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잔류 전쟁' 서울, 익숙함에 승부 걸었다
출처:조이뉴스24|2018-11-09
인쇄

FC서울이 창단 최대 위기에 직면한 상황에서 ‘독수리‘ 최용수 감독은 가장 익숙한 전술로 정면 돌파를 선언했다. 플랫3(스리백)와 박주영이다.

서울은 승강제와 스플릿 시스템 도입 이래 사상 첫 그룹B(7~12위)로 내려왔다. 황선홍 감독이 사임하고 이을용 코치가 감독대행 역할을 맡아 보내다 최용수 감독이 복귀하는 혼란의 한 해를 보내는 중이다.

성적도 형편없다. 35라운드까지 8승 13무 14패, 승점 37점으로 9위다. 10위 상주 상무(36점)보다 1승이 부족하다. 세 경기가 남은 시점에서 10승도 채우지 못하고 시즌을 끝낼 가능성도 있다. 11이 인천 유나이티드(33점), 12위 전남 드래곤즈(32점)까지 생존에 대한 갈급함을 느끼고 있어 승리 자체가 쉽지 않다.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만나는 상대는 꼴찌 전남이다. 쉬울 것 같으면서도 어려운 상대다. 특히 잔류 전쟁을 벌이고 있는 상황에서는 초인적인 힘이 나올 수 있다. 전남이 스플릿 라운드 두 경기 모두 0-1로 패해 각성한 상태로 서울전에 나선다면 승부는 알 수 없다.

우승 경쟁을 하던 서울은 어색한 상황에서 상대팀들의 저항을 견뎌야 한다. 더욱더 급한 것은 잔류를 확정한 강원FC나 대구FC와 경기가 없고 전남(홈)-인천(홈)-상주(원정) 순이다. 최소 전남전에서 이겨야 자동 강등 위험이 사라진다. 인천이 강원에 이긴다면 인천과 맞대결을 잡아야 플레이오프권에서도 벗어난다.

승점 1점이 소중한 상황에서 최 감독은 가장 익숙한 무기였던 스리백 완성에 공을 들였다. 스리백은 최 감독이 서울을 아시아 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준우승, K리그 우승까지 올려놓는데 있어 큰 역할을 했다.

8일 구리 챔피언스파크에서 열린 전남전 미디어데이에서도 "선제골 이후 동점골이 되는 상황이 게속 나오는데 비관적으로 생각하지 않는다"며 열린 자세를 보였다.

훈련에서도 스리백 입히기에 공을 들였다. 선수들이 가장 익숙한 것을 빨리 받아 편하게 경기를 하기 위함이다. 33라운드 강원, 34라운드 대구전에서 모두 1-1로 비겼지만, 가능성도 봤다. 최 감독은 "철저한 수비 의식을 갖고 서울이 지향하는 공격축구를 위해서는 한 발 더 뛰어야 하고 전투력을 끌어올려야 한다. 점점 좋아지고 있다"며 긍정론을 퍼뜨렸다.

익숙함의 바깥에는 박주영이 있다. 박주영은 강원전에서 수비의 순간 실수를 놓치지 않고 골을 터뜨렸다. 교체 투입해 힘을 쏟은 결과다. 대구전에서도 막판 조현우 골키퍼의 선방을 이끈 프리킥으로 존재감을 과시했다. 선발, 조커 상관 없이 뛰겠다는 ‘희생 리더십‘으로 후배들을 리드하고 있다.

최 감독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심경을 표현해 분위기를 미묘하게 만들었던 박주영의 과거는 잊었다며 "제가 놓칠 수 있는 것을 선수들과 소통하며 훈련장에서 잘해주고 있다. 이런 것이 달라진 분위기다. 훈련장에서는 훈련만 생각해야 한다. 박주영도 과거의 경기력을 기대하기보다 속도감은 떨어졌지만, 경기를 읽는 눈은 상대 수비에 부담을 줄 것이다"며 기대했다.

전남전만 이기면 강원-인천전 결과에 따라 바로 잔류까지 확정된다. 최 감독은 "강등은 상상도 못 했던 단어다. 세밀하게 선수들에게 접근했다. 선수들이 기대 이상으로 짧은 시간에 분위기나 전술이 달라졌다"며 과거 익숙했던 서울로 복귀한 선수들이 승리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임기영·박준표·박정수, KIA 재도약 이끌 사이드암 활약
오세근 사실상 시즌아웃…KGC, 중위권 싸움 위기
KIA 타이거즈의 2019시즌 목표는 명확하다. 단 한 시즌 만에 4계단이나 떨어진 순위를 어떻게 해서든 반등시켜야 한다. 키를 쥐고 있는 포지션은 역시 투수, 그 중에서도 사이드...
美 매체 "CWS, 마차도에 7년 1억7500만"...에이전트는 부인
카펠라 다친 휴스턴, 로빈 로페즈 영입 관심
메이저리그 FA 최대어 매니 마차도의 계약 규모를 전망하는 보도가 나왔다. 선수의 에이전트는 발끈했다.미국 스포츠 매체 ESPN은 17일(한국시간) 소식통을 인용, 아메리칸리그 중...
류현진·오승환, 2월 14일부터 스프링캠프 돌입
필라델피아, 코리 브루어와 10일 계약 체결
코리언 메이저리거들이 본격적으로 시즌준비에 돌입한다.메이저리그 사무국은 17일 30개 구단들의 2019시즌 스프링캠프 일정을 공식발표했다. 류현진이 속한 LA 다저스는 오는 2월 ...
역대급 몸매를 선보인 최소미
역대급 몸매를 선보인 최소미
모델 최소미가 심장을 흔드는 몸매를 드러냈다.최소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석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사진 속 최소미는 하얀색 모노키니를 입고 있었다. 그녀의 섹...
'골프 여제' 안신애, 수영장서 뽐낸 완벽 비키니 자태
'골프 여제' 안신애, 수영장서 뽐낸 완벽 비키니 자태
미녀 골퍼 안신애가 완벽한 비키니 자태를 뽐냈다.안신애는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겨울 수영"이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안신애는 야...
'허니팝콘' 미카미 유아, 베이글 몸매에...
'허니팝콘' 미카미 유아, 베이글 몸매에...
그룹 '허니팝콘' 멤버 미카미 유아의 베이글 몸매가 화제다.미카미 유아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미카미 유아는 파스텔 톤의 수영복을 입고 엄청난 볼륨감을 과시하고...
  • 스포츠
  •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