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박항서 감독 "AG목표는 예선통과..한국은 만나고 싶지 않다"
출처:스포츠서울 |2018-08-10
인쇄



박항서 베트남 23세 이하(U-23) 겸 A대표팀 감독이 2018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16강 진출을 목표로 내걸었다. 베트남 아시안게임 대표팀은 지난 7일 하노이에서 막을 내린 2018 비나폰컵에서 팔레스타인과 오만을 제압하고, 우즈베키스탄과는 무승부를 기록하면서 대회 2승1무로 우승을 차지했다.

박 감독은 8일 스포츠서울과의 통화에서 “친선대회의 결과는 중요치 않다. 아시안게임 최종엔트리를 결정하기 위해 30명의 선수들을 고루 기용하면서 옥석 가리기에 집중했다”면서 “다들 U-23 챔피언십 결승에서 패한 우즈벡을 꺾어주길 기대한 모양이다. 2차전 승리로 대회 우승을 확정한 마당이라 승부보다는 선수들 평가에 중점을 뒀다. 개인적으로는 지지 않은 것도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며 웃었다.

베트남은 아시안게임 남자축구에서 D조에 편성돼 파키스탄(14일) 네팔(16일) 일본(19일)과 조별리그를 치른다. 16강 대진은 한국이 속한 E조 1위가 베트남이 속한 D조 2위와 맞대결을 펼치게 된다. 강력한 우승후보로 꼽히는 한국은 복병이었던 아랍에미리트연합(UAE)이 C조로 이동하면서 E조 1위 달성이 더욱 유력해진 상황이다. D조의 경우 베트남과 일본이 조 1위 경쟁을 벌일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대진상으로는 한국과 베트남의 아시안게임 16강 대결도 기대해볼만한 상황이다. 박 감독은 “축구라는 것이 어떻게 될지 모른다. 우리와 한국이 나란히 조 1위가 될 수도 있고, 혹은 조 2위가 될 수도 있다”고 전하면서 “우리 입장에서는 되도록 한국을 만나고 싶지 않다. 강팀을 피하고 싶은 것이 당연하다”고 밝혔다.

베트남은 4년 전 2014인천대회에서 16강에 진출한 것이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최고 성적이다. 베트남 축구계는 박 감독이 U-23 대표팀과 A대표팀의 지휘봉을 잡은 이후 대회마다 굵직한 성적을 내고 있기 때문에 이번 아시안게임에 대한 기대도 크다. 박 감독은 “우리는 예선 통과가 목표인 팀”이라고 강조하면서 “토너먼트에 올라간다면 한경기씩 총력전을 펼치겠다. 당장 조별리그를 잘 치러야한다. 16강 이후는 생각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박 감독은 조별리그 1차전 상대인 파키스탄을 상당히 경계했다. 파키스탄은 최근 3년동안 국제축구연맹(FIFA)의 징계를 받아 전력이 베일에 가려져 있다. 그는 “첫 경기가 중요한데 파키스탄의 전력을 파악하기가 너무 힘들다. 최근에 파키스탄이 바레인에서 친선경기를 한 자료를 겨우 하나 구해서 분석을 하고 있는데 쉽지 않다”고 설명했다.

박 감독은 사실상 조 1위 결정전이 될 일본과의 대결에 대해서는 크게 신경을 쓰지 않는 눈치다. 베트남 입장에서는 일본을 만나기 전에 1~2차전에서 연승을 거둬 16강 진출을 조기에 확정하는 것이 최선의 시나리오다. 박 감독은 “일본은 마지막 경기라 시간이 있다. 조별리그 통과를 확정지은 뒤에 일본을 만나는 것이 부담이 적다. 일본은 조별리그 1~2차전 경기를 분석하면 된다”고 밝혔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아시안게임 대표팀은 오는 11일 결전지인 인도네시아에 입성해 본격적인 대회 준비에 돌입한다. 
 

  • 야구
  • 농구
  • 기타
MLB.com "브라이스 하퍼 계약 임박, 필라델피아 유력?"
'기록제조기' 박지수 있기에, 다시 뛰는 KB스타즈
3개월 가까이 지속되고 있는 FA 브라이스 하퍼의 새 팀 찾기가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 것으로 보인다. 수일 내로 계약 소식이 들려올 것이란 이야기가 여기저기서 나온다.MLB.com...
MLB 웨인라이트 "FA 시장 이대로라면 파업 불가피"
아데토쿤보, 2019 농구 월드컵 참가 의사 보여
미국프로야구(MLB)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베테랑 투수 애덤 웨인라이트(38)가 얼어붙은 FA 시장에 대해 우려의 목소리를 내며 파업 가능성을 언급했다.17일(한국시간) 미국 일...
[캠프인터뷰]'반전 성공' 롯데 정 훈 "만족 無, 여전히 배고프다"
삼성, 창단 41주년 맞아 '클래식 데이' 진행
롯데 자이언츠의 1차 스프링캠프지인 대만 가오슝.보름 간의 훈련을 소화한 정 훈(32)의 몸은 검게 그을려 있었다. 지난해 말부터 개인 훈련을 소화한 뒤 쉴틈없이 가오슝에서 굵은 ...
란제리 모델 데미 로즈, CG보다 완벽한 골반 라인
란제리 모델 데미 로즈, CG보다 완벽한 골반 라인[파파라치컷]
유명 란제리 모델 데미 로즈가 보고도 안 믿기는 몸매 라인을 뽐냈다.데미 로즈는 2월 15일 영국 런던에서 열린 런던 패션 위크에 참석했다. 이날 데미 로즈는 골반 라인이 확연하게...
티파니, 구름 속 진짜 천사? 미모+S라인 다 비현실적
티파니, 구름 속 진짜 천사? 미모+S라인 다 비현실적[SNS★컷]
그룹 소녀시대 출신 티파니(티파니 영)가 푹 파인 드레스로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드러냈다.티파니는 2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사진 속에는 구름 모양 세트...
신은수, 트와이스 ‘What is Love’로 MC 신고식
‘인기가요’ 새 MC 신은수, 트와이스 ‘What is Love’로 MC 신고식
'SBS 인기가요'의 새 MC 신은수의 첫 신고식이 치러진다.오늘 (17일)부터 배우 신은수가 'SBS 인기가요'의 새 MC로 합류, 민규와 함께 호흡을 맞춘다. '인기가요'에 첫...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