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점 맹폭' 폴 조지, 후반기 부진 씻어내나
출처:루키|2018-04-16
인쇄

 

오클라호마시티가 폴 조지의 맹활약에 힘입어 1차전을 잡아냈다.

오클라호마시티 썬더는 16일(이하 한국시간) 체서피크 에너지 아레나에서 열린 유타 재즈와의 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116-108의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오클라호마시티는 플레이오프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조지의 맹활약이 빛을 발한 경기였다. 총 37분 36초 동안 코트를 누빈 조지는 36점을 퍼부으며 유타의 방패를 뚫어냈다. 20개를 시도한 야투 중 13개가 림을 갈랐고 3점슛은 무려 8개를 꽂아 넣었다(11개 시도).

이외에도 러셀 웨스트브룩(29점 13리바운드 8어시스트), 카멜로 앤써니(15점 7리바운드 3스틸), 스티븐 아담스(12점 7리바운드) 등이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이번 시즌 인디애나에서 트레이드되며 오클라호마시티의 유니폼을 입게 된 조지는 전반기 56경기에 나서 22.5점 5.4리바운드를 기록하며 나쁘지 않은 활약을 펼쳤다. 그러나 그는 후반기 들어 득점이 20.6점으로 떨어지며 부진했다. 특히 전반기 44.8%를 기록했던 야투율은 후반기 들어 38.5%까지 떨어졌고 43.2%의 3점슛 성공률도 32.4%로 하락하며 많은 우려를 샀다.

그러나 조지는 플레이오프 첫 경기에서 완벽하게 부활한 모습을 보이며 이러한 우려를 불식시켰다. 정규시즌 마지막 경기였던 멤피스전에서 40점을 기록했던 상승세를 플레이오프 무대에서도 이어갔다.

오클라호마시티 입장에서도 조지의 부활은 반가운 요소가 아닐 수 없다. 과연 조지는 1차전의 상승세를 남은 플레이오프 기간에도 이어갈 수 있을까. 오클라호마시티는 오는 19일 같은 장소에서 2차전에 나선다.

  • 축구
  • 야구
  • 기타
조현우, 멈출 줄 모르는 럽스타그램 "완벽한 당신"
조현우, 멈출 줄 모르는 럽스타그램
조현우가 아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18일 조현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You're perfect"란 글과 함께 아내에게 손하트를 지어보이고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조현우는 그동안...
경찰청 "신규 선수 모집 없다" 프로축구연맹 "일방적 결정, 깊은 유감"
경찰청
경찰청이 운영하는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 아산 무궁화가 올해부터 신규 선수를 받지 않기로 해 한국프로축구연맹의 반발을 사고 있다.연맹은 18일 서울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손흥민 선발' 토트넘, 인터밀란에 1-2 역전패
'손흥민 선발' 토트넘, 인터밀란에 1-2 역전패
손흥민(26·토트넘 홋스퍼)이 챔피언스리그 경기에 시즌 첫 선발 출전했으나 팀은 뼈아픈 역전패를 당했다.손흥민은 19일(한국시각) 이탈리아 밀라노의 산 시로에서 열린 2018/19...
제시카 “전 세계 팬들 만나…가고자 하는 방향대로 왔다”
제시카 “전 세계 팬들 만나…가고자 하는 방향대로 왔다” [화보]
걸그룹 소녀시대 출신 제시카가 화보를 공개했다.전 세계 여러 공간에서 수 많은 팬을 만나고 있는 지금, 이들을 통해 긍정적인 에너지를 얻고 있다는 제시카는 이럴 적 꿈을 이룬 요즘...
한서희, 리설주 발언 화제에 네티즌들 "그 한서희가 아니군"
북한 출신 한서희, 리설주 발언 화제에 네티즌들
한서희라는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에 등장해 네티즌들의 이목이 집중됐다.19일 방송된 tbs교통방송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한서희 전 인민보안성 협주단 성악가가 출연해 영부인과...
박민영, 베를린 빛낸 미모…"로코 꿈나무, 김미소 만나 행복했다"
박민영, 베를린 빛낸 미모…
배우 박민영이 베를린에서 여신 미모를 뽐냈다.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통해 로코퀸으로 자리매김한 박민영이 ‘코스모폴리탄’ 10월호를 통해 베를린에서의 감성적인 화보를 공개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