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판왕' 권아솔, 변신 준비 중..동료들도 놀랐다
출처:마이데일리|2019-02-12
인쇄



“변하는 게 확실히 느껴져요.” ROAD FC 밴텀급 前 챔피언 이윤준(31, 로드짐 강남MMA)과 김세영(29, 팀 코리아MMA)은 100만불 토너먼트 ‘끝판왕’이자 동료인 권아솔(33, 팀 코리아MMA)에 대해 입을 모아 말했다. 100만불 토너먼트 최종전이 다가오면 다가올수록 권아솔이 변신하고 있다는 것이다.

ROAD FC는 오는 5월 제주도에서 100만불 토너먼트 우승자와 권아솔이 대결하는 최종전을 연다. 이에 앞서 23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굽네몰 ROAD FC 052를 개최, 샤밀 자브로프(35, AKHMAT FIGHT CLUB)와 만수르 바르나위(27, TEAM MAGNUM/TRISTAR GYM) 중 권아솔과 대결할 파이터가 결정된다.

권아솔은 최종전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자신의 스타일도 변경해 케이지 위에서 ‘새로운 권아솔’을 보여주겠다고 선언한 것을 보여주기 위해서다. 아직 케이지 위에 올라가지 않았기에 어떤 모습이 나올지는 모르겠지만, 팀 동료들의 반응만 봐도 그가 변하고 있다는 사실은 쉽게 알 수 있다.

ROAD FC 밴텀급 前 챔피언 이윤준은 힘의 변화에 대해 말했다. 권아솔은 “새로운 권아솔은 기술과 피지컬에서 절대 밀리지 않을 것이다”라며 자신이 변할 모습에 대해 말한 바 있다. 실제 이윤준은 “(권)아솔이 형은 원래 웨이트 트레이닝을 많이 하지 않았는데, 100만불 토너먼트를 준비하면서 웨이트 트레이닝을 시작해 꾸준히 하고 있다. 그래서 그런지 몸이 점점 커지고 힘이 세지고 있다. 스파링을 할 때 상대하기 너무 힘들다”며 권아솔의 힘을 체감하고 있다.

김세영도 권아솔의 힘에 대해 말했다. “아솔이 형은 비시즌 때 원래 몸이 무겁다. 요즘 웨이트 트레이닝이랑 컨디셔닝 훈련을 병행하고 있다. 체중도 줄어들면서 스파링을 하는데 몸이 가볍다는 게 느껴진다. 그러면서 힘은 강해졌다. 예전에 쿠와바라 키요시랑 했을 때는 생각하면 전혀 다른 사람이다.”

파이터라면 누구나 승리를 간절히 원하겠지만 권아솔은 승리에 ‘사명감’이 더해지며 독기를 품고 있다. ROAD FC 대표해, 그리고 우리나라 MMA를 대표해 싸운다는 게 권아솔을 자극하고 있다는 것.

실제로 권아솔은 “나는 라이트급 챔피언으로 싸우는 게 아니라 ROAD FC를 대표해 싸우는 것이다. 세계 여러 단체에서 챔피언이 된 선수들과 싸우기에 반드시 이겨야 된다는 책임감이 있다”라고 말했다. 이런 마음은 항상 같이 생활하는 동료도 느끼고 있다.

김세영은 “아솔이 형을 10년 넘게 봐왔는데, 어느 순간 이 경기를 위해서 정말 노력을 많이 하는 게 느껴진다. 혼자만의 경기라고 생각하지 않는 것 같다. 요즘 내가 느끼는 아솔이 형은 사명감을 가지고 있는 것 같다. 가족도 있고, 짊어진 게 정말 많다. 원래 남한테 힘들다는 소리를 안 하는 스타일이다. 그걸 알고 우리도 열심히 돕고 있다. 우리를 대표해서 나간다고 생각하고 있다. 그동안 준비했던 걸 한국 최고참 선수로서 멋지게 보여줬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권아솔은 샤밀 자브로프의 세컨드로 나서게 되는 하빕 누르마고메도프와 최근에 설전을 벌였다. 지난 2017년 7월 이후 다시 벌어진 두 번째 맞디스전이다. 하빕 누르마고메도프가 ROAD FC 대회가 열리는 주에 방한한다는 소식도 전해지며 대중적으로 더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여기까지는 평소 권아솔이 보여줘왔던 경기 외적인 모습의 권아솔이다. 권아솔이 말하는 ‘새로운 권아솔’은 케이지 안에서의 모습이다. 권아솔이 출전하는 5월 제주도 대회는 아직 3개월이 남은 상태. 그 기간 동안 권아솔은 얼마나 더 변하면서 팬들을 놀라게 할지 궁금하다.

한편 ROAD FC는 23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샤밀 자브로프와 만수르 바르나위의 100만불 토너먼트 결승전을 진행한다. 두 파이터 중 승리하는 최후의 1인은 5월 제주도에서 ‘끝판왕’ 권아솔과 토너먼트의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 축구
  • 야구
  • 농구
[K리그1 현장리뷰] '치열했던 경인더비' 서울과 인천, 공방전 끝 0-0 무승부
[K리그1 현장리뷰] '치열했던 경인더비' 서울과 인천, 공방전 끝 0-0 무승부
FC서울과 인천 유나이티드의 '경인더비'는 무승부로 마무리됐다. 양 팀은 치열한 공방전을 펼쳤지만 서로의 골문을 열지 못했다.FC서울은 21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
맨시티, '넥스트 호날두' 펠릭스 영입 박차…바이아웃은 난색
맨시티, '넥스트 호날두' 펠릭스 영입 박차…바이아웃은 난색
맨체스터 시티가 특급 신성 주앙 펠릭스(19, 벤피카) 영입에 박차를 가한다.'골닷컴'은 20일(이하 한국시간) "맨체스터 시티가 유럽 최고 팀들과 경쟁에 직면해있다. 바이아웃 1...
[승부예측] 4월22일(월) 00:00 EPL 아스널 vs 크리스탈팰리스 경기분석
[승부예측] 4월22일(월) 00:00 EPL 아스널 vs 크리스탈팰리스 경기분석
맨시티와 리버풀의 선두 다툼도 시즌 마지막까지 치열하지만 챔피언스리그 티켓이 주어지는 4위권 싸움도 우승 타이틀 못지 않게 박빙이다. 3위 토트넘부터 6위 맨유까지 4개팀이 승점 ...
함소원, 데뷔 초 S라인 몸매 '시선강탈'
함소원, 데뷔 초 S라인 몸매 '시선강탈'
함소원의 데뷔 초 모습이 화제를 몰고 있다.과거 함소원의 데뷔 초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확산된 바 있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함소원이 볼륨감 넘치는 몸매로 남다른 섹시미...
DJ소다 남다른 볼륨감, 초대형 햄버거보다 먼저 눈에 띄네
DJ소다 남다른 볼륨감, 초대형 햄버거보다 먼저 눈에 띄네[SNS★컷]
DJ소다의 '핫'한 근황이 공개됐다.DJ소다는 4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싱가포르 센토사 비치의 명물 왕 햄버거를 먹었어요!"라는 글과 함께 인증샷을 공개했다.커다란 햄버거...
아이즈원 권은비, 꽃도 질투할 청순美
“행복했던 비올레타” 아이즈원 권은비, 꽃도 질투할 청순美[SNS★컷]
그룹 아이즈원 리더 권은비가 청순한 미모를 자랑했다.권은비는 4월 21일 아이즈원 공식 인스타그램에 "행복했던 비올레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에는 체크무늬 의상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