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폭주기관차 추신수, 2루타 2개로 46경기 연속 출루
출처:중앙일보|2018-07-08
인쇄

 

추신수는 8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건주 디트로이트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의 경기에 1번·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이로써 추신수는 46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 1993년 훌리오 프랑코가 기록한 단일 시즌 최다 연속 경기 출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텍사스 구단 최다 기록은 1995~1996년 윌 클락이 두 시즌에 걸쳐 기록한 58경기다. MLB 현역 선수 최장 연속 출루는 조이 보토(신시내티 레즈)와 알버트 푸홀스(LA 에인절스)가 보유한 48경기다.

 

 

추신수는 1회 초 선두타자로 나와 마이크 파이어스의 초구 직구를 때려 우중간 깊숙한 담장을 직접 맞쳤다. 초구 타율이 5할이 넘는 추신수는 상대 구종을 예측한 뒤 장타로 연결했다. 3회 초 삼진으로 물러난 추신수는 5회에도 2루타를 빼앗았다. 이번엔 직구를 밀어쳐 좌중간 담장을 원바운드로 넘겼다. 8회엔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나 4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94가 됐다. 텍사스는 2-7로 졌다.

  • 축구
  • 농구
  • 기타
벤제마, AC밀란행? 기자에게 “새 직업 찾아보길”
벤제마, AC밀란행? 기자에게 “새 직업 찾아보길”
카림 벤제마(레알 마드리드)가 AC밀란 이적설을 강하게 부정했다.벤제마의 밀란 이적설이 제기됐다. 이탈리아 일간지 ‘디 마르지오’는 21일(한국시간) “밀란이 벤제마 측과 회담을 ...
이적설 일축한 네이마르 "난 PSG와 100% 함께한다"
이적설 일축한 네이마르
“난 PSG와 100% 함께한다.”올 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 이적설이 나돌았던 브라질 출신 공격수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가 자신의 루머에 대해 입을 열었다. ...
'로자룡' 로페즈 '선봉' 전북, 상주전 '방심'은 없다
'로자룡' 로페즈 '선봉' 전북, 상주전 '방심'은 없다
조기 우승을 위해 방심은 없다. 그 중심에는 로페즈가 있다.전북 현대는 22일 상주 종합운동장에서 K리그 1 2018 19라운드 상주 상무와 맞대결을 펼친다. 14승 2무 2패 승...
제시, '폭염' 무더위 날리는 치명적 패션으로 무대 위 올라 공연
제시, '폭염' 무더위 날리는 치명적 패션으로 무대 위 올라 공연
힙합 가수 제시의 치명적인 패션이 눈길을 끈다.제시는 지난 20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특설무대에서 '워터밤 2018' 콘서트를 열었다.이날 제시는 특별한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그...
진격의 이엘리야, 악역 벗고 날개 달았다
[HI★인터뷰] 진격의 이엘리야, 악역 벗고 날개 달았다
약 3년 만이다. 2013년 데뷔 이후 절반 이상의 시간동안 줄곧 악역을 도맡아왔던 이엘리야는 최근 종영한 ‘미스 함무라비’를 통해 실로 오랜만에 새로운 캐릭터를 입고 날아올랐다....
제니-손나은-화사, 7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평판 TOP3
[DA:차트] 제니-손나은-화사, 7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평판 TOP3
블랙핑크 제니가 7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했다.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을 위해 2018년 6월 20일부터 2018년 7월 21일까지 ...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