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국내
[K리그1 7R] ‘레오가말류 멀티골’ 포항, 경남과 혈투 끝에 2-1 승리
출처:스포탈코리아|2018-04-15
인쇄

 

포항 스틸러스가 안방에서 경남FC를 꺾었다. 포항은 안방 승리로 FC서울전 패배 분위기를 씻어냈다.

포항은 15일 오후 4시 포항스틸야드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7라운드에서 경남FC전에서 혈투 끝에 2-1로 승리했다. 포항은 지난 11일 서울 원정 패배를 딛고 승리해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 선발 라인업

 

 

포항은 레오가말류가 경남 골문을 노렸다. 허리는 제테르손, 정원진, 김승대, 송승민, 채프만으로 구성됐다. 포백은 강상우, 김광석, 배슬기, 이상기가 나섰고, 골키퍼 장갑은 강현무가 꼈다.

경남은 말컹과 김준범이 최전방에 포진했다. 중원은 네게바, 하성민, 최영준, 쿠니모토로 구성됐고 수비는 최재수, 여성해, 박지수, 우주성이 배치됐다. 경남 골문은 손정현이 지켰다.

■ 전반전: 포항의 전반 리드, 레오가말류 PK골

 

 

탐색전은 짧았다. 양 팀은 경기 시작 휘슬이 울리자 강하게 부딪혔다. 선제골은 포항이었다. 전반 13분 강상우와 우주성이 박스 안에서 경합했고 페널티 킥이 선언됐다. 레오가말류가 페널티 킥을 침착하게 밀어 넣어 득점에 성공했다.

포항은 천천히 볼을 돌리며 경남의 빈 공간을 탐색했다. 경남은 두 줄 수비 대형으로 포항의 침투를 방어하고 하성민이 볼을 투입했다. 최영준은 중원과 측면을 오가며 경남 공격에 활력을 불어 넣었고, 말컹은 최전방에서 볼 경합으로 득점 기회를 창출했다.

포항에 추가골 찬스가 왔다. 송승민이 페널티 박스 안으로 침투하는 과정에서 손정현과 경합했고 페널티 킥이 선언됐다. 그러나 비디오 판독 결과 오프사이드도 파울도 아닌 것으로 판명돼 경남의 골킥이 됐다. 위기를 넘긴 경남은 네게바의 측면 공격과 말컹의 높이로 포항 골망을 겨냥했다.

■ 후반전: 레오가말류 멀티골, 김효기의 환상 만회골

 

 

경남은 후반 시작과 동시에 김준범을 불러들이고 배기종을 투입했다. 공격 변화로 동점골을 노리려는 생각이었다. 그러나 포항의 레오가말류가 경남 추격 의지에 찬물을 끼얹었다. 후반 6분 페널티 박스 밖에서 정확한 중거리 슈팅으로 경남 골망을 흔들었다.

경남은 네게바의 돌파로 만회골을 노렸다. 이후 하성민을 불러들이고 김효기를 투입해 공격의 고삐를 당겼다. 포항은 김현솔을 투입해 그라운드에 변화를 줬다. 공격하려는 경남과 막으려는 포항의 지략 대결이었다.

경기 종료에 다가서자, 그라운드 열기가 고조됐다. 포항과 경남은 득점에 총력을 다했고 치열한 공방전이 이어졌다. 김효기가 환상적인 오버헤드킥으로 추격의 불씨를 살렸다. 그러나 득점은 더 이상 터지지 않았고 경기는 포항의 승리로 끝났다.

  • 야구
  • 농구
  • 기타
SF 벨트, 한 타석 21구 끝장 승부…ML 신기록
지노빌리, PO 누적 3점슛 3위! 출전 경기 8위!
브랜든 벨트(30)가 무려 21구 승부를 펼치며 메이저리그 역사를 새로 썼다.샌프란시스코 내야수 벨트는 4월 23일(이하 한국시간) 에인절스타디움에서 열린 LA 에인절스와의 경기에...
'파울 타구에 맞은' WSN 렌던, 발가락 부상으로 DL행
[月刊 女神] '김태희'와 '하이텐션'의 절묘한 경계, 아나운서 김선신 ①
워싱턴 3루수 앤서니 렌던(28)이 당분간 경기를 뛰지 못한다.워싱턴 구단은 23일(한국시간) 렌던을 왼 발가락 타박상을 사유로 10일짜리 부상자명단(DL)에 올린다고 밝혔다. D...
연패는 내가 끊는다…팻딘은 KIA의 묵묵한 수호천사
[NBA PO] 위기의 클리블랜드, 이제는 조력자들이 해줘야 할 때!
팻딘(29·KIA)이 꾸준함 속에 KIA의 수호천사로 새로 태어나고 있다.팻딘은 지난 22일 잠실 두산전에서 7이닝 5피안타 2볼넷 5탈삼진 1실점으로 시즌 2승째를 거뒀다. 22...
효린 "내게 없는 것 가진 아이유와 컬래버 원해"
효린
두 번째 싱글로 돌아온 가수 효린의 화보가 공개됐다.패션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Allure Korea)'는 5월호를 통해 효린의 새로운 매력을 접할 수 있는 화보 컷을 공개했다....
자이언트핑크 “말주변 없는 육지담, 오해·와전 걱정돼”
[화보] 자이언트핑크 “말주변 없는 육지담, 오해·와전 걱정돼”
‘언프리티 랩스타3’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뛰어난 실력을 갖춘 래퍼로 우뚝 선 자이언트핑크. 치열한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탄탄한 내공은 다진 자이언트핑크와 bnt가 만나 ...
김아중, 아무나 못하는 흰 바지에 흰티..'아주 그냥 시원한 몸매'
김아중, 아무나 못하는 흰 바지에 흰티..'아주 그냥 시원한 몸매'
김아중이 멋스러운 썸머 화보로 근황을 전했다.배우 김아중이 패션 브랜드의 2018 Summer 화보를 통해 동안 미모를 뽐냈다.실제로도 각별한 사이로 알려져 있는 김아중과 한혜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