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OT 돌아온 디 마리아, "맨유는 기다려주지 않았다"
출처:스포탈코리아|2019-02-12
인쇄





올드 트래포드로 돌아온 앙헬 디 마리아(30, 파리 생제르망: PSG)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서운한 마음이 컸다.

디 마리아에게 맨유는 아픈 기억으로 남아있다. 그는 지난 2014년 8월 루이스 판 할 감독의 부름을 받고, 5,970만 파운드(약 864억원)의 이적료로 맨유에 입성했다. 당시 영국 축구 역사상 최고 이적료였다. 그러나 디 마리아의 활약은 기대에 미치지 못했고, 1년 만에 맨유를 떠났다.

디 마리아가 오랜 만에 맨유로 돌아왔다. PSG는 13일 오전 5시(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맨유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1차전을 치른다. 디 마리아 입장에서 4년 만에 친정팀 방문이다.

디 마리아의 맨유전 선발 출전 확률은 상당히 높은 편이다. 네이마르와 에딘손 카바니가 부상으로 결장이 확정됐기 때문. 디 마리아는 12일 라디오 ‘프랑스 블루‘와 인터뷰에서 "나는 1년 밖에 있지 않았다. 내 커리어에서 최고의 기간은 아니었다. 그들은 내 최고의 시간을 기다려주지 않았다"라고 맨유 시절을 떠올렸다.

디 마리아는 "당시 감독과 문제가 있었다. 하지만 그로인해 PSG로 올 수 있었고, 다시 내 자신을 찾게 됐다. 신께 감사드린다"라고 PSG 생활에 만족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CLE 유격수 린도어, 부상 복귀…핸리 라미레즈 DFA
KBL, 코트 침범 '물의' 유도훈 감독에 제재금 150만원
프란시스코 린도어(25)가 돌아왔다. 그 과정에서 핸리 라메리즈(35)가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의 전력 구상에서 제외됐다.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21일(한국시간) ‘...
최지만, 시즌 첫 3루타…종아리 통증으로 교체
[NBA Inside] 브렛 브라운 감독의 돋보였던 시먼스 활용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이 올 시즌 개인 첫 3루타를 쳤습니다.최지만은 2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2019 ...
[천일평의 야구장 가는 길] 키움 조상우를 최대한 쉬게 배려한다
PO 시청률, 전년도 대비 26% 감소…美 언론
키움 히어로즈는 4월 20일 잠실 야구장에서 벌어진 LG 트윈스와의 시즌 2차전 맞대결에서 7-3으로 짜릿한 승리를 거두며 이틀 연속 LG를 제압하는데 성공했습니다.승패가 판가름 ...
함소원, 데뷔 초 S라인 몸매 '시선강탈'
함소원, 데뷔 초 S라인 몸매 '시선강탈'
함소원의 데뷔 초 모습이 화제를 몰고 있다.과거 함소원의 데뷔 초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확산된 바 있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함소원이 볼륨감 넘치는 몸매로 남다른 섹시미...
DJ소다 남다른 볼륨감, 초대형 햄버거보다 먼저 눈에 띄네
DJ소다 남다른 볼륨감, 초대형 햄버거보다 먼저 눈에 띄네[SNS★컷]
DJ소다의 '핫'한 근황이 공개됐다.DJ소다는 4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싱가포르 센토사 비치의 명물 왕 햄버거를 먹었어요!"라는 글과 함께 인증샷을 공개했다.커다란 햄버거...
아이즈원 권은비, 꽃도 질투할 청순美
“행복했던 비올레타” 아이즈원 권은비, 꽃도 질투할 청순美[SNS★컷]
그룹 아이즈원 리더 권은비가 청순한 미모를 자랑했다.권은비는 4월 21일 아이즈원 공식 인스타그램에 "행복했던 비올레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에는 체크무늬 의상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