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폭주기관차 추신수, 2루타 2개로 46경기 연속 출루
출처:중앙일보|2018-07-08
인쇄

 

추신수는 8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건주 디트로이트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의 경기에 1번·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이로써 추신수는 46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 1993년 훌리오 프랑코가 기록한 단일 시즌 최다 연속 경기 출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텍사스 구단 최다 기록은 1995~1996년 윌 클락이 두 시즌에 걸쳐 기록한 58경기다. MLB 현역 선수 최장 연속 출루는 조이 보토(신시내티 레즈)와 알버트 푸홀스(LA 에인절스)가 보유한 48경기다.

 

 

추신수는 1회 초 선두타자로 나와 마이크 파이어스의 초구 직구를 때려 우중간 깊숙한 담장을 직접 맞쳤다. 초구 타율이 5할이 넘는 추신수는 상대 구종을 예측한 뒤 장타로 연결했다. 3회 초 삼진으로 물러난 추신수는 5회에도 2루타를 빼앗았다. 이번엔 직구를 밀어쳐 좌중간 담장을 원바운드로 넘겼다. 8회엔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나 4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94가 됐다. 텍사스는 2-7로 졌다.

  • 축구
  • 농구
  • 기타
영국 매체 "손흥민, 뮌헨 이적 배제..본인이 직접 일축"
영국 매체
손흥민이 독일 분데스리가 챔피언 바이에른 뮌헨과 연결됐다. 그러나 뮌헨 이적설에 고개를 가로 저으며 모든 루머를 일축했다. 손흥민의 한 마디는 영국 현지에서도 이슈였다.손흥민 이적...
日 언론 '황의조의 감바오사카, 역대급 잔류경쟁서 반전'
日 언론 '황의조의 감바오사카, 역대급 잔류경쟁서 반전'
황의조가 대표팀 복귀 후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감바 오사카가 J리그서 유례없는 강등권 경쟁을 펼치고 있다.20188시즌 J리그는 27라운드까지 진행된 가운데 강등권 경쟁이 치열하다...
'무승 탈출 실패' 슈틸리케, 6경기 연속 무승..런허와 2-2 무
'무승 탈출 실패' 슈틸리케, 6경기 연속 무승..런허와 2-2 무
울리 슈틸리케 감독의 톈진 터다가 무승의 늪에 빠졌다. 베이징 런허전에서 무승 탈출을 노렸지만 끝내 실패했다.톈진은 23일 중국 톈진 사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중국슈퍼리그(...
`청순` `섹시` 매력 K리그 여신의 비키니샷
`청순` `섹시` 매력 K리그 여신의 비키니샷
K리그 여신으로 유명한 정순주 아나운서가 비키니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정순주 아나운서는 최근 베트남으로 휴가를 다녀왔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남겼다.사진 속 정순주 아나운서...
효린, 육감적인 섹시미란 이런 것 [화보]
효린, 육감적인 섹시미란 이런 것 [화보]
솔로 아티스트로 성공적인 행보를 걷고 있는 효린이 건강한 섹시미를 발산한 화보를 공개했다.이번 화보에서 효린은 운동으로 다져진 멋진 몸매와 구릿빛 피부를 역동적이고 자유분방한 모습...
베스티 출신 유지, 블랙 비키니로 뽐낸 '마네킹 몸매'
베스티 출신 유지, 블랙 비키니로 뽐낸 '마네킹 몸매'
그룹 베스티 출신 가수 유지가 마네킹 몸매를 자랑했다.유지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 많이 먹어서 배에 힘주느라 힘들었다. 내년엔 꼭 서핑을 배워볼 거야"라는 내용의 글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