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홈런 새 역사 쓰는 박병호, KBO 첫 3시즌 연속 40홈런 도전
출처:스포츠경향|2018-09-14
인쇄


넥센 4번타자 박병호(32)가 새 역사에 도전한다. 박병호는 KBO리그 최초의 3시즌 연속 40홈런에 3개 차로 다가섰다.

박병호는 미국 메이저리그 진출 전인 2014·2015시즌에 각각 52개, 53개의 홈런포를 날려 KBO리그 최초의 2시즌 연속 50홈런 역사를 썼다. 미국에 진출한 2016년과 2017년 시즌을 제외하고 올해에 3시즌 연속 40홈런에 도전한다. 가능성은 충분하다. 박병호는 13일까지 37개의 홈런을 터트렸다. 김재환(두산·40개)과 제이미 로맥(SK·38개)에 이어 홈런 3위에 올라있다. 박병호는 정규시즌 18경기를 남겨뒀다.

40개 이상의 홈런을 두 시즌 연속해서 기록한 선수는 박병호 외에도 이승엽(전 삼성·2002~2003년), 에릭 테임즈(전 NC·2015~2016년), 최정(SK·2016~2017년) 등이 달성했지만 세 시즌 연속 40홈런 이상을 친 선수는 아직 없다.

2005년 1차 지명으로 LG에 입단한 박병호는 넥센으로 이적한 2011년 처음으로 두 자릿수 홈런(13개)을 기록했다. 이후 미국에서 뛴 2016·2017년을 제외하고 2012년부터 올해까지 KBO리그에서 다섯 시즌 연속 30개 이상의 홈런을 때렸다. 2012년 31홈런으로 처음 홈런왕에 오른 뒤 2015년까지 4년 연속 홈런왕 타이틀도 가져갔다.

  • 축구
  • 농구
  • 기타
주급 도둑이 된 산체스, 계속 부진하면 팔릴 수밖에
주급 도둑이 된 산체스, 계속 부진하면 팔릴 수밖에
알렉시스 산체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최고 연봉자다. 기본 주급만 38만1천 파운드(약 5억5820만원)다. 출전 보너스를 더하면 일주일에 7억원을...
5위 포항 승점 40점, 결국 상위스플릿 한 자리 남았다
5위 포항 승점 40점, 결국 상위스플릿 한 자리 남았다
상위스플릿으로 가는 열차에 빈 자리는 사실상 하나일까?`KEB 하나은행 K리그 2018`이 중반을 넘어 종반으로 가고 있다. 스플릿이 가동되는 33라운드까지 이제 4경기를 앞두고 ...
'메날두 시대 끝' 모드리치, FIFA 올해의 선수 등극
'메날두 시대 끝' 모드리치, FIFA 올해의 선수 등극
리오넬 메시와 크리스티안 호날두가 양분하고 있던 시대가 끝났다. 루카 모드리치가 올해의 선수상을 차지한 것.국제축구연맹(FIFA)은 25일 오전 2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잉글랜...
브리트니 팔머, 수영복을 잡아당기는 '못된 손'
브리트니 팔머, 수영복을 잡아당기는 '못된 손'
UFC 옥타곤 걸 브리트니 팔머가 자신의 몸매를 과시했다.최근 브리트니 팔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게재된 사진 속 그는 입고 있는 수영복을 몸매가 드러나도...
'프로듀스48' 탈락한 타카하시 쥬리의 일본 화보
'프로듀스48' 탈락한 타카하시 쥬리의 일본 화보
'프로듀스48' 탈락자 타카하시 쥬리의 화보가 화제다.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프로듀스48'에에 나온 타카하시 쥬리 화보"라는 제목과 함께 타카하시가 일본에서 촬영한 화보 사진이...
김남희 아나운서, 싱가포르서 뽐낸 수영복 몸매
김남희 아나운서, 싱가포르서 뽐낸 수영복 몸매
김남희 아나운서의 몸매가 화제다.23일 김남희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미투어 싱가포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그는 핑크색 체크무늬 수영복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