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6개월이 6년 같다"..네이마르는 이적을 원한다
출처:인터풋볼|2018-03-13
인쇄



네이마르(26, 파리 생제르망)의 거취가 안갯속에 빠졌다.

스페인 언론 `온다 세로 라디오`의 알프레도 마르티네스 저널리스트는 13일(한국시간) 네이마르 측의 이야기를 전했다. 그는 "네이마르의 프랑스 생활은 기대와 다르다. 6개월을 6년처럼 느끼고 있다. 네이마르는 PSG가 다음 시즌 팀을 떠날 기회를 준다는 것을 믿고 있지 않는다. 네이마르는 1년도 되지 않아 팀을 떠나길 원한다"고 전했다.

네이마르는 세계 최고 이적료를 기록하며 바르셀로나를 떠나 파리 생제르망으로 이적했다. 이후 네이마르는 뛰어난 활약을 보여주며 여전히 뛰어난 능력을 뽐냈다. 하지만 시즌이 진행될수록 우나이 에메리 감독과 불화설, 에딘손 카바니와 충돌 등 좋지 않은 소식이 전해지며 이적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레알 마드리드가 갈락티코 3기 영입 명단에 네이마르를 포함시키고 그의 영입을 추진한다는 이야기가 쏟아지며 네이마르의 거취는 급격히 흔들리고 있다. 이런 상황이 이어지자 나세르 알 켈라이피 PSG 회장은 브라질로 급히 이동해 부상에서 치료 중인 네이마르를 만나 거취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 만남에서 알 켈라이피 회장은 PSG의 미래에 대해 설명하며 네이마르의 마음을 돌리겠다는 계획이다. 감독 교체 역시 새로운 계획 중 하나다. 이 언론에 따르면 PSG는 안토니오 콘테 감독과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을 차기 감독 후보로 고려하고 있다. PSG가 슈퍼스타 네이마르의 마음을 돌릴 수 있을지 주목된다.

  • 야구
  • 농구
  • 기타
오승환, 토미존 수술 성공사례 ML 6위..MLB.com 선정
듀랜트
'돌부처' 오승환(36·콜로라도)이 메이저리그에서 크게 주목 받았다. 오승환은 메이저리그에서 활약한 역대 투수 중 토미 존(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 성공 사례 베스트 10 중 6위...
류현진 3안타에 감독·동료·기자 모두 놀랐다
혹사 논란에 답한 박지수
류현진(31·다저스)의 투타 대활약에 데이브 로버츠 감독이 함박웃음을 지었다.LA 다저스는 2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홈구장 다저스타디움에서 개최된‘2018시...
'외인+FA 122억 투자' KT, 그럼에도 또 최하위인가
타운스의 슈퍼 맥스 연장, 앞으로의 과제는?
KT가 결국 올해도 최하위로 마감할까? 2015년 10구단으로 1군에 합류한 KT는 지난해까지 3년 연속 최하위를 기록했다. 올해 KT는 어느 해보다 투자에 적극적이었다. 그럼에도...
브리트니 팔머, 수영복을 잡아당기는 '못된 손'
브리트니 팔머, 수영복을 잡아당기는 '못된 손'
UFC 옥타곤 걸 브리트니 팔머가 자신의 몸매를 과시했다.최근 브리트니 팔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게재된 사진 속 그는 입고 있는 수영복을 몸매가 드러나도...
'프로듀스48' 탈락한 타카하시 쥬리의 일본 화보
'프로듀스48' 탈락한 타카하시 쥬리의 일본 화보
'프로듀스48' 탈락자 타카하시 쥬리의 화보가 화제다.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프로듀스48'에에 나온 타카하시 쥬리 화보"라는 제목과 함께 타카하시가 일본에서 촬영한 화보 사진이...
김남희 아나운서, 싱가포르서 뽐낸 수영복 몸매
김남희 아나운서, 싱가포르서 뽐낸 수영복 몸매
김남희 아나운서의 몸매가 화제다.23일 김남희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미투어 싱가포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그는 핑크색 체크무늬 수영복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