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석현준·황의조…'벤투호' 공격, 누가 방점 찍나
출처:조이뉴스24|2018-10-09
인쇄

파울루 벤투 한국 남자 축구 대표팀 감독의 공격 축구에 마침표를 찍을 원톱은 석현준(27, 랭스) 황의조(26, 감바 오사카)로 좁혀졌다. 과연 누가 낙점을 받을지 관심이 쏠린다.

벤투 감독이 소집한 선수단은 8일 경기도 파주에 있는 파주 축구 국가대표 트레이닝 센터(NFC)에 입소했다.

이날 정우영(알사드) 남태희(알두하일) 등 중동파를 제외한 나머지 선수들이 모두 들어왔다. 피로를 호소한 기성용(뉴캐슬 유나이티드)만 훈련에서 제외됐고 나머지 선수들은 훈련장에서 땀을 냈다. 주말에 경기를 뛴 선수들은 컨디션을 조절하는 회복 훈련을, 뛰지 않은 선수들은 슈팅 게임과 인터벌 러닝으로 컨디션을 끌어올렸다.

 

 

그러나 청룡구장 안에서 보이지 않는 경쟁은 이미 시작됐다. 원톱을 두고 다투는 석현준과 황의조 사이에서 불꽃이 튀었다. 둘은 슈팅 게임에서부터 강력하고 날카로운 슈팅을 연신 쏘아대며 벤투 감독 앞에서 존재감을 어필했다.

두 선수 모두 한국이 기대하는 대형 원톱 자원이다. 황의조는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연거푸 골을 터뜨렸고 일본 프로축구(J리그)에서도 연달아 골 감각을 발휘하면서 단숨에 국가대표 원톱 후보 0순위로 뛰어올랐다. 페널티박스 안에서의 반응, 세밀한 슈팅과 턴 동작은 황의조만의 강점이다.

석현준은 지난 2016년 10월, 울리 슈틸리케 감독 시절 이후 약 2년 만에 대표팀에 돌아왔다. 대표팀과는 연이 멀었지만 프랑스에서 주가를 올리며 본인의 커리어를 유럽에서 꾸준히 이어갔다. 장신을 활용한 수비수와 경합, 대포알 같은 킥 능력 등이 석현준의 최대 장점이다.

벤투 감독은 둘에 대해서 "모두 잘 알고 있다"고 했다. 그는 "석현준은 포르투갈에서 긴 시간을, 몇몇 팀에서 뛰었기 때문에 알고 있다. 황의조는 아시안게임을 통해 분석했기에 잘 알고 있다"면서 "서로 다른 스타일을 활용해 경기에 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두 선수 모두 완전히 다른 색깔을 지니고 있기 때문에 활용할 수 있는 장면 내지는 기대할 수 있는 장면이 다르다. 가령 황의조는 박스 내외에서 보여주는 뛰어난 골 결정력을, 석현준은 박스 안에서의 움직임에서 아군에게 찬스 메이킹을 기대할 수 있다. 어쨌든 둘의 다른 스타일은 한국에겐 큰 힘이다. 경기 흐름에 따라 꺼낼 수 있는 카드가 많아진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동시에 강력한 원톱 자원 구축은 벤투 감독이 원하는 공격 축구에 방점을 찍을 밑그림이 된다. 벤투 감독은 이날 회견에서도 "한국만의 색을 더욱 강하게 하고 공격적인 스타일을 추가하는 것이 궁극적인 목표"라고 했다. 상대방을 위협하기 위해서는 공격 전개 과정도 중요하지만 결국은 문전에 있는 스트라이커의 활약이 가장 중요할 수밖에 없다.

 

 

때문에 원톱 경쟁은 앞으로 더욱 심화될 가능성이 크다. 이번 소집이 내년 1월 열리는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의 전체적인 밑그림이 될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더욱 그렇다. 이번 우루과이와 파나마 2연전이 향후 원톱 경쟁에 있어 우위를 점할 수 있는 분기점이 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선수 본인들도 경쟁에 대해 인지하고 있다. 석현준은 이날 소집 기자회견에서 "저는 제가 할 수 있는 걸 하겠다. 박스에서 수비수들과 싸워주는 것이 중요할 것 같다"고 본인의 역할을 강조하면서 "늘 경쟁해왔다"고 말했다. 황의조도 "경쟁은 늘 있는 것"이라면서 "좋은 플레이를 보일 수 있도록 준비를 잘하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벤투 감독의 선택이 궁금해진다.

  • 야구
  • 농구
  • 기타
에인절스, 19년 팀 이끈 소시아 후임 사령탑에 어스머스 선임
'35점 대폭발' 트레이 영, 역시 제 2의 커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가 19년간 팀을 이끈 뒤 지휘봉을 놓은 마이크 소시아 감독 후임으로 브래드 어스머스 전 디트로이트 타이거스 감독을 결정했다.에인절스 구단은...
MLB닷컴 "류현진 `꿈의 월드시리즈` 3차전 출격할 듯"
'집단 난투극' CP3-론도 출전 정지 징계 확정
류현진(31·LA 다저스)이 한국인 선수로는 최초로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에 선발로 등판할 것이 유력해졌다.MLB닷컴은 류현진의 월드시리즈(WS) 3차전 선발 등판을 예상했다.MLB...
KT, 재계약 불가 박기혁-홍성용에 코치직 제의
'레너드 없어도' 토론토, 라우리 앞세워 개막 3연승 행진
박기혁과 홍성용, KT 위즈 유니폼을 계속 입게 될까.KT는 이강철 신임 감독, 이숭용 신임 단장 선임과 함께 대규모 선수단 정리 작업을 했다. 많은 코치, 선수들이 KT를 떠나게...
홍지민, 다이어트 ing…요요 없는 최고의 유지어터
홍지민, 다이어트 ing…요요 없는 최고의 유지어터
다이어트 성공으로 화제를 모은 배우 홍지민이 물오른 근황을 공개했다.홍지민은 지난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앨범 '나였으면' 뮤직비디오 재촬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
성유리, 오늘(22일) '컬투쇼' 출연..라디오 나들이
성유리, 오늘(22일) '컬투쇼' 출연..라디오 나들이
배우 성유리가 오랜만에 라디오 나들이에 나선다.22일 SBS에 따르면 성유리는 이날 오후 2시부터 방송되는 SBS 파워FM '컬투쇼'에 출연할 예정이다.이날 방송에서 성유리는 특유...
연미주, SE M&M과 전속계약…연민지와 한솥밥
‘나도 엄마야’ 연미주, SE M&M과 전속계약…연민지와 한솥밥
배우 연미주가 SE M&M(에스이 엠앤엠)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연미주의 소속사 SE M&M 측은 “최근 SBS 아침드라마 <나도 엄마야>에 국제투자전문가 장유진으로 출연중인 배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