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라이벌 향한 메시의 찬사 "호날두, 마법의 밤 보냈다"
출처:엠스플뉴스|2019-03-14
인쇄


리오넬 메시(31)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는 둘도 없는 축구계 최고의 라이벌이다. 두 사람 역시 누구보다 서로를 인정하는 분위기다.

리오넬 메시는 14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누 캄프에서 열린 2018-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에 선발로 나와 2골 2도움으로 팀의 5-1 대승을 이끌었다. 바르셀로나는 메시의 활약에 힘입어 1, 2차전 합산 스코어 5-1로 8강에 안착했다.

메시는 경기가 끝난 뒤 인터뷰를 통해 "어제 호날두와 유벤투스는 인상적이었다. 내게 큰 놀라움을 줬다. 나는 유벤투스가 좀 더 힘을 내기를 바랐고, 결국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를 넘어섰다"며 엄지를 추켜세웠다. 이어 "유벤투스는 많은 잠재력을 지녔고, 호날두는 마법의 밤을 보냈다"고 극찬했다.

유벤투스는 13일 호날두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1차전 0-2 패배를 딛고 8강에 극적으로 진출한 바 있다.

한편, 챔피언스리그 8강 진출팀이 모두 결정된 가운데, 대진표는 오는 16일 추첨을 통해 결정될 예정이다. 유벤투스와 바르셀로나, 호날두와 메시가 8강에서 격돌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 야구
  • 농구
  • 기타
샌디에이고, 노경은 영입 포기.."몸상태, 구위는 굿"
미국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레스가 'FA 투수' 노경은(35) 영입을 포기했다. 노경은으로서는 아쉬운 결과다.노경은은 지난 1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 피오리아에서 샌...
다저스 선발 ERA 2.03 압도적 1위, "커쇼-뷸러 없어도 돼"
코트 떠나는 임영희 앞에서 내편 네편 다 울었다
LA 다저스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의 개막전 선발은 거의 물건너갔다. 2선발 워커 뷸러도 시즌 준비 과정이 늦다. 사실상 원투펀치가 시즌 시작부터 함께할 수 없는 상황이지만 다저스는...
상처받은 한용덕 감독, 한화 구단이 강경한 이유
수술 마친 잉그램, 회복에 3~4개월 소요
새 시즌을 시작하지도 않았는데 한화 이글스에는 위기감이 팽배하다. 주전 좌익수 이용규(34)가 느닷없이 트레이드를 요청했기 때문이다. 포지션 이동(중견수→좌익수)과 타순 변경(테이...
맥스엔젤 오아희, '몸매끝판왕'답게 링,스테이지,서킷을 주름잡이요
맥스엔젤 오아희, '몸매끝판왕'답게 링,스테이지,서킷을 주름잡이요
맥스FC 맥스엔젤 오아희가 지난 15일 서울 구로구 신도림 테크노마트에서 열린 ‘맥스FC 17’ 대회에서 화려한 자태를 뽐냈다.오아희는 한국 최고의 비키니 미녀 선발대회인 ‘오션월...
잘록한 허리에 복근까지…범접불가 섹시미 뽐낸 현아
잘록한 허리에 복근까지…범접불가 섹시미 뽐낸 현아
가수 현아가 섹시한 몸매를 뽐냈다.현아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부엌에서 컵을 들고 있는 현아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크...
'청순 글래머'로 난리 난 쇼호스트의 일상 몸매
'청순 글래머'로 난리 난 쇼호스트의 일상 몸매
청순 글래머의 정석으로 불리는 쇼호스트 조수아가 화제다.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 쇼호스트 조수아의 사진이 여러 장 게재됐다.연예인 못지않은 외모뿐만 아니라 남다른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