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캉테 기대 이하 침체, 월드컵 결승 교체된 이유
출처:MBN|2018-07-16
인쇄

 

캉테를 월드컵 결승 도중 뺀 디디에 데샹 감독의 선택은 호화 선수단의 덕을 본 사령탑이라는 일각의 시선이 과소평가임을 보여주고도 남는다.

모스크바의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는 16일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결승전 프랑스-크로아티아가 진행됐다. 결과는 프랑스 4-2 크로아티아.

2016-17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MVP 은골로 캉테(첼시)는 러시아월드컵 결승 프랑스 크로아티아전 후반 시작 10분 만에 벤치로 불려 나갔다.

디디에 데샹 감독은 러시아월드컵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은골로 캉테를 경기 도중 교체시켰다.

프랑스는 은골로 캉테가 교체된 시점에서 크로아티아와의 러시아월드컵 결승전을 2-1로 앞서고 있었다. 세트피스와 페널티킥으로 2득점하여 리드하고 있긴 했으나 내용면에서는 열세가 완연했고 1실점도 하는 등 위태위태한 리드였다.

은골로 캉테를 뺀 디디에 데샹 감독의 결정은 성공했다. 프랑스는 캉테 아웃 10분 만에 2득점을 추가하여 4-1로 점수를 벌리면서 승리를 결정지었다.

미국 5대 지상파 방송 중 하나인 ABC가 통계회사 ‘옵타 스포츠’와 합작으로 은골로 캉테 활약상을 공격/수비/패스·드리블/기타 4가지 범주로 수치화한 것을 보면 가장 비슷한 최근 50년 월드컵 참가 선수는 이번 대회 파그네르(브라질)였다.

파그네르가 바스쿠 다가마와 코린치앙스라는 자국 명문 클럽 소속으로 브라질 세리에A 베스트11에 선정된 바 있다고는 하나 EPL 일인자였던 은골로 캉테와 동격으로 비교될만큼의 이름값은 전혀 아니다.

은골로 캉테는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첫 2경기 그리고 아르헨티나와의 16강전에서 세계적인 찬사를 한몸에 받았으나 벨기에와의 준결승부터의 부진은 변명의 여지가 없다.

영국 축구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이 ‘옵타 스포츠’ 자료를 기반으로 한 자체 알고리즘으로 공개한 평점을 보면 은골로 캉테는 러시아월드컵 4강전 6.71점에 이어 결승은 6.02점에 불과했다.

러시아월드컵 C조 1·2차전 7.42점과 7.98점, 16강 7.31점과 비교하면 은골로 캉테의 4강 토너먼트 침체는 두드러진다.

디디에 데샹 감독은 은골로 캉테 러시아월드컵 결승전 조기 교체로 이름값에 연연하지 않는 지도자임을 증명했다. 괜히 선수와 사령탑으로 모두 월드컵 우승을 경험한 것이 아님을 보여준 것이다.

현역 시절 디디에 데샹은 1998년 프랑스 자국월드컵 우승 당시 캡틴이었고 FIFA 100주년 기념 위대한 125인에도 포함됐다.

지도자로는 디디에 데샹은 UEFA 챔피언스리그와 유럽축구연맹선수권(유로)라는 두 메이저대회 준우승의 아쉬움을 월드컵 제패로 날려버렸다.

ABC/옵타 합동 프로젝트는 페널티박스 안 터치, 크로스, 기대 득점, 골, 태클, 가로채기, 걷어내기, 슛 차단, 헤딩, 반칙, 프리킥 유도, 득점 미기대 슛, 패스, 전진 패스, 일대일 우위, 도전적 돌파 등 다양한 통계를 버무린 결과물이다.

■은골로 캉테와 유사한 월드컵 출전선수

1위 파그네르(브라질/2018년)
2위 타레크 하메드(이집트/2018년)
3위 올레크 셸라예프(우크라이나/2006년)
4위 메흐디 나프티(튀니지/2006년)
5위 파울루 엔히크(브라질/1966년)
6위 엘리예스 스히리(튀니지/2018년)
7위 하세베 마코토(일본/2018년)
8위 호세 루이스 쿠시우포(아르헨티나/1986년)
9위 제레미 툴라랑(프랑스/2010년)

  • 야구
  • 농구
  • 기타
타구에 머리 맞은 NYY 다나카 "뇌진탕 증상 거의 사라졌다"
닥 리버스 감독
타구에 머리를 맞아 뇌진탕 진단을 받은 다나카 마사히로(32·뉴욕양키스)의 상태가 호전됐다.미국 스포츠 전문매체 ‘ESPN’의 뉴욕양키스 담당 말리 리베라 기자는 6일(한국시간) ...
다시 뛰는 김광현, 부시스타디움 마운드서 첫 라이브피칭
포포비치의 브루클린행 루머? 션 막스 단장은 '부인'
코로나19 확산 직격탄을 맞은 김광현(32, 세인트루이스)이 다시 뛴다.메이저리그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공식 홈페이지는 6일(이하 한국시각) “김광현, 애덤 웨인라이트, 존 갠트 ...
김혜성의 오픈마인드 포지션보다 출전, 내야→외야전환 성공사례는?
서지 이바카
에디슨 러셀(26)이 가져온 문제를 김혜성이 말끔하게 풀었다. 러셀의 주 포지션은 유격수다. 메이저리그에 2015년 데뷔해 2016년과 2017년 시카고컵스에서 주전 유격수로 활약...
슈이, 섹시 모노키니 입고 맥심에서 트럭 화보 촬영 “한 달 기름값만 500?”
미스맥심 슈이, 섹시 모노키니 입고 맥심에서 트럭 화보 촬영 “한 달 기름값만 500?”
미스맥심 모델 슈이가 맥심 6월호를 통해 섹시 트럭 화보를 선보였다. 미스맥심은 남성잡지 맥심(MAXIM)이 기획한 일반인 모델 선발대회 ‘미스맥심 콘테스트’를 통해 선발된 맥심의...
꾸뿌, 빨래방 화보…“큐티섹시의 정석”
‘미스맥심’ 꾸뿌, 빨래방 화보…“큐티섹시의 정석”
지난해 스무 살의 나이로 최연소 미스맥심 모델이 된 꾸뿌가 남성잡지 맥심(MAXIM) 7월호에서 섹시한 빨래방 화보를 찍었다.2019년에 미스맥심으로 선발된 모델 꾸뿌는 음악을 전...
예리, 발그레한 두 볼..과즙이 흘러넘쳐♥
예리, 발그레한 두 볼..과즙이 흘러넘쳐♥
걸 그룹 레드벨벳의 멤버 예리가 발그레한 두 볼을 공개했다.6일, 레드벨벳 예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에서 예리는 새침하고 시크한 표정을 짓다 이...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