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파나마, 한국전에 정예 멤버로 나설 듯....일본전 앞두고 피로 누적 노출
출처:인터풋볼|2018-10-12
인쇄



파나마가 한국전에서 정상 컨디션으로 나설 전망이다.

파나마는 12일 오후 7시 35분 일본 니가타에 위치한 덴카 빅 스완 스타디움서 일본과 평가전을 치른다. 이후 16일 한국과 천안에서 평가전을 치르기 위해 입국한다.

일본과 한국전을 앞둔 파나마는 정예 멤버를 소집했다. 20명의 선수 중 15명이 지난 2018 러시아 월드컵에 참가한 선수들이다. 핵심 자원은 대부분 소집됐으며, 유럽파는 5명 외에도 대부분 북미나 남미 대륙에서 뛰고 있다.

그러나 일본전에는 총력을 다 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 게리 스템펠 감독은 12일 ‘스포츠호치‘에 게재된 인터뷰서 "좋은 경기를 통해 파나마 대표팀의 이미지를 높이고 싶다"라고 했지만, "시차와 장거리 이동으로 인해 피로가 쌓인 선수가 있다. 모두 훈련에 합류하지 않은 상황이다. 최고의 상태가 아닌 것이 사실이다"라고 전했다.

때문에 일본에서 한 차례 평가전을 치른 파나마는 한국전에서 정상 컨디션을 찾을 것으로 보이며, 정예 멤버가 출격할 것으로 예상된다.

  • 야구
  • 농구
  • 기타
에인절스, 19년 팀 이끈 소시아 후임 사령탑에 어스머스 선임
'35점 대폭발' 트레이 영, 역시 제 2의 커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가 19년간 팀을 이끈 뒤 지휘봉을 놓은 마이크 소시아 감독 후임으로 브래드 어스머스 전 디트로이트 타이거스 감독을 결정했다.에인절스 구단은...
MLB닷컴 "류현진 `꿈의 월드시리즈` 3차전 출격할 듯"
'집단 난투극' CP3-론도 출전 정지 징계 확정
류현진(31·LA 다저스)이 한국인 선수로는 최초로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에 선발로 등판할 것이 유력해졌다.MLB닷컴은 류현진의 월드시리즈(WS) 3차전 선발 등판을 예상했다.MLB...
KT, 재계약 불가 박기혁-홍성용에 코치직 제의
'레너드 없어도' 토론토, 라우리 앞세워 개막 3연승 행진
박기혁과 홍성용, KT 위즈 유니폼을 계속 입게 될까.KT는 이강철 신임 감독, 이숭용 신임 단장 선임과 함께 대규모 선수단 정리 작업을 했다. 많은 코치, 선수들이 KT를 떠나게...
홍지민, 다이어트 ing…요요 없는 최고의 유지어터
홍지민, 다이어트 ing…요요 없는 최고의 유지어터
다이어트 성공으로 화제를 모은 배우 홍지민이 물오른 근황을 공개했다.홍지민은 지난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앨범 '나였으면' 뮤직비디오 재촬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
성유리, 오늘(22일) '컬투쇼' 출연..라디오 나들이
성유리, 오늘(22일) '컬투쇼' 출연..라디오 나들이
배우 성유리가 오랜만에 라디오 나들이에 나선다.22일 SBS에 따르면 성유리는 이날 오후 2시부터 방송되는 SBS 파워FM '컬투쇼'에 출연할 예정이다.이날 방송에서 성유리는 특유...
연미주, SE M&M과 전속계약…연민지와 한솥밥
‘나도 엄마야’ 연미주, SE M&M과 전속계약…연민지와 한솥밥
배우 연미주가 SE M&M(에스이 엠앤엠)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연미주의 소속사 SE M&M 측은 “최근 SBS 아침드라마 <나도 엄마야>에 국제투자전문가 장유진으로 출연중인 배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