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토레스, "좋은 선수로 기억되고 싶어 ATM 떠난다"
출처:인터풋볼|2018-04-17
인쇄



"지금이 작별인사하기 적절한 시기이다." 이번 시즌을 마치고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를 떠나는 것이 확정된 페르난도 토레스(34)가 17일(한국시간) 스페인의 `카데나 세르`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입장을 밝혔다.

아직 1년의 계약 기간이 남아있는 토레스는 더 많은 출장과 새로운 도전을 위해 재계약을 하지 않을 것이며, 새로운 행선지는 미국 MLS나 중국의 수퍼리그가 될 것으로 알려졌다.

토레스는 AT마드리드를 떠나는 이유에 대해서 "내가 이곳으로 돌아온 후 원하는 것은 딱 하나다. 좋은 모습으로 경기장에서 작별인사를 하는 것이다. 지난여름에는 할 수 없었다. 떠나는 사람의 마지막 모습은 영원히 기억에 남게 된다. 좋은 선수로 팬들의 기억에 남고 싶다. 아무것도 할 수 없는 모습으로 떠나고 싶지 않다. 지금은 내가 경기장에서 팬들에게 멋지게 작별인사할 수 있는 시기이다"라며 지금이 적절한 시기라고 말했다.

AT마드리드의 사령탑인 디에고 시메오네(47) 감독과의 관계에 대해 "우리는 항상 사적으로 대화하며 모든 걸 함께 공유해왔다. 최근에는 아주 긴 대화를 했다. 시메오네와 나 사이에는 그 어떤 갈등도 전혀 없다. 다만 팀 동료로 지내던 사람을 감독으로 다시 만났을 때 처음에는 어떻게 대해야 할지 몰라서 당황했다"고 말했다.

이어 시메오네 감독이 아틀레티코에 남아야 하냐는 질문에 "물론이다. 앙투안 그리즈만과 얀 오블락과 마찬가지로 그는 팀에 남아야 한다. 난 이들이 팀에 남기만을 바라는 게 아니라, 이들이 팀에 남고 싶어 하기를 바란다. 이들에겐 돈이 중요한 게 아니다. 이들을 데려가려면 더 중요한 무언가가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또한 팀 동료인 얀 오블락과 앙투안 그리즈만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토레스는 "얀 오블락보다 나은 골키퍼를 본 적이 없다. 그를 붙잡기 위해서 나는 (구단주라면) 얼마든지 지불 할 것이다"라고 말했고, 그리즈만에 대해서는 "리오넬 메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같은 레벨로 여겨지는 그가 아틀레티코에 더 많은 것(우승 트로피)을 가져다주길 바란다"고 말하며 팀의 에이스 동료들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자신의 미래에 대해서는 "아직 잘 모르겠다. 한 곳에 머무르는 것으로 생각하고 싶지 않다. 지금 이 순간보다 중요한 것은 없다. 난 이 순간을 즐길 것이다"며 현재 상황에 집중할 것이라고 답했다.

마지막으로, 자신과 함께한 최고의 감독과 팀 동료는 누구냐는 질문에 "루이스 아라고네스(79, 전 스페인 대표팀 감독)와 스티븐 제라드이다. 제라드는 나와 최고의 순간을 함께 한 최고의 선수"라고 말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43살 우에하라, 왼무릎 수술...현역 연장 주목
'레너드 없어도' 토론토, 라우리 앞세워 개막 3연승 행진
일본프로야구 우에하라 고지(43)가 무릎 수술을 받는다. 선수생활을 연장여부도 관심을 모은다.우에하라는 지난 20일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이번 오프시즌에 왼쪽 무릎 수술을 받는다...
[생생인터뷰] 카운셀 감독이 기억하는 2001년 WS우승의 추억
마이크 댄토니
큰 경기를 앞둔 크랙 카운셀 감독이 2001년 김병현과 함께 뛰던 시절 우승을 추억했다.LA 다저스는 21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러파크에서 홈팀 밀워키 브루어스를 상대로 ...
“실수해도 괜찮아” 가을야구서 무럭무럭 자라는 아기독수리 정은원
발등 통증 호소한 머피 할로웨이, 20일 LG전 결장
“정은원은 이런 큰 경기를 통해 더 많이 성장할 것 같아서 먼저 내보내기로 했다.”한화 이글스 한용덕 감독은 지난 19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넥센 히어로즈와의 201...
"시원한 이목구비"..보라, 섹시+청순 다 된다...일상 속 청순美
그룹 씨스타 출신 보라가 청순한 매력을 뽐냈다.21일 가수 보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 카풀생겼넹~"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보라는 운동복 차림...
서동주, 풍만한 몸매 탓 스티커까지 “조신하게 가렸어요”
서동주, 풍만한 몸매 탓 스티커까지 “조신하게 가렸어요”[SNS★컷]
서동주의 아름다운 셀카가 공개됐다.방송인 서정희의 딸이자 변호사인 서동주는 10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해하지 마. 나 열창 중이야. 음치 몸치 박치"라는 글과 함께 사진...
설현, 강렬 레드 드레스 자태..섹시+시크+도도
설현, 강렬 레드 드레스 자태..섹시+시크+도도
설현이 화보 촬영 중 인증샷을 공개했다.AOA 설현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담은 인증 사진을 공개했다.공개된 사진 속 설현은 화려한 빨간색 드레스를 입고 화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