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삼성맨' 강민호가 사직으로 돌아온다
출처:일간스포츠|2018-04-17
인쇄

강민호(삼성·32)가 푸른 유니폼을 입고 사직구장을 찾는다.

롯데는 17일부터 삼성과 홈 주중 3연전을 치른다. 반등을 노린다. 13일 광주 KIA전에선 침묵하던 이대호가 3안타·3타점을 기록하며 8-4 승리를 이끄는 호재가 있었다. 이후 비와 미세먼지로 두 경기를 쉬면서 불펜진도 휴식을 취했다. 중위권 판도는 5할 승부에 달려있다. 선수들 사이에서도 "아직 늦지 않았다"며 사기를 높이고 있다.

공교롭게도 중요한 시점에서 롯데를 가장 잘 아는 포수가 소속된 팀을 상대한다. 프랜차이즈 스타던 강민호가 이적 뒤 처음으로 사직구장에서 공식 경기를 치른다. 지난 시즌을 마치고 FA(프리에이전트) 자격을 얻은 그는 삼성과 계약하며 역대급 반전을 선사했다.

강민호는 롯데의 영광과 패퇴를 모두 경험했다. 친정팀의 장단점을 두루 알고 있다. 투수 리드, 상대 투수 공략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특히 이번 3연전엔 강민호와 3시즌 동안 호흡을 맞춘 브룩스 레일리, 지난해 많은 대화를 나누며 성장을 도움 받은 김원중이 선발 등판할 차례다. 삼성 타자들에게 조언을 해줄 수도 있다.



강민호에겐 통과의례다. 롯데는 공·수 모두 주전 포수의 공백을 절감하고 있다. 타의에 의해 팀을 떠난 선수는 친정팀 방문에서 박수를 받는다. 그러나 기대치에 비례한 실망감이 작용할 수도 있다. 애증이 작용하는 선수인 만큼 응원과 야유로 양분될 가능성이 크다.

강민호는 FA 계약 직후 인터뷰에서 "사직구장에 다른 유니폼을 입고 방문하면 어떤 기분이 들 것 같느냐"고 묻자 말을 아꼈다. 지난해 골든글러브 시상식에선 롯데팬을 향한 고마움을 전하며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미안한 마음이 엿보였다. 3일 잠실 경기에서 친청팀 두산 전에 나선 LG 김현수는 박수를 더 많이 받았다. 강민호도 어떤 모습이든 감당해야 한다.

냉정한 승부가 예상된다. 롯데 주장 이대호는 이미 시즌 전부터 "후배의 선택을 존중한다"면서도 "다시 그라운드에서 만나면 상대 선수다. 공·수에서 큰 역할을 하는 만큼 반드시 막아내야 할 선수다. 최선을 다해서 붙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현재 최하위에 머물고 있는 팀 성적에 반등을 위해서도 물러날 수 없다.

강민호도 중요한 시점이다. 최근 4경기에서 안타를 치지 못했다. 시즌 타율도 0.222에 불과하다. 양창섭, 최충연 등 젊은 포수들을 잘 리드하고 있지만 안방뿐 아니라 타석에서도 기대를 받고 있는 선수다. 강민호의 타격감이 저하되자 삼성의 공격력도 동반 저하된 상태다. 그도 반등이 필요하다.

  • 축구
  • 농구
  • 기타
러시아 월드컵 명단 발표 장소는 서울시청 다목적홀
러시아 월드컵 명단 발표 장소는 서울시청 다목적홀
2018 러시아 월드컵에 나설 축구 태극전사 명단을 발표할 시간과 장소가 정해졌다.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23일 "오는 5월 14일 대표팀 소집 명단 발표는 오전 10시 서울시청(서...
‘또’ 라 리가 마주친 뮌헨, 이번엔 하인케스가 있다
‘또’ 라 리가 마주친 뮌헨, 이번엔 하인케스가 있다
바이에른 뮌헨은 2012-2013 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서 빅 이어를 들어 올렸다. 그러나 이후 네 시즌 간 4강 혹은 8강에서 연거푸 탈락했다. 매번 라 리가 클럽을 만...
[UCL 썰] 로마전 앞둔 살라, “올해의 선수상 보다 UCL 우승”
[UCL 썰] 로마전 앞둔 살라, “올해의 선수상 보다 UCL 우승”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에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우승 보다 중요한 건 없었다.리버풀은 25일 오전 3시45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안필드에서 AS로마와 2...
효린 "내게 없는 것 가진 아이유와 컬래버 원해"
효린
두 번째 싱글로 돌아온 가수 효린의 화보가 공개됐다.패션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Allure Korea)'는 5월호를 통해 효린의 새로운 매력을 접할 수 있는 화보 컷을 공개했다....
자이언트핑크 “말주변 없는 육지담, 오해·와전 걱정돼”
[화보] 자이언트핑크 “말주변 없는 육지담, 오해·와전 걱정돼”
‘언프리티 랩스타3’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뛰어난 실력을 갖춘 래퍼로 우뚝 선 자이언트핑크. 치열한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탄탄한 내공은 다진 자이언트핑크와 bnt가 만나 ...
김아중, 아무나 못하는 흰 바지에 흰티..'아주 그냥 시원한 몸매'
김아중, 아무나 못하는 흰 바지에 흰티..'아주 그냥 시원한 몸매'
김아중이 멋스러운 썸머 화보로 근황을 전했다.배우 김아중이 패션 브랜드의 2018 Summer 화보를 통해 동안 미모를 뽐냈다.실제로도 각별한 사이로 알려져 있는 김아중과 한혜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