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W 성대한 우승파티..커리, "세 번째 우승, 상상 못해"
출처:OSEN|2018-06-14
인쇄



NBA 챔피언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가 성대한 우승파티를 열었다.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는 9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에 위치한 퀴큰 로언스 아레나에서 열린 ‘2017-2018시즌 NBA 파이널’ 4차전에서 홈팀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를 108-85로 제압했다. 2연패를 달성한 골든스테이트는 최근 4시즌 동안 모두 파이널에 올라 3회 우승하며 왕조를 이룩했다. 케빈 듀런트는 2년 연속 파이널 MVP에 올랐다.



워리어스는 13일 연고지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시내에서 카퍼레이드를 펼치며 우승을 축하했다. 2층 버스에 올라탄 선수들은 시가를 물고 샴페인을 터트리며 우승기분을 만끽했다. 스테판 커리가 래리오브라이언 트로피를 높이 치켜들자 분위기가 절정으로 치달았다. 분위기에 한껏 취한 커리는 인파속으로 뛰어들어 농구공으로 드리블을 하기도 했다. 이날 무려 십 만 명의 팬들이 운집해 우승의 열기에 동참했다.



2년 연속 파이널 MVP 트로피를 든 듀런트도 흥에 취했다. 그는 자신의 사진으로 래핑된 버스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기도 했다. 자유계약선수(FA) 신분을 앞두고 있는 듀런트는 최고대우로 골든스테이트에 잔류할 것이 확실시 된다.

조던 벨은 상의를 탈의하고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드레이먼드 그린은 준우승한 르브론 제임스를 놀리는 의미의 티셔츠를 입고 나와 홈팬들에게 기쁨을 줬다.



단상에 선 커리는 “여기서 첫 우승을 기념했을 때 두 번째, 세 번째 우승까지 축하하리라고는 상상하지 못했다. 이번 우승은 여러분들을 위한 것이다. 앞으로 더 우승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혀 박수갈채를 받았다.



골든스테이트는 현재 전력을 유지만 해도 다음 시즌에도 가장 강력한 우승후보다. 다만 듀런트, 그린 등 스타들의 연봉을 조율하는 문제가 남아있다. 샐러리캡은 한정돼 있지만 대부분의 선수들이 우승프리미엄으로 최고연봉 재계약을 원하고 있다.
  • 축구
  • 야구
  • 기타
우크라이나는 한국 이겨봤다? 이번 승부는 다르다
우크라이나는 한국 이겨봤다? 이번 승부는 다르다
2019 FIFA 폴란드 U-20 월드컵 파이널 무대에서 충돌할 한국과 우크라이나 선수들은 구면이다. 이전 만남에서 씁쓸하게 패했던 아쉬움을, 트로피가 걸린 이번 싸움에서는 반드시...
'손흥민 몸값에 화들짝' 中 언론 "우레이보다 1100억 많네!"
'손흥민 몸값에 화들짝' 中 언론
손흥민 몸값 9720만 유로(약 1300억), 우레이 몸값 1500만 유로(약 200억 원).중국 언론이 세계적인 몸값을 기록한 한국 축구대표팀의 공격수 손흥민(27·토트넘)을 향...
윤덕여 감독 "한국 여자축구 여기서 끝나지않아...노르웨이전, 끝까지 최선"
윤덕여 감독
"여기서 한국 여자축구가 끝나는 것이 아니다. 좋은 마무리를 통해 희망의 끈을 가지고 가야 한다."윤덕여 여자축구 대표팀 감독이 프랑스여자월드컵 노르웨이와의 최종전을 앞두고 유종의...
모델 최소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모델 최소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모델 최소미가 글래머 몸매를 뽐냈다.최소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수영복을 입은 최소미의 모습이 담겼다.글래머 몸매가 시선을 사로...
관능미 NO.1 윤체리, 흰색 가운에 비친 36인치 엉덩이 라인이 매력포인트!
관능미 NO.1 윤체리, 흰색 가운에 비친 36인치 엉덩이 라인이 매력포인트!
대한민국 모델 중 최고의 관능미를 자랑하는 윤체리가 최근 자신의 SNS에 화이트 시스루 란제리를 입고 절정의 섹시함을 뽐냈다. 윤체리는 사진 속에서 화이트 란제리를 입고 35-24...
치어리더 김한나, 볼륨 드러낸 비키니 셀카
치어리더 김한나, 볼륨 드러낸 비키니 셀카
치어리더 김한나가 볼륨을 드러낸 비키니 셀카를 공개했다.김한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찍은 셀카를 게재했다. 사진 속 김한나는 핑크빛의 수영복에 살짝 드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