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라이벌 향한 메시의 찬사 "호날두, 마법의 밤 보냈다"
출처:엠스플뉴스|2019-03-14
인쇄


리오넬 메시(31)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는 둘도 없는 축구계 최고의 라이벌이다. 두 사람 역시 누구보다 서로를 인정하는 분위기다.

리오넬 메시는 14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누 캄프에서 열린 2018-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에 선발로 나와 2골 2도움으로 팀의 5-1 대승을 이끌었다. 바르셀로나는 메시의 활약에 힘입어 1, 2차전 합산 스코어 5-1로 8강에 안착했다.

메시는 경기가 끝난 뒤 인터뷰를 통해 "어제 호날두와 유벤투스는 인상적이었다. 내게 큰 놀라움을 줬다. 나는 유벤투스가 좀 더 힘을 내기를 바랐고, 결국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를 넘어섰다"며 엄지를 추켜세웠다. 이어 "유벤투스는 많은 잠재력을 지녔고, 호날두는 마법의 밤을 보냈다"고 극찬했다.

유벤투스는 13일 호날두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1차전 0-2 패배를 딛고 8강에 극적으로 진출한 바 있다.

한편,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팀이 모두 결정된 가운데, 대진표는 오는 16일 추첨을 통해 결정될 예정이다. 유벤투스와 바르셀로나, 호날두와 메시가 8강에서 격돌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 야구
  • 농구
  • 기타
류현진 대기록 '진행 중'..허사이저 59이닝-커쇼 41이닝
듀랜트와 공존(共存)
류현진(32, LA다저스)은 올 시즌 첫 번째 선발 등판부터 다섯 번째 선발등판하기까지 매 경기 점수를 줬다.지난 2일(이하 한국시간) 샌프란시스코를 상대로 시즌 여섯 번째 선발 ...
추신수 이틀 연속 장타, 4회 2루타로 멀티히트 완성
FA 미영입 5개 구단, 이들은 왜 안 움직였나?
추신수(37, 텍사스 레인저스)가 이틀 연속 화력을 뽐내고 있다.추신수는 21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시애틀 매리너스와...
배영수에 대한 감독 만족도, 어느 정도일까
'오자마자 르브론과 면담' 보겔 신임 감독, 시즌 준비로 '분주'
두산 투수 배영수는 아직 팀의 중심이라고 하긴 어렵다. 지난해 한화에서 스스로 방출을 선택한 뒤 두산의 부름을 받았다.당시 두산은 "우리는 여전히 배영수를 핵심 전력으로 생각한다"...
김예림, 역대급 볼륨 몸매 과시
김예림, 역대급 볼륨 몸매 과시
모델 김예림이 볼륨 몸매를 뽐냈다. 김예림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비키니를 입은 김예림의 모습이 담겼다. 몸매가 시선을 사로잡았...
‘머슬퀸’ 이연화, 男心 저격한 몸매 라인
‘머슬퀸’ 이연화, 男心 저격한 몸매 라인
‘머슬퀸’ 이연화가 완벽한 몸매를 뽐냈다.  이연화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캠페인 촬영2”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너웨어를 입고 포즈를 ...
서예지, 드레스부터 수트까지 팜므파탈 콘셉트 완벽소화
서예지, 드레스부터 수트까지 팜므파탈 콘셉트 완벽소화
배우 서예지의 화보가 공개 됐다. 영화 ’양자물리학’과 ‘암전’의 개봉을 앞두고 있는 서예지가 ‘코스모폴리탄’과 진행한 단독 화보를 공개했다. 화보 속 서예지는 여성미 가득한 드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