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ATL 아쿠냐, 역대 최연소 PS 만루포… 미키 맨틀 넘어
출처:스포츠동아|2018-10-08
인쇄

 

내셔널리그 신인왕 수상이 유력한 ‘괴물 신인’ 로널드 아쿠냐가 메이저리그의 전설 미키 맨틀의 기록을 갈아치웠다.

아쿠냐는 8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조지아주 애틀란타에 위치한 선 트러스트 파크에서 열린 LA 다저스와의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3차전에 1번 좌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아쿠냐는 1-0으로 앞선 2회 2사 만루 상황에서 워커 뷸러를 상대로 왼쪽 담장을 넘는 만루홈런을 때렸다. 순식간에 점수는 5-0으로 벌어졌다.

이로써 아쿠냐는 메이저리그 역대 모든 선수 중 가장 어린 나이에 포스트시즌 만루홈런을 기록했다. 종전 기록은 맨틀.

앞서 맨틀은 지난 1953년 월드시리즈에서 만루홈런을 기록했다. 이는 21세 350일. 아쿠냐는 이날 20세 293일. 한 살 이상 어린 나이다.

애틀란타는 지난 1,2차전에서 류현진과 클레이튼 커쇼에 막히며 2경기 연속 무득점 침묵했으나 아쿠냐의 홈런 덕에 체면치레를 했다.

 

 

종전 기록 보유자인 맨틀은 메이저리그에서 18년간 536개의 홈런을 때린 슈퍼스타. 1950년대 뉴욕 양키스의 전성시대를 이끌었다.

외야수로 통산 7차례 월드시리즈 정상에 올랐고, 3차례 아메리칸리그 최우수선수(MVP) 수상 등을 기록한 뒤 명예의 전당에 입회했다.

흔히 명예의 전당 급 슈퍼스타가 될 자질이 보이는 외야수가 등장했을 때 맨틀의 이름이 나온다. 마이크 트라웃이 등장했을 때도 맨틀이 거론됐다.

  • 축구
  • 농구
  • 기타
“메시, 세리에A 와라...난 도전했다” 호날두의 작심권유
“메시, 세리에A 와라...난 도전했다” 호날두의 작심권유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리오넬 메시에게 도전을 권유했다. 자신이 잉글랜드, 스페인, 이탈리아에서 뛰는 동안, 스페인에만 있었던 점을 거론했다.유럽 축구는 지난 10년 동안 호날두와 ...
동료들의 극찬받는 손흥민, "쏘니(Sonny)는 마법사…특별한 재능"
동료들의 극찬받는 손흥민,
손흥민(26)이 동료들의 극찬을 받고 있다.손흥민은 이번 11월 A매치 휴식기까지 강행군을 거듭했다. 지난 시즌이 종료된 뒤 아시안 게임, 월드컵, A매치, 소속팀 경기로 쉴 틈 ...
'11일 소집' 마지막 담금질 벤투호, 3대 관전 포인트
'11일 소집' 마지막 담금질 벤투호, 3대 관전 포인트
59년만에 아시안컵 우승에 도전하는 벤투호가 마지막 담금질을 시작한다.벤투호는 11일부터 울산 전지훈련을 시작한다. 조기 소집을 요청한 벤투 감독은 4일 울산 전훈에 나설 23명의...
파워 인플러언서 최선미, 아찔함 가득한 화보 공개
파워 인플러언서 최선미, 아찔함 가득한 화보 공개
모델 겸 쇼핑몰 CEO 최선미가 파격적 비키니화보를 공개해 화제다. 최선미는 의류브랜드 ‘선미s sea’와 컨텐츠 브랜드 임팩트크루가 공동으로 진행한 비키니화보를 통해 섹시한 바디...
전효성, 새 프로필 사진 공개!…한층 차분해진 분위기
전효성, 새 프로필 사진 공개!…한층 차분해진 분위기
전효성이 다채로운 매력이 담긴 새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11일 소속사 토미상회 엔터테인먼트가 전효성의 새 프로필 사진을 공개하며 새출발을 알렸다.공개 된 사진 속 전효성은 기존의...
ROAD FC 아톰급 챔피언 벨트를 노리는 ‘몬스터 울프’ 박정은(22, 팀 스트롱울프)의 패기가 식지 않았다.
ROAD FC 아톰급 챔피언 벨트를 노리는 ‘몬스터 울프’ 박정은(22, 팀 스트롱울프)의 패기가 식지 않았다.
미스코리아 출신 김정진이 근황을 공개했다.최근 김정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태국에서 휴양을 즐기며 촬영한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그는 태국에서 수영복을 입고 여유로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