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멕시코 도스 산토스 형제 "월드컵 함께 가고 싶다"
출처:마이데일리|2018-04-16
인쇄

 

멕시코 대표팀의 도스 산토스 형제가 러시아 월드컵 출전에 대한 의욕을 나타냈다.

조나단 도스 산토스는 16일(한국시각) 멕시코 레코드를 통해 러시아월드컵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멕시코 대표팀에서 29번의 A매치에 출전한 경험이 있는 조나단 도스 산토스는 지난달 부상으로 인해 아이슬란드전 출전이 무산됐지만 멕시코 대표팀의 러시아월드컵 엔트리 합류 가능성으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조나단 도스 산토스는 친형 지오반니 도스 산토스와 대표팀서 함께 활약하고 싶다는 뜻을 나타냈다. 조나단은 "지오반니는 의심할 여지가 없는 선수다. 지오반니는 대표팀에서 항상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였다. 월드컵에 갈 수 있다고 확신한다. 그가 나의 형제라서 하는 말이 아니라 그가 할 수 있는 것을 나는 알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나의 형과 함께 월드컵 무대에서 활약하는 것은 어렸을 때부터 나에게는 꿈같은 일이었다. 그런 일이 일어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멕시코 축구의 유망주로 평가받던 지오반니 도스 산토스와 조나단 도스 산토스는 지난 2000년대 후반 바르셀로나(스페인)서 활약하며 리그 우승컵을 들어올리기도 했다. 또한 지오반니 도스 산토스는 지난 런던올림픽 당시 멕시코 대표팀 소속으로 한국과 맞대결을 펼쳤다. 스페인 무대에서 20대 중반을 보낸 도스 산토스 형제는 올시즌 LA갤럭시(미국)에서 함께 활약하고 있다.

  • 야구
  • 농구
  • 기타
'조심해야겠어'…치어리더, 과격한 응원에 치마가 '펄럭'
[JB포토] 광저우 롱라이온스 '승리 세레머니'
넥센 치어리더가 18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된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넥센-두산의 경기에서 응원을 펼치고 있다.
"꽃보다 예뻐" 안지현, 활짝 만개한 미모 '훈녀의 정석'
프로농구 SK, FIBA 아시아 챔피언스컵 출전
대세 치어리더 안지현이 꽃보다 아름다운 미모를 뽐냈다.안지현은 19일 오전 자신의 개인 SNS 인스타그램을 통해 새로운 헤어스타일을 공개했다.두 장의 사진이 공개된 가운데 안지현은...
COL 스토리, 수술 피해… 팔꿈치 단순 염증 ‘며칠 내 복귀’
우승 전에도 PO 최고의 스타였던 조던
팔꿈치 통증으로 경기 도중 교체된 트레버 스토리(26, 콜로라도 로키스)의 부상은 크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수술은 없을 전망이다.콜로라도 구단은 19일(이하 한국시각) 스토리의 ...
제시카 “전 세계 팬들 만나…가고자 하는 방향대로 왔다”
제시카 “전 세계 팬들 만나…가고자 하는 방향대로 왔다” [화보]
걸그룹 소녀시대 출신 제시카가 화보를 공개했다.전 세계 여러 공간에서 수 많은 팬을 만나고 있는 지금, 이들을 통해 긍정적인 에너지를 얻고 있다는 제시카는 이럴 적 꿈을 이룬 요즘...
한서희, 리설주 발언 화제에 네티즌들 "그 한서희가 아니군"
북한 출신 한서희, 리설주 발언 화제에 네티즌들
한서희라는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에 등장해 네티즌들의 이목이 집중됐다.19일 방송된 tbs교통방송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한서희 전 인민보안성 협주단 성악가가 출연해 영부인과...
박민영, 베를린 빛낸 미모…"로코 꿈나무, 김미소 만나 행복했다"
박민영, 베를린 빛낸 미모…
배우 박민영이 베를린에서 여신 미모를 뽐냈다.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통해 로코퀸으로 자리매김한 박민영이 ‘코스모폴리탄’ 10월호를 통해 베를린에서의 감성적인 화보를 공개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