였다.

제임스는 2003년 드래프트 전체 1순위로 클리블랜드에 입단한다. 고졸 선수 최초로 데뷔 시즌 평균 20득점-5리바운드-5어시스트의 기록도 달성한다.



영광의 SI지 고등학생 표지 모델…의외로 성공한 선수는 적어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트지의 2017년 조사 당시 고등학생 표지모델은 역대 단 13명에 불과했다. 하퍼와 제임스도 그중 한 명이었다.

뜻밖에도 고교 시절에 받았던 기대만큼 성공을 거둔 선수는 적었다. 1967년 표지모델을 장식했던 릭 마운트는 지금은 역사 속으로 사라진 ABA(American Basketball Association)에서 5시즌을 보낸 뒤 고향에서 경찰관으로 근무했다.

SI지 고등학생 커버모델 출신으로 진정한 스타 탄생은 1995년 이뤄졌다. 1995년에 나온 고등학생 표지모델은 바로 케빈 가넷이었다.

케빈 가넷의 성공 이후 고등학생 표지 모델 발탁이 잦아졌다.

르브론 제임스(2002년, 농구), 세바스티안 텔페어(2004년, 농구), 브라이스 하퍼(2009년, 야구), 자바리 파커(2012년, 농구), 헌터 그린(2017년, 야구), 자이언 윌리엄스(2017년 농구)가 고등학생 신분으로 SI 표지모델을 경험했다.

  • 축구
  • 야구
  • 기타
첼시 인내심 잃었다.."사리, 3월 A매치 기간에 경질" (英 언론)
첼시 인내심 잃었다..
첼시가 마우리시오 사리 감독과 결별을 준비한다. 3월 A매치 기간에 경질될 전망이다.사리 감독은 2018년 여름에 첼시 지휘봉을 잡았다. 나폴리에서 세리에A 돌풍을 만든 만큼, 첼...
左흥민-右창훈 뜬다!..돌아온 빵훈이 기대되는 이유
左흥민-右창훈 뜬다!..돌아온 빵훈이 기대되는 이유
권창훈(디종)이 돌아왔다. 왼쪽이 손흥민(토트넘홋스퍼)이라면, 오른쪽은 권창훈의 자리다.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18일 오후 3시 파주 축구대표팀트레이닝센터...
래쉬포드가 직접 뽑은 EPL '최고의 공격수' 3인
래쉬포드가 직접 뽑은 EPL '최고의 공격수' 3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공격수 마커스 래쉬포드가 세르히오 아구에로와 해리 케인, 피에르 오바메양을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최고의 공격수 '3인'으로 꼽았다.래쉬포드는 18일 ...
맥스엔젤 오아희, '몸매끝판왕'답게 링,스테이지,서킷을 주름잡이요
맥스엔젤 오아희, '몸매끝판왕'답게 링,스테이지,서킷을 주름잡이요
맥스FC 맥스엔젤 오아희가 지난 15일 서울 구로구 신도림 테크노마트에서 열린 ‘맥스FC 17’ 대회에서 화려한 자태를 뽐냈다.오아희는 한국 최고의 비키니 미녀 선발대회인 ‘오션월...
잘록한 허리에 복근까지…범접불가 섹시미 뽐낸 현아
잘록한 허리에 복근까지…범접불가 섹시미 뽐낸 현아
가수 현아가 섹시한 몸매를 뽐냈다.현아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부엌에서 컵을 들고 있는 현아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크...
'청순 글래머'로 난리 난 쇼호스트의 일상 몸매
'청순 글래머'로 난리 난 쇼호스트의 일상 몸매
청순 글래머의 정석으로 불리는 쇼호스트 조수아가 화제다.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 쇼호스트 조수아의 사진이 여러 장 게재됐다.연예인 못지않은 외모뿐만 아니라 남다른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