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석현준·황의조…'벤투호' 공격, 누가 방점 찍나
출처:조이뉴스24|2018-10-09
인쇄

파울루 벤투 한국 남자 축구 대표팀 감독의 공격 축구에 마침표를 찍을 원톱은 석현준(27, 랭스) 황의조(26, 감바 오사카)로 좁혀졌다. 과연 누가 낙점을 받을지 관심이 쏠린다.

벤투 감독이 소집한 선수단은 8일 경기도 파주에 있는 파주 축구 국가대표 트레이닝 센터(NFC)에 입소했다.

이날 정우영(알사드) 남태희(알두하일) 등 중동파를 제외한 나머지 선수들이 모두 들어왔다. 피로를 호소한 기성용(뉴캐슬 유나이티드)만 훈련에서 제외됐고 나머지 선수들은 훈련장에서 땀을 냈다. 주말에 경기를 뛴 선수들은 컨디션을 조절하는 회복 훈련을, 뛰지 않은 선수들은 슈팅 게임과 인터벌 러닝으로 컨디션을 끌어올렸다.

 

 

그러나 청룡구장 안에서 보이지 않는 경쟁은 이미 시작됐다. 원톱을 두고 다투는 석현준과 황의조 사이에서 불꽃이 튀었다. 둘은 슈팅 게임에서부터 강력하고 날카로운 슈팅을 연신 쏘아대며 벤투 감독 앞에서 존재감을 어필했다.

두 선수 모두 한국이 기대하는 대형 원톱 자원이다. 황의조는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연거푸 골을 터뜨렸고 일본 프로축구(J리그)에서도 연달아 골 감각을 발휘하면서 단숨에 국가대표 원톱 후보 0순위로 뛰어올랐다. 페널티박스 안에서의 반응, 세밀한 슈팅과 턴 동작은 황의조만의 강점이다.

석현준은 지난 2016년 10월, 울리 슈틸리케 감독 시절 이후 약 2년 만에 대표팀에 돌아왔다. 대표팀과는 연이 멀었지만 프랑스에서 주가를 올리며 본인의 커리어를 유럽에서 꾸준히 이어갔다. 장신을 활용한 수비수와 경합, 대포알 같은 킥 능력 등이 석현준의 최대 장점이다.

벤투 감독은 둘에 대해서 "모두 잘 알고 있다"고 했다. 그는 "석현준은 포르투갈에서 긴 시간을, 몇몇 팀에서 뛰었기 때문에 알고 있다. 황의조는 아시안게임을 통해 분석했기에 잘 알고 있다"면서 "서로 다른 스타일을 활용해 경기에 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두 선수 모두 완전히 다른 색깔을 지니고 있기 때문에 활용할 수 있는 장면 내지는 기대할 수 있는 장면이 다르다. 가령 황의조는 박스 내외에서 보여주는 뛰어난 골 결정력을, 석현준은 박스 안에서의 움직임에서 아군에게 찬스 메이킹을 기대할 수 있다. 어쨌든 둘의 다른 스타일은 한국에겐 큰 힘이다. 경기 흐름에 따라 꺼낼 수 있는 카드가 많아진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동시에 강력한 원톱 자원 구축은 벤투 감독이 원하는 공격 축구에 방점을 찍을 밑그림이 된다. 벤투 감독은 이날 회견에서도 "한국만의 색을 더욱 강하게 하고 공격적인 스타일을 추가하는 것이 궁극적인 목표"라고 했다. 상대방을 위협하기 위해서는 공격 전개 과정도 중요하지만 결국은 문전에 있는 스트라이커의 활약이 가장 중요할 수밖에 없다.

 

 

때문에 원톱 경쟁은 앞으로 더욱 심화될 가능성이 크다. 이번 소집이 내년 1월 열리는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의 전체적인 밑그림이 될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더욱 그렇다. 이번 우루과이와 파나마 2연전이 향후 원톱 경쟁에 있어 우위를 점할 수 있는 분기점이 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선수 본인들도 경쟁에 대해 인지하고 있다. 석현준은 이날 소집 기자회견에서 "저는 제가 할 수 있는 걸 하겠다. 박스에서 수비수들과 싸워주는 것이 중요할 것 같다"고 본인의 역할을 강조하면서 "늘 경쟁해왔다"고 말했다. 황의조도 "경쟁은 늘 있는 것"이라면서 "좋은 플레이를 보일 수 있도록 준비를 잘하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벤투 감독의 선택이 궁금해진다.

  • 야구
  • 농구
  • 기타
최지만, 에인절스전 4타수 무안타…타율 0.281
마이애미, 잔류한 드라기치 트레이드 시도 중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이 무안타에 그쳤다.최지만은 16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LA 에인절스와의 경기에 팀의 5번타자(1루...
양키스 승부수, 'AL 홈런 1위' 엔카나시온 트레이드 영입
레이커스, 마침내 앤소니 데이비스 품었다...트레이드 합의
뉴욕 양키스가 승부수를 던졌다. 아메리칸리그 홈런 1위를 달리고 있는 ‘거포’ 에드윈 엔카나시온(36)을 트레이드로 영입했다.미국 스포츠전문매체 ‘ESPN’은 16일(이하 한국시간...
롯데, 15일 동래로덴치과병원과 사회공헌활동 협약식 진행
NBA 토론토 유지리 사장, 우승 후 보안관 폭행혐의로 조사
롯데자이언츠는 지난 15일 열린 KIA와의 홈경기에 앞서 협력의료기관인 동래로덴치과병원과 지역소외계층을 위한 사회공헌활동 협약식을 가졌다.이번 협약식은 이 날 열린 ‘팬사랑 페스티...
김현아, 볼륨감 넘치는 비키니 보디라인
[포토] ‘프로듀스48’ 김현아, 볼륨감 넘치는 비키니 보디라인
‘프로듀스48’ 출신 김현아의 일상이 화제다.김현아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행 끝”이라는 글과 함께 베트남 다낭에서 찍은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에는 수...
노지훈, 레이싱모델 아내 이은혜와 파격화보 ‘부부만이 가능’
노지훈, 레이싱모델 아내 이은혜와 파격화보 ‘부부만이 가능’
가수 노지훈과 레이싱모델 이은혜가 결혼 전 파격화보를 찍었다.최근 노지훈과 이은혜는 파격 화보를 찍어 화제를 모았다. 이들은 데님룩과 속옷으로 커플 스타일링을 시도했다.노지훈은 “...
박하선, 파격 멜로 담은 포스터 공개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박하선, 파격 멜로 담은 포스터 공개
배우 박하선이 오는 7월 5일 밤 11시 처음 방송되는 채널A 금토드라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에 출연한다.16일에는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에서 파격적인 박하선의 모습이 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