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삼성, 홈 개막전 최고 승률 70%+ 지킬까?
출처:점프볼|2018-11-03
인쇄



서울 삼성은 역대 홈 개막전 승률 72.7%(16승 6패)다. S-더비로 열리는 서울 SK와 뒤늦은 홈 개막전에서 이겨야만 70%+ 승률을 지킬 수 있다. 

◆ 뒤늦게 개막전 맞이한 팀
삼성은 개막 원정 8연전 끝에 1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홈 개막전을 치른다. 체육관 대관 사정 때문이다. 이런 일은 간혹 있다. 전주 KCC는 지난 10월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전국체육대회가 열려 홈 코트를 쓸 수 없는 상황이었다. 제2연고지 군산월명체육관에서 홈 4경기를 소화한 덕분에 개막 원정 7연전 일정을 피했다. 

지금까지 원정 경기만 치르다 뒤늦게 홈 개막전을 가진 사례를 찾아보면 2010~2011시즌 창원 LG, 2014~2015시즌 인천 전자랜드, 2015~2016시즌 서울 삼성과 안양 KGC인삼공사가 그랬다. 이들은 모두 5할 이상 승률을 거두진 못했다. LG를 제외하면 모두 경기수와 상관없이 5패를 안고 홈 개막전을 맞이했다. 삼성 역시 현재 성적은 3승 5패다. 

삼성은 2015~2016시즌에 이어 두 번째 경험이다. 또한, 삼성은 12월 중 잠실실내체육관 대관 문제로 오랜 시간 원정 나들이를 나선다. 2016~2017시즌과 2017~2018시즌에는 원정 8연전과 원정 10연전을 치렀다. 긴 원정 경기 경험이 많다.

삼성 이상민 감독은 지난달 30일 LG와 경기를 앞두고 “오랜 시간 원정 경기를 다니면 힘들고 지친다. 이번 시즌에는 선수층이 두텁지 않아 더 그렇다”며 “올해부터 합숙이 폐지되어 연습체육관에서 선수들의 쉴 공간이 없어 피로도가 더 높다”고 말한 바 있다. 

참고로 뒤늦은 홈 개막전을 가진 팀들의 개막전 승률은 50%(2승 2패)이며, 삼성은 2015~2016시즌에 이겼다. 

▶ 긴 개막 원정 경기 팀들의 성적 
2010~2011 창원 LG 3승 4패
2014~2015 인천 전자랜드 3승 5패
2015~2016 서울 삼성 4승 5패
2015~2016 안양 KGC 2승 5패 
2018~2019 서울 삼성 3승 5패

◆ 삼성, 홈 개막전 승률 72.7%로 1위
삼성은 지난 22시즌 홈 개막전에서 16승 6패, 승률 72.7%를 기록 중이다. 이는 현재 유일한 70%대 홈 개막전 승률. 그렇지만, 이번 시즌 홈 개막전에서 패한다면 승률이 69.6%로 떨어진다. 70% 홈 개막전 승률을 지킬 수 있는지 여부가 달렸다. 

사실 원주 DB도 지난 시즌까지 삼성과 똑같은 홈 개막전 승률 72.7%였다. 이번 시즌 SK와 홈 개막전에서 80-83으로 패하며 승률 69.6%로 떨어졌다. 삼성의 홈 개막전 상대 역시 SK다. 

삼성이 이런 높은 홈 개막전 승률을 기록할 수 있었던 건 2시즌 연속 홈 개막전 패배가 없기 때문이다. DB는 홈 개막전 최다인 9연승 기록을 가지고 있는 반면 홈 개막전 3연패와 2연패도 한 번씩 했다. 

삼성은 지난 시즌 홈 개막전에서 LG에게 74-87로 졌다. 삼성의 지금까지 홈 개막전 성적대로라면 SK에게 이길 가능성이 높다. 만약 진다면 첫 홈 개막전 2연패를 당하며 승률 70%를 지키지 못한다. 

▶ 팀별 홈 개막전 승률 
팀 승 패 승률
삼성 16 6 72.7%
DB 16 7 69.6%
LG 14 8 63.6%
오리온 14 9 60.9%
전자랜드 13 10 56.5%
KCC 11 12 47.8%
현대모비스 11 12 47.8%
SK 10 12 45.5%
KT 10 13 43.5%
KGC 7 16 30.4%

▶ 삼성, 시즌별 홈 개막전 결과 
시즌 경기일자 상대팀 득점 실점 승패
1997 1997.02.02 안양 SBS 99 106 패
1997~1998 1997.11.12 대구 동양 107 102 승
1998~1999 1998.11.15 원주 나래 97 95 승
1999~2000 1999.11.09 인천 신세기 84 82 승
2000~2001 2000.11.04 대구 동양 98 84 승
2001~2002 2001.11.03 여수 코리아텐더 82 88 패
2002~2003 2002.10.27 전주 KCC 95 89 승
2003~2004 2003.10.25 전주 KCC 81 76 승
2004~2005 2004.10.30 울산 모비스 77 70 승
2005~2006 2005.10.22 인천 전자랜드 93 85 승
2006~2007 2006.10.19 부산 KTF 97 81 승
2007~2008 2007.10.21 인천 전자랜드 87 92 패
2008~2009 2008.11.01 서울 SK 75 74 승
2009~2010 2009.10.23 인천 전자랜드 87 84 승
2010~2011 2010.10.16 인천 전자랜드 88 86 승
2011~2012 2011.10.16 창원 LG 74 81 패
2012~2013 2012.10.14 창원 LG 65 44 승
2013~2014 2013.10.13 안양 KGC 88 78 승
2014~2015 2014.10.12 서울 SK 78 93 패
2015~2016 2015.10.09 원주 동부 79 72 승
2016~2017 2016.10.23 울산 모비스 88 73 승
2017~2018 2017.10.17 창원 LG 74 87 패

◆ SK와 역대 맞대결 결과 
삼성은 SK와 역대 맞대결에서 67승 55패, 승률 54.9%로 근소하게 우위다. 홈 경기에선 35승 24패, 승률 59.3%로 조금 더 높다. 이상민 감독 부임 후 SK와 맞대결 결과를 찾아봐도 13승 11패로 시즌 통산 성적과 비슷한 승률 54.2%를 기록 중이다. 지난 시즌에는 3승 3패로 동률을 이뤘으며, 연승과 연패 없이 승과 패를 반복했다. 

삼성의 SK와 맞대결 한 경기 최다 득점은 119점(1998.02.26, 119-124)이며, 한 경기 최소 득점은 56점(2014.12.25, 56-70)이다. 반대로 SK의 한 경기 최다 득점은 삼성의 최다 득점을 기록한 날 작성한 124점이며, 한 경기 최소 득점은 45점(2013.11.09, 45-62)이다. 

이번 시즌 첫 S-더비이자 삼성의 홈 개막전인 삼성과 SK의 맞대결은 3일 오후 5시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리며, MBC스포츠플러스에서 중계 예정이다.

  • 축구
  • 야구
  • 기타
멕시코 국기의 날에 등장한 손흥민.."SON은 멕시칸의 자랑"
멕시코 국기의 날에 등장한 손흥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을 앞세워 멕시코의 국경일인 '국기의 날(2월24일)'을 축하해 눈길을 끌었다.토트넘은 24일(현지시간) 스페인어 SNS 계정을 통해 손...
무관중 경기 결정한 3월 ACL 일정, 중계·취재진 입장만 허용
무관중 경기 결정한 3월 ACL 일정, 중계·취재진 입장만 허용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4일 긴급 이사회를 개최하고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세가 진정될 때까지 2020시즌 K리그 개막을 잠정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AFC 챔피언스리그(이하 A...
무리뉴, 핵심 줄부상에 한탄 "내가 원하는 포르스베리도 후보"
무리뉴, 핵심 줄부상에 한탄
토트넘의 핵심 선수들이 부상으로 빠진 가운데 조세 무리뉴 감독도 계속해서 스쿼드 상황에 대한 아쉬움을 표현하고 있다. 당장 챔피언스리그에서 상대하고 있는 라이프치히의 상황과 비교하...
'별풍선 1위' BJ박가린, 섹시 란제리 화보
'별풍선 1위' BJ박가린, 섹시 란제리 화보
박가린은 2019년 아프리카TV 별풍선 1위에 오른 BJ다.완벽한 몸매를 자랑하는 박가린은 최근 성인 잡지 맥심과 란제리 화보를 찍어 화제를 모았다.보 속 박가린은 '베이글녀'라는...
‘맥심 모델’ 신재은, 감탄사 자아내는 볼륨감
‘맥심 모델’ 신재은, 감탄사 자아내는 볼륨감
‘맥심 모델’ 신재은이 수영복 자태로 볼륨감 넘치는 몸매를 과시했다.모델 신재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에는 몰디브에서 휴식을 즐기고 있는 신...
글래머 모델 최소미, 가운 사이로 드러난 가슴골
글래머 모델 최소미, 가운 사이로 드러난 가슴골
글래머 모델 최소미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상 사진을 올렸다.무보정이라고 믿기 힘들 만큼 드라마틱한 굴곡을 자랑하는 최소미는 사진 속에서 호텔의 가운을 느슨하게 오픈한 채 섹시하게...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