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2달 만에 출전' 이승우, 유효슈팅 기록하며 팀 내 최고평점
출처:뉴스1코리아|2018-04-16
인쇄

 

이승우(20·헬라스 베로나)가 2달여 만에 출전한 경기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치며 팀 내 최고평점을 받았다.

이승우는 15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볼로냐의 스타디오 레나토 달라라에서 열린 볼로냐와 2017-18 세리에A 32라운드 경기에서 0-1로 뒤지던 후반 22분에 호물루를 대신해 필드에 나섰다.

지난 2월 18일 교체 선수로 20분간 뛰었던 AS로마와의 경기 이후 2달여 만의 출장이었다.

비록 팀은 패했지만 이승우는 교체 투입 후 활발히 공격에 참여하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특히 후반 43분에는 위협적인 슈팅을 선보였다.

페널티 박스 안에서 골대를 등지고 있던 페트코비치가 측면에서 보내진 공을 이승우에게 연결했다. 이승우는 이 패스를 받아 한번 접은 후 오른발 중거리 슈팅을 날렸다. 그러나 볼로냐의 미란테 골키퍼가 왼쪽으로 넘어지며 쳐냈다.

이승우는 베로나 지역언론인 헬라스1903으로부터 팀 내 최고 평점인 6점을 받았다. 이 매체는 "이승우의 슈팅은 이날 경기에서 유일하게 위협적이었다. 이승우는 결과를 만들어내려고 노력했고 미란테의 선방만 아니었다면 가능했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한편 베로나는 전반 31분과 후반 추가시간 4분에 골을 내주며 0-2로 패했다. 18위까지 강등되는 세리에A에서 베로나는 19위(7승4무21패·승점 25)에 머물렀다.

  • 야구
  • 농구
  • 기타
'조심해야겠어'…치어리더, 과격한 응원에 치마가 '펄럭'
[JB포토] 광저우 롱라이온스 '승리 세레머니'
넥센 치어리더가 18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된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넥센-두산의 경기에서 응원을 펼치고 있다.
"꽃보다 예뻐" 안지현, 활짝 만개한 미모 '훈녀의 정석'
프로농구 SK, FIBA 아시아 챔피언스컵 출전
대세 치어리더 안지현이 꽃보다 아름다운 미모를 뽐냈다.안지현은 19일 오전 자신의 개인 SNS 인스타그램을 통해 새로운 헤어스타일을 공개했다.두 장의 사진이 공개된 가운데 안지현은...
COL 스토리, 수술 피해… 팔꿈치 단순 염증 ‘며칠 내 복귀’
우승 전에도 PO 최고의 스타였던 조던
팔꿈치 통증으로 경기 도중 교체된 트레버 스토리(26, 콜로라도 로키스)의 부상은 크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수술은 없을 전망이다.콜로라도 구단은 19일(이하 한국시각) 스토리의 ...
제시카 “전 세계 팬들 만나…가고자 하는 방향대로 왔다”
제시카 “전 세계 팬들 만나…가고자 하는 방향대로 왔다” [화보]
걸그룹 소녀시대 출신 제시카가 화보를 공개했다.전 세계 여러 공간에서 수 많은 팬을 만나고 있는 지금, 이들을 통해 긍정적인 에너지를 얻고 있다는 제시카는 이럴 적 꿈을 이룬 요즘...
한서희, 리설주 발언 화제에 네티즌들 "그 한서희가 아니군"
북한 출신 한서희, 리설주 발언 화제에 네티즌들
한서희라는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에 등장해 네티즌들의 이목이 집중됐다.19일 방송된 tbs교통방송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한서희 전 인민보안성 협주단 성악가가 출연해 영부인과...
박민영, 베를린 빛낸 미모…"로코 꿈나무, 김미소 만나 행복했다"
박민영, 베를린 빛낸 미모…
배우 박민영이 베를린에서 여신 미모를 뽐냈다.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통해 로코퀸으로 자리매김한 박민영이 ‘코스모폴리탄’ 10월호를 통해 베를린에서의 감성적인 화보를 공개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