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저지, MLB 최소 경기 60홈런 달성..맥과이어 넘어서
출처:연합뉴스|2018-04-17
인쇄



에런 저지(26·뉴욕 양키스)가 미국 메이저리그 역대 최소 경기 60홈런 기록을 세웠다.

메이저리그를 대표하는 거포 마크 맥과이어(55)를 넘어선 점이 인상적이다.

저지는 17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뉴욕의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플로리다 말린스와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경기, 2-0으로 앞선 2회말 상대 좌완 선발 케일럽 스미스를 공략해 우중월 솔로 아치를 그렸다.

개인 통산 60번째 홈런이었다.

저지는 메이저리그 통산 197경기 만에 60홈런을 쳤다.

‘메이저리그 홈런왕‘이라는 영광스러운 타이틀을 단 선배들도 해내지 못한 엄청난 속도다.

종전 기록은 맥과이어가 보유했다. 맥과이어는 202경기 만에 60홈런을 쳤다.

저지는 메이저리그 데뷔전이던 2016년 8월 14일 탬파베이 레이스와 경기에서 첫 홈런을 신고했다.

2016년 27경기에서 4홈런을 친 저지는 지난해 ‘저지 신드롬‘을 일으키며 155경기 52홈런으로 아메리칸리그 홈런왕에 올랐다. 올해도 15경기에서 4홈런을 치며 메이저리그를 대표하는 거포로 입지를 굳히고 있다.

  • 축구
  • 농구
  • 기타
[K리그1 리뷰] '말컹 13호골' 경남, 수원과 2-2 무승부...5G 무패+2위 수성
[K리그1 리뷰] '말컹 13호골' 경남, 수원과 2-2 무승부...5G 무패+2위 수성
말컹이 13호골을 터뜨린 경남이 안방에서 수원과 무승부를 기록하며 2위 자리를 지켰다.경남FC는 21일 오후 7시 창원축구센터에서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1(클래식) ...
"AG 실패→유럽 커리어 끝" 손흥민, 재계약 조건보다 병역 초점
“손흥민이 아시안게임에 실패한다면 한국으로 돌아가야 한다. 병역을 위해 한국에 복귀한다면 향후 유럽 최상위 구단 진출은 어렵다. 아시아 최고 스타에게 이상적인 상황은 아니다.” ...
사실로 드러난 메시-삼파올리 대립, 아르헨티나 월드컵 부진 원인
사실로 드러난 메시-삼파올리 대립, 아르헨티나 월드컵 부진 원인
리오넬 메시와 호르헤 삼파올리 감독 간에 벌어진 대립은 사실이었다. 그리고 이 대립은 아르헨티나가 2018 러시아 월드컵 16강에서 탈락한 원인이 됐다. 20일 스페인 ‘마르카’...
심으뜸, 엉덩이 볼륨은 역시 으뜸!
심으뜸, 엉덩이 볼륨은 역시 으뜸!
트레이너 심으뜸이 비키니 몸매를 드러냈다. 심으뜸은 19일 자신의 SNS에 "여러분, 휴가 계획 잘 세우고 있으신가요?"로 시작하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장을 게재했다. 엉덩이 ...
'완벽 몸매' 앞세워 직접 수영복 쇼핑몰 운영하는 모델 엄유정
'완벽 몸매' 앞세워 직접 수영복 쇼핑몰 운영하는 모델 엄유정
모델이자 쇼핑몰 대표인 엄유정이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모델 엄유정 '바이더씨 니키' 화보"라는 제목으로 엄유정의 사진이 담긴 글이 올라왔다. 사진 속 엄유정은...
안선영, 밀착 레깅스 입고 화난 엉덩이 만들기
안선영, 밀착 레깅스 입고 화난 엉덩이 만들기
방송인 안선영이 완벽한 힙업 몸매를 자랑했다.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더운 날 반바지 입고 싶은데 엉덩이 밑 살 처진 것, 뒷다리 셀룰라이트 때문에 못 입고 계신...
  • 스포츠
  •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