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WC 프리뷰] 6전 6승, 세상에서 가장 쓸데없는 독일의 1차전 걱정
출처:인터풋볼|2018-06-17
인쇄

 

6전 6승, 승률 100%. 독일의 최근 월드컵 조별예선 1차전 성적이다. 독일은 조별예선 1차전에서 가공할만한 위력을 선보였고, 멕시코를 상대로 전승 기록을 이어간다는 각오이다.

독일과 멕시코는 18일 0시(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 위치한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1차전 경기를 치른다. ‘디펜딩 챔피언‘ 독일과 ‘전통의 강호‘ 멕시코의 맞대결이다. 독일은 월드컵 1차전에 기분 좋은 기억을 갖고있고, 조별예선 1차전 7연승과 승률 100%에 도전한다.

# 노이어 복귀, 외질 결장 유력

 

 

독일의 골문은 돌아온 노이어가 지킨다. 노이어는 지난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뛰어난 선방능력 뿐만 아니라 하프라인까지 커버하는 활동량으로 전세계에 충격을 선사했고, 이번에도 월드컵 출격을 대기한다.

장기부상으로 인한 실전 감각 우려가 있었지만 노이어는 오스트리아와 사우디 아라비아를 상대로한 평가전에서 좋은 활약을 펼쳤고, 주전 골키퍼로 낙점받아 독일의 골문을 지킬 전망이다.

포백은 키미히, 보아텡, 훔멜스, 헥토어가 선다. 람의 은퇴 이후 독일의 고민이던 우측 풀백 자리를 키미히가 완벽하게 대체했고, 러시아 월드컵에서의 맹활약을 예고 중이다. 보아텡 역시 부상으로 월드컵 참가에 대한 우려가 있었지만 부상을 털고 돌아와 주전으로 활약할 전망이다.

 

 

중원은 케디라와 크로스가 지킨다. 반면 플레이메이커로 뛰는 외질의 출전여부를 두고 독일 현지에서도 예상이 엇갈리고 있다. 외질은 무릎 부상이후 정상 훈련에 참가한지 오래되지 않았고, 때문에 멕시코전에서는 휴식을 부여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깜짝 출전의 가능성도 존재한다.

우선 뢰브 감독은 경기 전 공식 기자회견에서 2선 공격수 중 한자리는 드락슬러가 뛸 것이라 예고했다. 외질이 뛰지 않는다면 남은 두 자리는 로이스와 뮐러가 출전할 공산이 크다. 로이스는 지난 9일, 사우디와의 평가전에서 중앙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출전해 맹활약을 펼쳤고, 뢰브 감독의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로이스가 외질의 부상 공백을 메울 전망이고, 최전방 공격수는 베르너가 출격한다.

# 끈끈한 멕시코, 로사노 발끝 기대

멕시코의 무기는 끈끈한 조직력과 날카로운 역습이다. 4-4-2, 4-3-3, 3-4-1-2 등 다양한 전술 변화를 시도하는 후안 카를로스 오소리오 감독의 지도력이 빛을 발하고 있고, 공수 밸런스가 매우 좋다.

 

 

골문은 오초아가 지킨다. 포백은 살시도, 아얄라, 모레노, 라윤이 선다. 허벅지 부상으로 최종 엔트리에서 낙마한 레예스의 공백을 메워야하는 것이 멕시코의 과제이다. 또한 ‘백전노장‘ 마르케스가 출격을 대기한다.

중원은 에레라를 축으로 도스 산토스와 과르다도가 삼각형을 이룬다. 2선 공격수로 벨라와 로사노의 출전이 예상되고, 원톱은 치차리토가 나설 전망이다.

 

 

멕시코는 창의적이면서도 특징이 넘치는 공격수들이 즐비하다. 중원에 포진할 도스 산토스, 과르다도 등도 개인 기술이 좋다. 특히 로사노가 멕시코 최고의 재능으로 평가받고 있다. 로사노는 지난 시즌 아인트호벤 유니폼을 입고 네덜란드 리그에서 17골 11도움을 기록하는 맹활약을 펼쳐 독일 뿐만 아니라 멕시코를 2차전에서 상대할 한국의 경계대상 1호로 떠올랐다.

# 6전 6승, 독일의 월드컵 조별예선 1차전 성적

독일은 조별예선 1차전에서 최강의 모습을 보였다. 통일이후 참가한 1994 미국 월드컵부터 독일은 현재까지 1차전 6전 6승이라는 대기록을 세우고 있다. 1994 미국 월드컵에서 볼리비아를 1-0으로 꺾었고, 1998 프랑스 월드컵에서는 미국을 2-0으로 제압했다.

 

 

2002 한일 월드컵에서 독일은 사우디 아라비아를 8-0 이라는 기록적인 스코어로 대파했다. 자국에서 열린 2006년 대회에는 코스타리카를 4-2로, 2010 남아공 월드컵에서는 호주를 4-0으로 완파했다. 이어 지난 2014 브라질 월드컵 포르투갈과의 경기에서 독일은 뮐러의 해트트릭에 힘입어 호날두가 뛴 포르투갈을 4-0으로 제압했다.

이번에도 독일은 멕시코를 상대로 1차전 연승행진에 도전한다. 지난해 열렸던 2017 러시아 컨페더레이션스컵에서 독일은 멕시코에 4-1 승리를 거둔 바 있다. 좋은 기억에도 불구하고 독일은 방심없이 멕시코를 상대할 전망이고, 멕시코는 독일에 쉽게 물러서지 않겠다는 각오이다.

# 양 팀 예상 선발 라인업

 


  • 야구
  • 농구
  • 기타
롯데 자이언츠, '마음방역 챌린지' 동참
NBA 밀스, 인종차별 철폐운동 단체에 잔여시즌 급여 12억원 기부
롯데 자이언츠 선수단이 '마음방역 챌린지'에 동참한다.최근 확산되고 있는 "마음방역 챌린지"란 코로나 사태 장기화로 사회적 우울증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마음 건강에 도움이 되는 자신...
에디슨 러셀, 양평 입성…2주 뒤를 기대하는 키움
스테판 커리, 한 경기 92점을 넣은 2020 신인 최대어 라멜로 볼과 한솥밥 먹나
에디슨 러셀(26·키움 히어로즈)이 마침내 한국 땅을 밟았다. 키움에 천군만마가 합류한 분위기다. 키움은 러셀의 자가격리가 해제되는 2주 뒤를 기대하고 있다.러셀이 8일 오후 대한...
마테오, 샌디에이고 이적 일주일 만에 코로나19 감염
브래들리 빌, 재개 시즌 불참 선언...어깨 부상 때문
트레이드를 통해 샌디에이고 유니폼을 입게 된 내야수 호르헤 마테오(25)가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였다.샌디에이고 파드리스는 9일(이하 한국시각)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마...
모델 한나나, 수영복으로 드러낸 볼륨 몸매
모델 한나나, 수영복으로 드러낸 볼륨 몸매
모델 한나나가 수영복 자태를 뽐냈다.한나나는 최근 자신의 SNS에 "즐거운 토요일?! #수영장"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올렸다.공개된 사진 속 그는 원피스 수영복을 입은 채...
플라이위드미 샤샤, 초미니 화이트 비키니로 부산 수영만을 초토화시켜
플라이위드미 샤샤, 초미니 화이트 비키니로 부산 수영만을 초토화시켜
최강 섹시 걸그룹 ‘플라이위드미’의 리더 샤샤가 초미니 화이트 비키니로 부산 수영만을 뜨겁게 달궜다. 샤샤는 최근 하이, 레아 등 다른 멤버들과 함께 남성잡지 크레이지 자이언트 화...
한예슬, 피아노를 소파 삼아...하늘에서 내려온 '여신'인줄
한예슬, 피아노를 소파 삼아...하늘에서 내려온 '여신'인줄
배우 한예슬이 명품 몸매를 뽐냈다.8일 한예슬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사진 속 한예슬은 하늘색 크롭 가디건에 흰색 테니스 스커트를 입은 채 피아노 위에 올라가...
  • 스포츠
  • 연예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