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방심 없다' 대구 vs '복수 혈전' 울산...흥미로운 맞대결
출처:마이데일리 |2019-03-14
인쇄


대구FC가 지난해 FA컵 결승 상대였던 울산과 맞대결을 펼친다.

대구는 올 시즌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만큼 복수를 무력화시키겠다는 계획이다. 울산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19 3라운드 경기는 오는 17일(일) 오후 2시 매진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린다.

대구는 지난해 울산과의 FA컵 결승을 계기로 한층 더 성장했다. 그날 승리를 계기로 창단 첫 우승 트로피를 들었을 뿐만 아니라 AFC 챔피언스리그(이하 ACL) 출전권도 따냈다.

대구가 ACL에 처음 출전하는 만큼 주변의 우려도 많았다. 하지만 대구는 올 시즌 K리그와 ACL에서 지난해 FA컵 챔피언다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첫 경기에서 ‘1강’으로 평가받는 전북과 무승부를 거둔데 이어 아시아 무대 데뷔전인 멜버른 원정에서 3-1승리를 거뒀다.

이어 펼쳐진 홈 2연전에서도 새 집을 뜨겁게 달궜다. 제주를 상대로 2-0 완승을 거뒀을 뿐만 아니라 아시아에서도 강호로 손꼽히는 광저우를 3-1로 꺾은 것이다. 대구 시민들은 2경기 연속 DGB대구은행파크를 매진시키면서 선수들의 상승세에 뜨거운 함성으로 보답했다.

하지만 방심해서는 안 된다. 상대 울산이 대구에 복수를 꿈꾸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 해 FA컵을 대구에 내줬지만, 대구의 천적인 것에는 변함이 없다. 통산 전적에서 23승 8무 6패로 대구에 크게 앞서고, 최근 2년간 K리그에서는 한 번도 대구에 패배를 기록하지 않았다. 올 시즌에도 안정된 전력이다. K리그에서 1승 1무, ACL 1승 1무로 4경기 무패행진을 달리고 있다.

대구의 에드가, 울산의 주니오 두 골잡이의 대결도 주목할 만하다. 에드가는 올 시즌 K리그, ACL 무대에서 5골 1도움, 주니오는 2골 1도움으로 활약하고 있다. 두 팀 모두 단단한 수비가 강점인 만큼 두 골잡이 중 상대 골문을 흔드는 선수가 누가 될지 팬들의 관심이 모인다.

한편, 대구FC와 울산현대의 하나원큐 K리그1 2019 3라운드 경기는 티켓링크를 통해 예매 가능하다.

  • 야구
  • 농구
  • 기타
류현진 대기록 '진행 중'..허사이저 59이닝-커쇼 41이닝
듀랜트와 공존(共存)
류현진(32, LA다저스)은 올 시즌 첫 번째 선발 등판부터 다섯 번째 선발등판하기까지 매 경기 점수를 줬다.지난 2일(이하 한국시간) 샌프란시스코를 상대로 시즌 여섯 번째 선발 ...
추신수 이틀 연속 장타, 4회 2루타로 멀티히트 완성
FA 미영입 5개 구단, 이들은 왜 안 움직였나?
추신수(37, 텍사스 레인저스)가 이틀 연속 화력을 뽐내고 있다.추신수는 21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시애틀 매리너스와...
배영수에 대한 감독 만족도, 어느 정도일까
'오자마자 르브론과 면담' 보겔 신임 감독, 시즌 준비로 '분주'
두산 투수 배영수는 아직 팀의 중심이라고 하긴 어렵다. 지난해 한화에서 스스로 방출을 선택한 뒤 두산의 부름을 받았다.당시 두산은 "우리는 여전히 배영수를 핵심 전력으로 생각한다"...
김예림, 역대급 볼륨 몸매 과시
김예림, 역대급 볼륨 몸매 과시
모델 김예림이 볼륨 몸매를 뽐냈다. 김예림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비키니를 입은 김예림의 모습이 담겼다. 몸매가 시선을 사로잡았...
‘머슬퀸’ 이연화, 男心 저격한 몸매 라인
‘머슬퀸’ 이연화, 男心 저격한 몸매 라인
‘머슬퀸’ 이연화가 완벽한 몸매를 뽐냈다.  이연화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캠페인 촬영2”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너웨어를 입고 포즈를 ...
서예지, 드레스부터 수트까지 팜므파탈 콘셉트 완벽소화
서예지, 드레스부터 수트까지 팜므파탈 콘셉트 완벽소화
배우 서예지의 화보가 공개 됐다. 영화 ’양자물리학’과 ‘암전’의 개봉을 앞두고 있는 서예지가 ‘코스모폴리탄’과 진행한 단독 화보를 공개했다. 화보 속 서예지는 여성미 가득한 드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