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LAD 우드, 연봉 조정 없이 600만 달러 계약
출처:OSEN|2018-01-13
인쇄



LA 다저스 좌완 투수 알렉스 우드(27)가 연봉 조정 없이 600만 달러에 계약했다.

미국 ‘팬래그스포츠‘ 존 헤이먼 기자는 13일(이하 한국시간) 다저스가 우드와 연봉 조정 없이 1년 600만 달러 계약에 합의했다고 전했다. 올해 연봉조정 신청자격 2년차가 된 우드는 지난해 280만 달러에서 320만 달러가 대폭 상승한 금액에 사인했다.

지난 2013년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에서 메이저리그 데뷔한 우드는 2015년부터 다저스로 옮겼다. 빅리그 5시즌 통산 139경기(102선발)에서 43승33패 평균자책점 3.20. 2014년 11승, 2015년 12승에 이어 지난해 개인 최다 16승으로 최고 시즌을 보냈다.

지난해 구원으로 시즌을 시작한 우드는 4월 중순부터 선발 로테이션에 합류했다. 27경기(25선발)에서 152⅓이닝을 던지며 16승3패 평균자책점 2.72 탈삼진 151개를 기록했다. 특히 내셔널리그 최고 승률(.842)을 기록하며 데뷔 첫 올스타에도 선정됐다.

올 시즌 역시 다저스의 핵심 선발투수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 축구
  • 농구
  • 기타
러시아 월드컵 명단 발표 장소는 서울시청 다목적홀
러시아 월드컵 명단 발표 장소는 서울시청 다목적홀
2018 러시아 월드컵에 나설 축구 태극전사 명단을 발표할 시간과 장소가 정해졌다.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23일 "오는 5월 14일 대표팀 소집 명단 발표는 오전 10시 서울시청(서...
‘또’ 라 리가 마주친 뮌헨, 이번엔 하인케스가 있다
‘또’ 라 리가 마주친 뮌헨, 이번엔 하인케스가 있다
바이에른 뮌헨은 2012-2013 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서 빅 이어를 들어 올렸다. 그러나 이후 네 시즌 간 4강 혹은 8강에서 연거푸 탈락했다. 매번 라 리가 클럽을 만...
[UCL 썰] 로마전 앞둔 살라, “올해의 선수상 보다 UCL 우승”
[UCL 썰] 로마전 앞둔 살라, “올해의 선수상 보다 UCL 우승”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에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우승 보다 중요한 건 없었다.리버풀은 25일 오전 3시45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안필드에서 AS로마와 2...
효린 "내게 없는 것 가진 아이유와 컬래버 원해"
효린
두 번째 싱글로 돌아온 가수 효린의 화보가 공개됐다.패션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Allure Korea)'는 5월호를 통해 효린의 새로운 매력을 접할 수 있는 화보 컷을 공개했다....
자이언트핑크 “말주변 없는 육지담, 오해·와전 걱정돼”
[화보] 자이언트핑크 “말주변 없는 육지담, 오해·와전 걱정돼”
‘언프리티 랩스타3’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뛰어난 실력을 갖춘 래퍼로 우뚝 선 자이언트핑크. 치열한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탄탄한 내공은 다진 자이언트핑크와 bnt가 만나 ...
김아중, 아무나 못하는 흰 바지에 흰티..'아주 그냥 시원한 몸매'
김아중, 아무나 못하는 흰 바지에 흰티..'아주 그냥 시원한 몸매'
김아중이 멋스러운 썸머 화보로 근황을 전했다.배우 김아중이 패션 브랜드의 2018 Summer 화보를 통해 동안 미모를 뽐냈다.실제로도 각별한 사이로 알려져 있는 김아중과 한혜연이...