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가르시아 "생각보다 컸던 부상…100%로 돌아왔다"
출처:스포츠경향|2018-07-12
인쇄

 

“100%이기에, 지금 그라운드에서 설 수 있는 겁니다.”

지난 11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SK-LG전. 84일간의 긴 공백을 깨고 돌아온 아도니스 가르시아(33·LG)의 복귀전은 화려했다. 팀의 붙박이 4번 타자였던 그가 6회말 1사 1·2루에서 타석에 들어서자 평일 1루측 스탠드를 가득 메운 홈팬들은 가르시아의 이름을 연호한 뒤 그 이름이 수없이 반복되는 응원가를 불렀다.

3-1. LG가 앞서고 있었지만 SK의 장타력을 고려하면 역전돼도 이상하지 않을 상황. 그만큼 가르시아의 역할은 중요했다. 그리고 가르시아는 팀이 원했던 역할을 100% 해냈다. SK 선발 김광현이 던진 2구째를 좌익수 앞 안타로 만들었다. 2루 주자 김현수가 홈으로 쇄도하다 좌익수 노수광의 송구에 태그아웃돼 타점까지는 이어지지 않았지만, 가르시아는 한 방으로 건재함을 과시했다.

경기 후 가르시아는 “오랫동안 경기에 뛰지 못해 타석에 들어섰을 때 흥분됐고, 한편으로는 긴장됐다”며 “공을 배트에 맞추자는 생각으로 타석에 임했는데 좋은 결과가 나왔다”고 말했다. 몸상태에 대해서는 “1군 엔트리에 들었다는 게 내 몸상태가 완벽하다는 것을 증명한다”고 말했다.

84일간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던 가르시아의 복귀는 예상보다 길었다. 가르시아가 지난 4월17일 광주 KIA전에서 주루 도중 햄스트링 부상을 당해 재활에 돌입한 이후, 가르시아의 복귀시기는 계속 늦춰지고 있었다. 김현수가 LG의 4번 자리를 완벽히 메우고 팀 타선도 덩달아 살아나며 가르시아의 공백이 생각보다 크게 느껴지지는 않았지만, 공백이 길어지면서 외인 강타자에 대한 우려와 의심이 커졌다.

가르시아는 “부상이 생각보다 심했다”며 “완벽하게 몸을 만들고 돌아가는 게 팀에게 도움이 되겠다고 생각했다”고 했다. 류중일 감독은 경기 전 “2군과 1군의 실전은 다르다”며 가르시아의 타격만 먼저 점검하겠다고 했다. 하지만 가르시아는 “공·수를 완벽히 소화할 수 있는 몸상태를 갖췄다”고 했다.

가르시아는 “오히려 2군에 있는 동안 1군 경기에 뛰고 싶다는 마음을 다스리는 게 힘들었다”고 말했다. 그 때마다 통역을 통해서 전해지는 1군 동료들의 응원에 힘을 얻어 견뎌냈다. 가르시아는 “오지환과 많이 친해졌다. 김현수도 전화로 안부를 물었고, 유강남도 연락을 해왔다”고 했다. 이어 “선수들이 안부를 물어와줘 감사했다. 이제는 팀에 보탬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 축구
  • 농구
  • 기타
벤제마, AC밀란행? 기자에게 “새 직업 찾아보길”
벤제마, AC밀란행? 기자에게 “새 직업 찾아보길”
카림 벤제마(레알 마드리드)가 AC밀란 이적설을 강하게 부정했다.벤제마의 밀란 이적설이 제기됐다. 이탈리아 일간지 ‘디 마르지오’는 21일(한국시간) “밀란이 벤제마 측과 회담을 ...
이적설 일축한 네이마르 "난 PSG와 100% 함께한다"
이적설 일축한 네이마르
“난 PSG와 100% 함께한다.”올 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 이적설이 나돌았던 브라질 출신 공격수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가 자신의 루머에 대해 입을 열었다. ...
'로자룡' 로페즈 '선봉' 전북, 상주전 '방심'은 없다
'로자룡' 로페즈 '선봉' 전북, 상주전 '방심'은 없다
조기 우승을 위해 방심은 없다. 그 중심에는 로페즈가 있다.전북 현대는 22일 상주 종합운동장에서 K리그 1 2018 19라운드 상주 상무와 맞대결을 펼친다. 14승 2무 2패 승...
제시, '폭염' 무더위 날리는 치명적 패션으로 무대 위 올라 공연
제시, '폭염' 무더위 날리는 치명적 패션으로 무대 위 올라 공연
힙합 가수 제시의 치명적인 패션이 눈길을 끈다.제시는 지난 20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특설무대에서 '워터밤 2018' 콘서트를 열었다.이날 제시는 특별한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그...
진격의 이엘리야, 악역 벗고 날개 달았다
[HI★인터뷰] 진격의 이엘리야, 악역 벗고 날개 달았다
약 3년 만이다. 2013년 데뷔 이후 절반 이상의 시간동안 줄곧 악역을 도맡아왔던 이엘리야는 최근 종영한 ‘미스 함무라비’를 통해 실로 오랜만에 새로운 캐릭터를 입고 날아올랐다....
제니-손나은-화사, 7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평판 TOP3
[DA:차트] 제니-손나은-화사, 7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평판 TOP3
블랙핑크 제니가 7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했다.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을 위해 2018년 6월 20일부터 2018년 7월 21일까지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