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독일 뢰브 감독 "한국·스웨덴, 쉽지 않은 팀..멕시코 위협적"
출처:스포츠서울|2018-06-12
인쇄



요아힘 뢰브(58) 독일 축구대표팀 감독이 2018 러시아월드컵에서 만날 멕시코, 스웨덴, 한국에 대한 평가를 내놨다.

12일(이하 한국시간) 독일축구협회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격전지 러시아로 출국을 앞두고 있는 뢰브 감독과 진행한 인터뷰를 공개했다. 그는 이번 인터뷰에서 월드컵을 앞둔 소감부터 F조 상대팀에 대한 평가까지 여러 이야기를 전했다.

독일은 ‘디펜딩 챔피언’으로서 브라질이 1958 스웨덴월드컵과 1962 칠레월드컵에서 연속 우승을 차지한 후 명맥이 끊긴 월드컵 2연패에 도전하고 있다. 뢰브 감독은 이에 관해 “월드컵 2연패는 내게 특별한 일이다. 내게도, 선수들에게도 역사적인 일이 될 것이다”라며 “2연패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그는 조별리그에서 격돌할 세 팀에 관해 “F조에 함께 속한 한국과 스웨덴, 멕시코는 모두 높은 수준의 축구를 구사한다”라고 높이 평가했다. 이어 “한국과 스웨덴은 쉽지 않은 팀”이라고 묶어 언급한 후 멕시코에 관해서는 “첫 경기에서 격돌하는 멕시코는 전술적이면서도 기술적인 팀이다. 특히 공을 갖고 있을 때 위협적이기에 강력한 상대”라고 강조해 가장 경계해야 할 팀임을 간접적으로 시사했다.

월드컵을 앞두고 치른 두 차례 친선 경기에서 오스트리아에 패하고 사우디아라비아에 승리를 거두며 1승 1패를 기록한 독일은 오는 18일 멕시코와 조별 예선 첫 경기를 치른다. 이후 24일 스웨덴과, 27일 한국과 맞대결을 펼친다.

  • 야구
  • 농구
  • 기타
'팀내 득점 지원 2위 맞지?' 채드 벨은 승리가 고프다
NBA 토론토 유지리 사장, 우승 후 보안관 폭행혐의로 조사
한화 장민재가 토종 선발 투수 중 득점 지원 1위라는 소식에 한용덕 한화 감독이 한 말이다. 그러나 이번에는 결과가 좋지 못했다. 그렇다면 장민재의 뒤를 이어 팀 내 득점 지원 2...
‘통산 사구 1위’ 최정은 아직 할 일이 많다
'십자인대 파열' 탐슨, 라커룸 가며 감독에게...
통산 사구(死球) 1위. 최정(32·SK 와이번스)의 대표적인, 그러나 달갑지만은 않은 수식어다. 소년 장사에서 베테랑에 접어들고 있는 최정이기에 몸 관리의 필요성은 더욱 높아진다...
추신수, CIN전 세 번째 타석에 2루타 작렬
'옵트-아웃' 카이리 어빙, 브루클린과 계약 준비 중?
‘추추트레인’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세 번째 타석에 2루타를 뽑았다.추신수는 15일(한국시간)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의 원정경기에 1번 겸 좌...
모델 최소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모델 최소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모델 최소미가 글래머 몸매를 뽐냈다.최소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수영복을 입은 최소미의 모습이 담겼다.글래머 몸매가 시선을 사로...
관능미 NO.1 윤체리, 흰색 가운에 비친 36인치 엉덩이 라인이 매력포인트!
관능미 NO.1 윤체리, 흰색 가운에 비친 36인치 엉덩이 라인이 매력포인트!
대한민국 모델 중 최고의 관능미를 자랑하는 윤체리가 최근 자신의 SNS에 화이트 시스루 란제리를 입고 절정의 섹시함을 뽐냈다. 윤체리는 사진 속에서 화이트 란제리를 입고 35-24...
치어리더 김한나, 볼륨 드러낸 비키니 셀카
치어리더 김한나, 볼륨 드러낸 비키니 셀카
치어리더 김한나가 볼륨을 드러낸 비키니 셀카를 공개했다.김한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찍은 셀카를 게재했다. 사진 속 김한나는 핑크빛의 수영복에 살짝 드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