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주저 앉으면 후회" 마쓰자카 불타는 재기 의지
출처:OSEN|2018-01-13
인쇄



"주저앉으면 후회할 것이다".

일본 스포츠전문지 ‘닛칸스포츠‘는 현역 속행 의지를 불태우는 원조 괴물 투수 마쓰자카 다이스케와의 인터뷰 기사를 13일 홈페이지에 게재했다. 올해로 데뷔 19년째를 맞는 마쓰자카는 한 시대를 풍미했던 투수였지만 포기하지 않고 주니치의 입단 테스트를 앞두고 있다.

마쓰자카는 "어떡하든 야구를 계속하고 싶다. 포기하고 싶지 않다. 주변에서 그만두라고 해도 아니다. 이대로 주저앉으면 앞으로 인생에서 후회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아이에게) 한 번은 제대로 한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다"고 재기 의지를 드러냈다.

마쓰자카는 지난 2000년 고졸 괴물투수로 세이부에 입단해 에이스로 활약했다. 2007년 화제를 뿌리며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에 이적했지만 팔꿈치 수술을 받으며 내리막길을 걸었다. 2015년 소프트뱅크에 입단한 후 어깨 부상을 일으켜 3년 동안 단 1경기만 등판하고 팀을 떠났다.

일본에서 이적을 추진했지만 흔쾌히 받아주는 곳이 없었다. 은퇴 위기에 몰렸지만 주니치에서 입단테스트 기회가 주어졌다. 마지막 희망이다. 마쓰자카는 현재 자택이 있는 미국 보스턴에서 자율훈련을 펼치고 있다. 만일 입단테스트에서 떨어지면 미국 독립리그 진출을 모색할 것으로 보인다.
  • 축구
  • 농구
  • 기타
'황현수 골-장윤호 퇴장' 한국, 연장 끝 우즈벡에 1-4 완패...결승행 좌절
'황현수 골-장윤호 퇴장' 한국, 연장 끝 우즈벡에 1-4 완패...결승행 좌절
한국이 우즈벡의 벽에 막히며 아시아 정상 도전을 4강에서 멈췄다.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U-23 축구대표팀은 23일 밤 중국 쿤산 스포츠 센터서 열린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프리뷰] '힘겨운 4강' 대표팀, 우즈벡은 결코 만만하지 않다
[U-23 프리뷰] '힘겨운 4강' 대표팀, 우즈벡은 결코 만만하지 않다
당연한 결승? 우즈벡은 생각보다 만만치 않다.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23세 이하(U-23) 축구 대표팀은 23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중국 쿤산에 위치한 쿤산 스포츠...
'맨유 전설' 긱스, "산체스는 이미 슈퍼스타...판 페르시와 비슷"
'맨유 전설' 긱스,
라이언 긱스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유니폼을 새로 입은 알렉시스 산체스(29)의 능력을 인정했다.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23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아스널에서 활약했던...
달샤벳 수빈, ‘흠 잡을 데 없는’ 보디라인… 시선 집중
달샤벳 수빈, ‘흠 잡을 데 없는’ 보디라인… 시선 집중
달샤벳 수빈이 수영복 몸매를 과시했다.수빈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수영복을 입고 촬영한 사진을 여러 장 게재했다.공개된 사진에는 수영장에서 여유를 즐기는 수빈의 모습이 담겨 있...
최설화, 휴양지서 ‘운동 삼매경’… 심쿵하는 보디라인
최설화, 휴양지서 ‘운동 삼매경’… 심쿵하는 보디라인
방송인 겸 피트니스 모델 최설화가 휴가 인증샷을 공개했다.최설화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발리에서 촬영한 여러 장의 사진이 게재했다.공개된 사진에는 휴양지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즐...
레인보우 출신 지숙, 푸켓서 뽐낸 수영복 자태
레인보우 출신 지숙, 푸켓서 뽐낸 수영복 자태
그룹 레인보우 출신 지숙이 아름다운 수영복 자태를 과시했다.22일 지숙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틀 연속 물놀이. 스타일리스트 언니가 예쁜 수영복 많이 챙겨주셔서 더 신남"이라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