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폭주기관차 추신수, 2루타 2개로 46경기 연속 출루
출처:중앙일보|2018-07-08
인쇄

 

추신수는 8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건주 디트로이트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의 경기에 1번·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이로써 추신수는 46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 1993년 훌리오 프랑코가 기록한 단일 시즌 최다 연속 경기 출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텍사스 구단 최다 기록은 1995~1996년 윌 클락이 두 시즌에 걸쳐 기록한 58경기다. MLB 현역 선수 최장 연속 출루는 조이 보토(신시내티 레즈)와 알버트 푸홀스(LA 에인절스)가 보유한 48경기다.

 

 

추신수는 1회 초 선두타자로 나와 마이크 파이어스의 초구 직구를 때려 우중간 깊숙한 담장을 직접 맞쳤다. 초구 타율이 5할이 넘는 추신수는 상대 구종을 예측한 뒤 장타로 연결했다. 3회 초 삼진으로 물러난 추신수는 5회에도 2루타를 빼앗았다. 이번엔 직구를 밀어쳐 좌중간 담장을 원바운드로 넘겼다. 8회엔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나 4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94가 됐다. 텍사스는 2-7로 졌다.

  • 축구
  • 농구
  • 기타
챔피언스리그 '탈락 위기' 리버풀, 나폴리 상대로 웃게 될까
챔피언스리그 '탈락 위기' 리버풀, 나폴리 상대로 웃게 될까
챔피언스리그 조기 탈락의 위기에 빠진 리버풀이 기사회생할 수 있을까.위르겐 클롭 감독이 이끄는 리버풀FC가 오는 12일 오전 5시(한국시각)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안필드에서 SSC...
‘제너럴’ 윤영선, 울산과 구두 합의… 이적 완료 초읽기
‘제너럴’ 윤영선, 울산과 구두 합의… 이적 완료 초읽기
성남FC의 후방을 지킨 ‘제너럴’ 윤영선(30)의 울산 현대 이적이 유력하다.10일 윤영선의 사정을 아는 한 관계자는 “양측이 구두 합의를 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성남도 윤영...
경남FC 골키퍼 이범수, 15일 품절남 대열 합류
경남FC 골키퍼 이범수, 15일 품절남 대열 합류
프로축구 K리그1 경남FC(대표이사 조기호)의 ‘미남 골키퍼’ 이범수가 오는 15일(토)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오는 15일(토) 오후 5시 30분 서울 강남구 소재 웨딩홀에서 이...
정소민, DJ '쏨디'로 활약 '청취자 만족도 200%'
'영스트리트' 정소민, DJ '쏨디'로 활약 '청취자 만족도 200%'
배우 정소민이 SBS 라디오 '영스트리트'의 DJ로 청취자들을 귀를 즐겁게 하며 합격점을 얻었다.정소민은 SBS 파워FM(107.7Mhz) '영스트리트'의 새로운 DJ로 발탁되어 ...
제시, 화면 뚫고 나온 아찔 매력[SNS★컷]
제시, 화면 뚫고 나온 아찔 매력[SNS★컷]
가수 제시가 치명적인 섹시미(美)를 보여줬다.제시는 12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입술을 내밀고 찍은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어 "Kiss me through the phon...
제스, 유튜버 변신...아찔한 비키니 화보 공개
'sns 스타' 제스, 유튜버 변신...아찔한 비키니 화보 공개
45만명의 팔로워를 거느린 모델 겸 쇼핑몰 CEO 제스가 개인 유튜브 채널을 오픈했다.제스는 인스타그램에서 45만명이 넘는 팔로워를 보유한 인플루언서다. 2일에는 야심차게 개인 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