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내야수 도저, 워싱턴과 1년 900만달러 계약
출처:일간스포츠|2019-01-11
인쇄

 

브라이언 도저(32)가 LA 다저스를 떠나 워싱턴 내셔널스 유니폼으로 갈아입는다.

MLB닷컴은 11일(한국시간) ‘도저가 워싱턴과 1년 900만 달러(약 100억원)에 FA 계약을 맺었다‘고 전했다.

2루수를 맡는 도저는 2012년 미네소타 트윈스에서 데뷔했다. 2016시즌 개인 한 시즌 최다인 42홈런을, 2017년에도 34홈런을 쏘아올렸다.

2018 시즌 도중 미네소타에서 다저스로 트레이드됐다. 그러나 큰 기대를 받고 옮긴 다저스에서 부진했다. 다저스 이적 후 47경기에서 타율 0.182 5홈런 20타점에 그쳤다. 지난해 미네소타와 다저스에서 거둔 총 성적은 151경기에서 타율 0.215 21홈런 72타점이다. 통산 성적은 1002경기 타율 0.246 172홈런 511타점이다.

도저는 워싱턴과 1년 계약을 맺어 새 출발하게 됐다.

  • 축구
  • 농구
  • 기타
베일-모드리치-마르셀루…여름에 모두 레알 떠난다 (西언론)
베일-모드리치-마르셀루…여름에 모두 레알 떠난다 (西언론)
레알 마드리드가 여름에 대대적인 리빌딩에 돌입할까. 스페인 언론이 주축 여럿이 떠날 수 있다고 예상했다.레알 마드리드는 아직도 부진에서 완벽하게 탈피하지 못했다. 훌렌 로페테기 감...
솔직한 태국 감독, "한국 아닌 중국이라 기뻐"
솔직한 태국 감독,
2019 AFC(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16강전을 준비 중인 태국의 시리삭 요디아타이 감독이 상대가 한국이 아닌 중국으로 정해진 점에 대해 기쁨을 표했다. 물론 중국에 대해서도 ...
[오피셜] '월드컵 득점왕' 케인, 2018 잉글랜드 올해의 선수..2년 연속 수상
[오피셜] '월드컵 득점왕' 케인, 2018 잉글랜드 올해의 선수..2년 연속 수상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6골로 득점왕에 오른 해리 케인이 2018년 잉글랜드 올해의 선수로 등극했다.토트넘은 19일(한국시간) 공식 채널을 통해 "케인이 2018년 잉글랜드 올...
'서킷의 요정' 박지은의 란제리 자태, 정말 요정이 환생했네~
'서킷의 요정' 박지은의 란제리 자태, 정말 요정이 환생했네~
인기모델 박지은이 신년을 맞아 자신의 SNS에 란제리 컨셉의 사진을 올리고 섹시한 자태를 뽐냈다.박지은은 모델로는 크지 않은 163cm의 키를 갖고 있지만 36-23-36의 황금 ...
"완벽한 볼륨 몸매" 효민, MV 스틸컷 속 과감한 노출
가수 효민이 스틸컷으로 섹시한 매력을 어필했다.오는 20일 오후 6시 디지털 싱글 '으음으음(U Um U Um)' 발표를 앞두고 있는 효민이 공식 인스타그램과 트위터를 통해 뮤직비...
"성형수술 비용만 1억 4000만 원"…英 모델, 남다른 볼륨 몸매
영국 모델 클로이 칸이 육감적인 몸매를 과시했다.칸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양한 사진을 게재하며 근황을 전했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휴가를 즐기고 있는 ...
  • 스포츠
  •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